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세기 말부터 20세기 초까지 사람들은 화성에 운하가 존재한다고 잘못 믿고 있었다. 이는 화성 표면에 긴 선이 엮여 있는 것을 부르는 말이었으나, 20세기 전반 더 좋은 기술로 관측한 사진에서는 더이상 이런 것이 나타나지 않아 ‘운하’란 일종의 착시였음이 밝혀졌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19세기 말부터 20세기 초까지 사람들은 화성에 운하가 존재한다고 잘못 믿고 있었다. 이는 화성 표면에 긴 선이 엮여 있는 것을 부르는 말이었으나, 20세기 전반 더 좋은 기술로 관측한 사진에서는 더이상 이런 것이 나타나지 않아 ‘운하’란 일종의 착시였음이 밝혀졌다.
dbpedia-owl:wikiPageID
  • 671264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2583 (xsd:integer)
  • 268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29 (xsd:integer)
  • 30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1959286 (xsd:integer)
  • 13715153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19세기 말부터 20세기 초까지 사람들은 화성에 운하가 존재한다고 잘못 믿고 있었다. 이는 화성 표면에 긴 선이 엮여 있는 것을 부르는 말이었으나, 20세기 전반 더 좋은 기술로 관측한 사진에서는 더이상 이런 것이 나타나지 않아 ‘운하’란 일종의 착시였음이 밝혀졌다.
rdfs:label
  • 화성의 운하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