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태영(咸台永, 1872년 10월 22일 ~ 1964년 10월 24일)은 대한제국의 법관이자 종교인, 일제 강점기의 독립운동가, 정치가, 목회자, 대한민국의 정치인이다. 3·1 운동 당시 민족대표 49인의 한사람으로도 지목된다. 1952년 8월 15일부터 1956년 8월 14일까지 대한민국의 제3대 부통령을 역임하였다. 대한제국 때인 1898년 법관양성소 를 졸업하고 한성재판소에서 검사시보로 법조계 근무를 시작했다. 한성부재판소 판사 당시에는 독립협회, 만민공동회 사건으로 체포된 인사들에 대한 온건한 판결을 내렸으며, 이 인연으로 훗날 이승만의 지지를 받고 부통령이 되기도 했다. 1919년에는 파리강화회담에 보내는 독립탄원서를 작성했고 3·1운동 당시 중앙지도체 인사 중의 한 사람이었다.1919년 3·1 운동 거사 직전 비밀연락에 참여하였으며 3·1 운동에는 민족대표 48인 중 한 사람으로 참가했다. 이후 목회자로 사역하다 해방 뒤, 우익 정치인으로 활동하였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함태영(咸台永, 1872년 10월 22일 ~ 1964년 10월 24일)은 대한제국의 법관이자 종교인, 일제 강점기의 독립운동가, 정치가, 목회자, 대한민국의 정치인이다. 3·1 운동 당시 민족대표 49인의 한사람으로도 지목된다. 1952년 8월 15일부터 1956년 8월 14일까지 대한민국의 제3대 부통령을 역임하였다. 대한제국 때인 1898년 법관양성소 를 졸업하고 한성재판소에서 검사시보로 법조계 근무를 시작했다. 한성부재판소 판사 당시에는 독립협회, 만민공동회 사건으로 체포된 인사들에 대한 온건한 판결을 내렸으며, 이 인연으로 훗날 이승만의 지지를 받고 부통령이 되기도 했다. 1919년에는 파리강화회담에 보내는 독립탄원서를 작성했고 3·1운동 당시 중앙지도체 인사 중의 한 사람이었다.1919년 3·1 운동 거사 직전 비밀연락에 참여하였으며 3·1 운동에는 민족대표 48인 중 한 사람으로 참가했다. 이후 목회자로 사역하다 해방 뒤, 우익 정치인으로 활동하였다. 정부수립 후 1949년 제2대 심계원장과 1951년 한신대학교 학장을 지냈으며, 1951년 대한민국 제2대 부통령 선거에 출마하였으나 낙선하였고 1952년의 제2대 정부통령 선거 때 제3대 부통령에 출마하여 당선되었다. 부통령 퇴임 후에는 한신대학교 이사장을 지냈고 1960년에는 이승만 환국추진위원회에서 활동하였다. 아호는 송암(松岩). 본관은 강릉(江陵). 함경북도 무산 출생이다.
dbpedia-owl:birthPlace
dbpedia-owl:child
dbpedia-owl:deathPlace
dbpedia-owl:education
dbpedia-owl:party
dbpedia-owl:relative
dbpedia-owl:religion
dbpedia-owl:residence
dbpedia-owl:wikiPageID
  • 86830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17380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42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1996980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prop-ko:거주지
  • 서울특별시
prop-ko:그림
  • 함태영.png
prop-ko:그림설명
  • 1949 (xsd:integer)
prop-ko:대수
  • 2 (xsd:integer)
  • 3 (xsd:integer)
prop-ko:배우자
  • 3 (xsd:integer)
prop-ko:별명
  • 아호는 송암.
prop-ko:부모
  • 아버지 함우택
  • 어머니 원주 변씨
prop-ko:사망원인
  • 병사
prop-ko:사망지
  • 서울특별시
prop-ko:이름
  • 咸台永
  • 함태영
prop-ko:임기
  • 1949 (xsd:integer)
  • 1952 (xsd:integer)
prop-ko:자녀
  • 아들 함병조
  • 아들 함병춘
prop-ko:전임자
prop-ko:정당
  • 무소속→독립촉성중앙회→자유당→무소속
prop-ko:종교
prop-ko:직업
  • 독립운동가, 목회자, 정치인
prop-ko:직책
prop-ko:출생일
  • 1872 (xsd:integer)
prop-ko:출생지
prop-ko:친척
  • 손자 함재봉
  • 손자 함재학
prop-ko:학력
prop-ko:후임자
dcterms:subject
rdf:type
rdfs:comment
  • 함태영(咸台永, 1872년 10월 22일 ~ 1964년 10월 24일)은 대한제국의 법관이자 종교인, 일제 강점기의 독립운동가, 정치가, 목회자, 대한민국의 정치인이다. 3·1 운동 당시 민족대표 49인의 한사람으로도 지목된다. 1952년 8월 15일부터 1956년 8월 14일까지 대한민국의 제3대 부통령을 역임하였다. 대한제국 때인 1898년 법관양성소 를 졸업하고 한성재판소에서 검사시보로 법조계 근무를 시작했다. 한성부재판소 판사 당시에는 독립협회, 만민공동회 사건으로 체포된 인사들에 대한 온건한 판결을 내렸으며, 이 인연으로 훗날 이승만의 지지를 받고 부통령이 되기도 했다. 1919년에는 파리강화회담에 보내는 독립탄원서를 작성했고 3·1운동 당시 중앙지도체 인사 중의 한 사람이었다.1919년 3·1 운동 거사 직전 비밀연락에 참여하였으며 3·1 운동에는 민족대표 48인 중 한 사람으로 참가했다. 이후 목회자로 사역하다 해방 뒤, 우익 정치인으로 활동하였다.
rdfs:label
  • 함태영 (1872년)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foaf:name
  • 咸台永
  • 함태영
is dbpedia-owl:vicePresident of
is dbpedia-owl:wikiPageDisambiguates 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prop-ko:부통령 of
is prop-ko:전임자 of
is prop-ko:후임자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