3000 탈삼진 클럽(3,000 strikeout club)은 메이저 리그 야구에서 투수가 타자들을 상대로 3000개 또는 그 이상의 삼진을 달성한 투수들의 클럽이다. 최초의 3000 탈삼진을 달성한 투수는 월터 존슨으로, 1923년 7월 22일 달성하였다. 그 이후 1974년 밥 깁슨이 3000 탈삼진을 달성하기 전까지는 약 50년간 월터 존슨만이 유일한 3000 탈삼진 투수였다. 총 16명의 투수가 3000 탈삼진을 달성하였으며, 2008년 3000 탈삼진 클럽에 입성한 존 스몰츠가 최근에 입성한 선수이다. 스티브 칼튼과 랜디 존슨만이 다른 투수들과는 다르게 왼손 투수이다. 또한 랜디 존슨은 3000 탈삼진을 최단 기간에 달성하였는데, 이는 다른 투수들보다 경기 수와 투구 이닝이 적다. 시저 게로미노는 1974년 밥 깁슨과 1980년 놀란 라이언의 3000 탈삼진 달성에서 2번이나 희생양이 된 유일한 선수이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3000 탈삼진 클럽(3,000 strikeout club)은 메이저 리그 야구에서 투수가 타자들을 상대로 3000개 또는 그 이상의 삼진을 달성한 투수들의 클럽이다. 최초의 3000 탈삼진을 달성한 투수는 월터 존슨으로, 1923년 7월 22일 달성하였다. 그 이후 1974년 밥 깁슨이 3000 탈삼진을 달성하기 전까지는 약 50년간 월터 존슨만이 유일한 3000 탈삼진 투수였다. 총 16명의 투수가 3000 탈삼진을 달성하였으며, 2008년 3000 탈삼진 클럽에 입성한 존 스몰츠가 최근에 입성한 선수이다. 스티브 칼튼과 랜디 존슨만이 다른 투수들과는 다르게 왼손 투수이다. 또한 랜디 존슨은 3000 탈삼진을 최단 기간에 달성하였는데, 이는 다른 투수들보다 경기 수와 투구 이닝이 적다. 시저 게로미노는 1974년 밥 깁슨과 1980년 놀란 라이언의 3000 탈삼진 달성에서 2번이나 희생양이 된 유일한 선수이다. 시카고 컵스는 한 프랜차이즈에서 3000 탈삼진을 달성한 선수(퍼거슨 젠킨스 (1982년 달성), 그렉 매덕스 (2005년 달성)) 2명을 배출하였다. 또한 미네소타 트윈스도 2명의 선수를 배출하였다. 월터 존슨 선수가 소속팀인 워싱턴 세너터스 (현 미네소타 트윈스의 전신)에서 달성하고, 1986년 버트 블라이레븐이 미네소타 트윈스 소속으로 가입하였기 때문이다. 또한 3000 탈삼진 클럽에 가입한 선수 중 10명은 300승 클럽에도 가입되어 있다. 3000 탈삼진 클럽의 회원들은 미국 야구 명예의 전당에 입성하기 위한 우연스러운 보장으로 종종 묘사된다. 3000 탈삼진 클럽에 가입하고 미국 야구 명예의 전당 헌액을 충족시킬 만한 조건을 가진 13명의 선수들 중 11명이 명예의 전당에 입성하였다. 로저 클레멘스와 커트 실링 2명만이 명예의 전당 선거 후보에 올랐으나 아직 헌액되지 못하였다.2013년 미국 야구 명예의 전당 투표에서 커트 실링과 로저 클레멘스가 50%에 근소하게 투표되었는데, 커트 실링이 로저 클레멘스보다 약간 우세하였다. 로저 클레멘스는 도핑 약물을 복용함에 따라 2014년 투표와 그 후에도 헌액될 가능성이 상당히 낮다. 커트 실링은 도핑 약물과 전혀 관련이 없지만, 로저 클레멘스와 같은 선수들의 금지 약물 복용에 관한 논란 때문에 그의 명예의 전당 헌액도 불분명하다.
  • 메이저 리그 베이스볼(MLB)에서, 3,000 탈삼진 클럽(영어: 3,000 strikeout club)은 통산 3,000개 또는 그 이상의 삼진을 달성한 투수들이 가입되어 있다. 1923년 7월 23일, 월터 존슨이 이 클럽에 처음으로 입성했다. 그는 1974년 밥 깁슨이 이 기록을 달성하기 전까지 약 50년간 유일한 3,000 탈삼진 달성 투수였다. 가장 최근에 이 기록을 달성한 선수는 2008년의 존 스몰츠이다. 3,000 탈삼진 클럽에는 현재까지 모두 16명의 투수가 가입되어 있다. 그들 중 스티브 칼턴과 랜디 존슨만이 유일한 좌완이다. 랜디 존슨은 3,000 탈삼진을 가장 빨리 달성한 투수로, 다른 어떤 선수들보다 적은 경기 수와 투구 이닝을 기록하고 이 기록에 도달했다. 시저 게로미노는 1974년 밥 깁슨과 1980년 놀런 라이언의 3,000 탈삼진 달성의 희생양이 되며 유일하게 2번이나 3,000탈삼진을 당한 선수로 기록되었다. 시카고 컵스와 미네소타 트윈스는 각각 두 명의 3,000 탈삼진 선수를 배출하였다. 전자는 1982년 퍼거슨 젠킨스와 2005년 그레그 매덕스이며, 후자는 미네소타 트윈스의 전신인 워싱턴 세너터스에서의 월터 존슨과, 1986년 버트 블라일레븐이다. 3,000 탈삼진 클럽에 가입한 선수 중 10명은 300 승 클럽에도 가입되어 있다.3,000 탈삼진 클럽 가입은 미국 야구 명예의 전당 입성의 중요한 보증 수표로 인정받고 있다. 3,000 탈삼진 클럽에 가입했고, 명예의 전당 헌액 조건 또한 충족한 13명의 선수들 중이 11명이 명예의 전당에 입성하였다. 아직 입회하지 못한 선수 두 명은 로저 클레멘스와 커트 실링이다. 2013년 명예의 전당 투표에서 커트 실링과 로저 클레멘스는 약 50% 이하의 득표를 했는데, 커트 실링이 로저 클레멘스보다 약간 우세했다. 로저 클레멘스는 경기력 향상 약물 복용 논란으로 인해 이후 투표에서도 헌액될 가능성이 높지 않은 편이다. 반면 커트 실링은 2014년 39.2%의 득표율을 기록, 전년 대비 10%p의 증가를 보여 이후 투표에서 헌액될 가능성도 보이고 있다.
dbpedia-owl:wikiPageID
  • 1051069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10746 (xsd:integer)
  • 17228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50 (xsd:integer)
  • 96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2378289 (xsd:integer)
  • 1490150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url
  • http://www.baseball-reference.com/leaders/SO_p_career.shtml
prop-ko:wikiPageUsesTemplate
prop-ko:작품명
  • Baseball-Reference.com
prop-ko:제목
  • Career Leaders & Records for Strikeouts
prop-ko:출판사
  • Sports Reference LLC
prop-ko:확인날짜
  • 2010-01-18 (xsd:d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3000 탈삼진 클럽(3,000 strikeout club)은 메이저 리그 야구에서 투수가 타자들을 상대로 3000개 또는 그 이상의 삼진을 달성한 투수들의 클럽이다. 최초의 3000 탈삼진을 달성한 투수는 월터 존슨으로, 1923년 7월 22일 달성하였다. 그 이후 1974년 밥 깁슨이 3000 탈삼진을 달성하기 전까지는 약 50년간 월터 존슨만이 유일한 3000 탈삼진 투수였다. 총 16명의 투수가 3000 탈삼진을 달성하였으며, 2008년 3000 탈삼진 클럽에 입성한 존 스몰츠가 최근에 입성한 선수이다. 스티브 칼튼과 랜디 존슨만이 다른 투수들과는 다르게 왼손 투수이다. 또한 랜디 존슨은 3000 탈삼진을 최단 기간에 달성하였는데, 이는 다른 투수들보다 경기 수와 투구 이닝이 적다. 시저 게로미노는 1974년 밥 깁슨과 1980년 놀란 라이언의 3000 탈삼진 달성에서 2번이나 희생양이 된 유일한 선수이다.
  • 메이저 리그 베이스볼(MLB)에서, 3,000 탈삼진 클럽(영어: 3,000 strikeout club)은 통산 3,000개 또는 그 이상의 삼진을 달성한 투수들이 가입되어 있다. 1923년 7월 23일, 월터 존슨이 이 클럽에 처음으로 입성했다. 그는 1974년 밥 깁슨이 이 기록을 달성하기 전까지 약 50년간 유일한 3,000 탈삼진 달성 투수였다. 가장 최근에 이 기록을 달성한 선수는 2008년의 존 스몰츠이다. 3,000 탈삼진 클럽에는 현재까지 모두 16명의 투수가 가입되어 있다. 그들 중 스티브 칼턴과 랜디 존슨만이 유일한 좌완이다. 랜디 존슨은 3,000 탈삼진을 가장 빨리 달성한 투수로, 다른 어떤 선수들보다 적은 경기 수와 투구 이닝을 기록하고 이 기록에 도달했다. 시저 게로미노는 1974년 밥 깁슨과 1980년 놀런 라이언의 3,000 탈삼진 달성의 희생양이 되며 유일하게 2번이나 3,000탈삼진을 당한 선수로 기록되었다.
rdfs:label
  • 3000 탈삼진 클럽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