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 병합 조약(韓日倂合條約, 일본어: 韓国併合ニ関スル条約 (かんこくへいごうにかんするじょうやく)) 한일 병탄 조약(韓日倂呑條約)은 1910년 8월 22일에 조인되어 8월 29일 발효된 대한제국과 일본 제국 사이에 이루어진 합병조약(合倂條約)이다. 친일파들 사이에서는 한일 합방 조약(韓日合邦条約)이라고도 불린다. 대한제국의 내각총리대신 이완용과 제3대 한국 통감인 데라우치 마사타케가 형식적인 회의를 거쳐 조약을 통과시켰으며, 조약의 공포는 8월 29일에 이루어져 대한제국은 일본 제국의 식민지가 되었다. 한국에서는 흔히 국권피탈(國權被奪), 경술국치(庚戌國恥) 등으로도 호칭한다.을사조약 이후 실질적 통치권을 잃었던 대한제국은 일본 제국에 편입되었고, 일제 강점기가 시작되었다. 특이한 점은 한일 병탄 조약이 체결·성립한 당시에는 조약의 이름이 존재하지 않았고, 순종이 직접 작성한 비준서가 존재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한일 병합 조약(韓日倂合條約, 일본어: 韓国併合ニ関スル条約 (かんこくへいごうにかんするじょうやく)) 한일 병탄 조약(韓日倂呑條約)은 1910년 8월 22일에 조인되어 8월 29일 발효된 대한제국과 일본 제국 사이에 이루어진 합병조약(合倂條約)이다. 친일파들 사이에서는 한일 합방 조약(韓日合邦条約)이라고도 불린다. 대한제국의 내각총리대신 이완용과 제3대 한국 통감인 데라우치 마사타케가 형식적인 회의를 거쳐 조약을 통과시켰으며, 조약의 공포는 8월 29일에 이루어져 대한제국은 일본 제국의 식민지가 되었다. 한국에서는 흔히 국권피탈(國權被奪), 경술국치(庚戌國恥) 등으로도 호칭한다.을사조약 이후 실질적 통치권을 잃었던 대한제국은 일본 제국에 편입되었고, 일제 강점기가 시작되었다. 특이한 점은 한일 병탄 조약이 체결·성립한 당시에는 조약의 이름이 존재하지 않았고, 순종이 직접 작성한 비준서가 존재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한편 병탄 조약 직후 황현, 민영환, 한규설, 이상설 등 일부 지식인과 관료층을 제외하고는 조용하였다. 한일 강제 병탄 전후 독립운동에 참여한 인원은 14만 명 정도였다.
  • 한일 병합 조약(韓日倂合條約, 일본어: 韓国併合ニ関スル条約 (かんこくへいごうにかんするじょうやく)) 은 일본 우익 역사가 및 정치인들에 의해 퍼트려진 잘못된 표현이다. 강제성과 억압성을 드러내는 한일 병탄 조약(韓日倂呑條約)이 올바른 표현이다. 이는 1910년 8월 22일에 조인되어 8월 29일 발효된 대한제국과 일본 제국 사이에 이루어진 강제 합병조약(合倂條約)이다. 한일 합방 조약(韓日合邦条約)이라고도 불린다. 대한제국의 내각총리대신 이완용과 제3대 한국 통감인 데라우치 마사타케가 형식적인 회의를 거쳐 조약을 통과시켰으며, 조약의 공포는 8월 29일에 이루어져 대한제국은 일본 제국의 식민지가 되었다. 한국에서는 국권피탈(國權被奪), 경술국치(庚戌國恥) 등으로 호칭한다.을사조약 이후 국권이 급격하게 쇠락하던 대한제국은 결국 일본 제국에 강제 편입되었고, 일제 강점기가 시작되었다. 한편 병탄 조약 직후 황현, 민영환, 한규설, 이상설 등 일부 지식인과 관료층은 이에 극렬히 반대하여 자결하거나 독립운동을 전개하였다. 한일 병탄 직후 14만 명이 독립운동에 참여하였다.
dbpedia-owl:wikiPageExternalLink
dbpedia-owl:wikiPageID
  • 2960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8092 (xsd:integer)
  • 8353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131 (xsd:integer)
  • 133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1589568 (xsd:integer)
  • 14913478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한일 병합 조약(韓日倂合條約, 일본어: 韓国併合ニ関スル条約 (かんこくへいごうにかんするじょうやく)) 한일 병탄 조약(韓日倂呑條約)은 1910년 8월 22일에 조인되어 8월 29일 발효된 대한제국과 일본 제국 사이에 이루어진 합병조약(合倂條約)이다. 친일파들 사이에서는 한일 합방 조약(韓日合邦条約)이라고도 불린다. 대한제국의 내각총리대신 이완용과 제3대 한국 통감인 데라우치 마사타케가 형식적인 회의를 거쳐 조약을 통과시켰으며, 조약의 공포는 8월 29일에 이루어져 대한제국은 일본 제국의 식민지가 되었다. 한국에서는 흔히 국권피탈(國權被奪), 경술국치(庚戌國恥) 등으로도 호칭한다.을사조약 이후 실질적 통치권을 잃었던 대한제국은 일본 제국에 편입되었고, 일제 강점기가 시작되었다. 특이한 점은 한일 병탄 조약이 체결·성립한 당시에는 조약의 이름이 존재하지 않았고, 순종이 직접 작성한 비준서가 존재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 한일 병합 조약(韓日倂合條約, 일본어: 韓国併合ニ関スル条約 (かんこくへいごうにかんするじょうやく)) 은 일본 우익 역사가 및 정치인들에 의해 퍼트려진 잘못된 표현이다. 강제성과 억압성을 드러내는 한일 병탄 조약(韓日倂呑條約)이 올바른 표현이다. 이는 1910년 8월 22일에 조인되어 8월 29일 발효된 대한제국과 일본 제국 사이에 이루어진 강제 합병조약(合倂條約)이다. 한일 합방 조약(韓日合邦条約)이라고도 불린다. 대한제국의 내각총리대신 이완용과 제3대 한국 통감인 데라우치 마사타케가 형식적인 회의를 거쳐 조약을 통과시켰으며, 조약의 공포는 8월 29일에 이루어져 대한제국은 일본 제국의 식민지가 되었다. 한국에서는 국권피탈(國權被奪), 경술국치(庚戌國恥) 등으로 호칭한다.을사조약 이후 국권이 급격하게 쇠락하던 대한제국은 결국 일본 제국에 강제 편입되었고, 일제 강점기가 시작되었다.
rdfs:label
  • 한일 병합 조약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