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무정운역훈(洪武正韻譯訓)은 단종 3년에 한자의 중국음을 나타내기 위해 편찬한 중국음운에 대한 한글 주석서이다. 세종이 훈민정음을 창제한 후 《동국정운》을 완성하고 나서 다시 한자의 중국음을 정확히 나타내고, 속음을 표시하며, 《홍무정운》 을 중국 표준음으로 정하기 위해 《홍무정운》의 음을 한글로 표기하는 작업에 착수하였다. 이를 위해 신숙주·성삼문·조변안·김증·손수산이 편찬에 관여하였고, 수양대군과 계양군은 감장자의 역할을 맡아 편찬한 것이 《홍무정운역훈》이다. 이 책의 편찬은 세종 때에 완료되지 못하였고, 문종 때 노삼·권인·임원준 등이 다시 교열하여 완성시켰으며, 단종 즉위년에 비로소 완성되었다. 2년 후인 단종 3년(1455년) 간행되었는데, 한글과 한문 대자는 목활자, 소자는 갑인자로 인출하였다. 고려대학교 소장본은 권1과 2가 없는 낙질이지만, 남아있는 14권이 초간본이고 중국 운서를 한글로 표기한 진본이어서 그 자료적 가치가 매우 크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홍무정운역훈(洪武正韻譯訓)은 단종 3년에 한자의 중국음을 나타내기 위해 편찬한 중국음운에 대한 한글 주석서이다. 세종이 훈민정음을 창제한 후 《동국정운》을 완성하고 나서 다시 한자의 중국음을 정확히 나타내고, 속음을 표시하며, 《홍무정운》 을 중국 표준음으로 정하기 위해 《홍무정운》의 음을 한글로 표기하는 작업에 착수하였다. 이를 위해 신숙주·성삼문·조변안·김증·손수산이 편찬에 관여하였고, 수양대군과 계양군은 감장자의 역할을 맡아 편찬한 것이 《홍무정운역훈》이다. 이 책의 편찬은 세종 때에 완료되지 못하였고, 문종 때 노삼·권인·임원준 등이 다시 교열하여 완성시켰으며, 단종 즉위년에 비로소 완성되었다. 2년 후인 단종 3년(1455년) 간행되었는데, 한글과 한문 대자는 목활자, 소자는 갑인자로 인출하였다. 고려대학교 소장본은 권1과 2가 없는 낙질이지만, 남아있는 14권이 초간본이고 중국 운서를 한글로 표기한 진본이어서 그 자료적 가치가 매우 크다. 본 문서에는 서울특별시에서 지식공유 프로젝트를 통해 퍼블릭 도메인으로 공개한 저작물을 기초로 작성된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 홍무정운역훈(洪武正韻譯訓)은 단종 3년에 한자의 중국음을 나타내기 위해 편찬한 중국음운에 대한 한글 주석서이다. 세종이 훈민정음을 창제한 후 《동국정운》을 완성하고 나서 다시 한자의 중국음을 정확히 나타내고, 속음을 표시하며, 《홍무정운》 을 중국 표준음으로 정하기 위해 《홍무정운》의 음을 한글로 표기하는 작업에 착수하였다. 이를 위해 신숙주·성삼문·조변안·김증·손수산이 편찬에 관여하였고, 수양대군과 계양군은 감장자의 역할을 맡아 편찬한 것이 《홍무정운역훈》이다. 이 책의 편찬은 세종 때에 완료되지 못하였고, 문종 때 노삼·권인·임원준 등이 다시 교열하여 완성시켰으며, 단종 즉위년에 비로소 완성되었다. 2년 후인 단종 3년(1455년) 간행되었는데, 한글과 한문 대자는 목활자, 소자는 갑인자로 인출하였다. 고려대학교 소장본은 권1과 2가 없는 낙질이지만, 남아있는 14권이 초간본이고 중국 운서를 한글로 표기한 진본이어서 그 자료적 가치가 매우 크다. 20px 본 문서에는 서울특별시에서 지식공유 프로젝트를 통해 퍼블릭 도메인으로 공개한 저작물을 기초로 작성된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dbpedia-owl:wikiPageID
  • 30772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869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25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1930125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prop-ko:소재국가
  • 대한민국
prop-ko:소재지
prop-ko:유형
  • 보물
prop-ko:이름
  • 홍무정운역훈
prop-ko:제작시기
  • 조선 단종 3년
prop-ko:지정번호
  • 417 (xsd:integer)
prop-ko:지정연월일
  • 1965 (xsd:integer)
dcterms:subject
rdfs:comment
  • 홍무정운역훈(洪武正韻譯訓)은 단종 3년에 한자의 중국음을 나타내기 위해 편찬한 중국음운에 대한 한글 주석서이다. 세종이 훈민정음을 창제한 후 《동국정운》을 완성하고 나서 다시 한자의 중국음을 정확히 나타내고, 속음을 표시하며, 《홍무정운》 을 중국 표준음으로 정하기 위해 《홍무정운》의 음을 한글로 표기하는 작업에 착수하였다. 이를 위해 신숙주·성삼문·조변안·김증·손수산이 편찬에 관여하였고, 수양대군과 계양군은 감장자의 역할을 맡아 편찬한 것이 《홍무정운역훈》이다. 이 책의 편찬은 세종 때에 완료되지 못하였고, 문종 때 노삼·권인·임원준 등이 다시 교열하여 완성시켰으며, 단종 즉위년에 비로소 완성되었다. 2년 후인 단종 3년(1455년) 간행되었는데, 한글과 한문 대자는 목활자, 소자는 갑인자로 인출하였다. 고려대학교 소장본은 권1과 2가 없는 낙질이지만, 남아있는 14권이 초간본이고 중국 운서를 한글로 표기한 진본이어서 그 자료적 가치가 매우 크다.
rdfs:label
  • 홍무정운역훈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