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성(漢城, 현재의 서울시)은 조선의 도읍지(수도)이다. 한성부(漢城府)는 한성지역을 담당하여 관할하는 관청이다. 조선이 개국하면서 조선 태조는 풍수 도참설에 따라 1394년 조선의 수도를 이곳으로 정하였다. 이 당시 한성부의 영역은 성곽의 사대문(四大門, 東西南北방향)과 성곽외부의 일부지역을 포함하는데, 즉 현재의 서울시의 강북지역 대부분이 포함된다. 조선 태종 때, 궁궐을 확장하고 상가를 짓는 등 도시가 확장되었다. 성곽은 사람이 마땅히 지켜야할 도리인 유교의 오상 인의예지신(五常 仁義禮智信) 이념을 구체화하여 성문을 건축하였다. 즉, 중앙은 시간을 알려주기 위해 보신각(普信閣)을 세우고, 동쪽에는 흥인문(興仁門,보물1호), 서쪽에는 돈의문(敦義門), 남쪽에는 숭례문(崇禮門,국보1호), 북쪽에는 숙청문(肅淸門)을 세웠다. 북쪽은 본래 소지문(炤智門)으로 하려했으나 최종 낙점은 숙청문(肅淸門, 현재 숙정문(肅靖門).)이 되었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한성(漢城, 현재의 서울시)은 조선의 도읍지(수도)이다. 한성부(漢城府)는 한성지역을 담당하여 관할하는 관청이다. 조선이 개국하면서 조선 태조는 풍수 도참설에 따라 1394년 조선의 수도를 이곳으로 정하였다. 이 당시 한성부의 영역은 성곽의 사대문(四大門, 東西南北방향)과 성곽외부의 일부지역을 포함하는데, 즉 현재의 서울시의 강북지역 대부분이 포함된다. 조선 태종 때, 궁궐을 확장하고 상가를 짓는 등 도시가 확장되었다. 성곽은 사람이 마땅히 지켜야할 도리인 유교의 오상 인의예지신(五常 仁義禮智信) 이념을 구체화하여 성문을 건축하였다. 즉, 중앙은 시간을 알려주기 위해 보신각(普信閣)을 세우고, 동쪽에는 흥인문(興仁門,보물1호), 서쪽에는 돈의문(敦義門), 남쪽에는 숭례문(崇禮門,국보1호), 북쪽에는 숙청문(肅淸門)을 세웠다. 북쪽은 본래 소지문(炤智門)으로 하려했으나 최종 낙점은 숙청문(肅淸門, 현재 숙정문(肅靖門).)이 되었다. 또한 한성부는 임진왜란과 병자호란등의 변란을 거치면서 파괴되었다가 다시 복구되었다. 한성부는 정2품인 한성판윤이 최고 책임자였다. 하부 행정구역은 오부와 방(坊)과 계(契)·동(洞)으로 구성되었다. 15세기 초 인구는 10만명 정도였다. 오늘날 서울의 중심 업무 지구 (도심)를 차지하였으며 바깥에는 '성저십리'가 있었다. 현재의 서울특별시청에 해당함
  • 한성(漢城)은 조선의 도읍지(수도)이다. 한성부(漢城府)는 한성지역을 담당하여 관할하는 관청이다. 조선이 개국하면서 조선 태조는 풍수 도참설에 따라 1394년 조선의 수도를 이곳으로 정하였다. 이 당시 한성부의 영역은 성곽의 사대문(四大門, 東西南北방향)과 성곽외부의 일부지역을 포함하는데, 즉 현재의 서울시의 강북지역 대부분이 포함된다. 조선 태종 때, 궁궐을 확장하고 상가를 짓는 등 도시가 확장되었다. 성곽은 사람이 마땅히 지켜야할 도리인 유교의 오상 인의예지신(五常 仁義禮智信) 이념을 구체화하여 성문을 건축하였다. 즉, 중앙은 시간을 알려주기 위해 보신각(普信閣)을 세우고, 동쪽에는 흥인문(興仁門,보물1호), 서쪽에는 돈의문(敦義門), 남쪽에는 숭례문(崇禮門,국보1호), 북쪽에는 숙청문(肅淸門)을 세웠다. 북쪽은 본래 소지문(炤智門)으로 하려했으나 최종 낙점은 숙청문(肅淸門, 현재 숙정문)이 되었다. 또한 한성부는 임진왜란과 병자호란등의 변란을 거치면서 파괴되었다가 다시 복구되었다. 한성부는 정2품인 한성판윤이 최고 책임자였다. 하부 행정구역은 오부와 방(坊)과 계(契)·동(洞)으로 구성되었다. 15세기 초 인구는 10만명 정도였다. 오늘날 서울의 중심 업무 지구 (도심)를 차지하였으며 바깥에는 '성저십리'가 있었다. 현재의 서울특별시에 해당한다.
dbpedia-owl:wikiPageID
  • 5140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8065 (xsd:integer)
  • 816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88 (xsd:integer)
  • 9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2007582 (xsd:integer)
  • 14860725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한성(漢城, 현재의 서울시)은 조선의 도읍지(수도)이다. 한성부(漢城府)는 한성지역을 담당하여 관할하는 관청이다. 조선이 개국하면서 조선 태조는 풍수 도참설에 따라 1394년 조선의 수도를 이곳으로 정하였다. 이 당시 한성부의 영역은 성곽의 사대문(四大門, 東西南北방향)과 성곽외부의 일부지역을 포함하는데, 즉 현재의 서울시의 강북지역 대부분이 포함된다. 조선 태종 때, 궁궐을 확장하고 상가를 짓는 등 도시가 확장되었다. 성곽은 사람이 마땅히 지켜야할 도리인 유교의 오상 인의예지신(五常 仁義禮智信) 이념을 구체화하여 성문을 건축하였다. 즉, 중앙은 시간을 알려주기 위해 보신각(普信閣)을 세우고, 동쪽에는 흥인문(興仁門,보물1호), 서쪽에는 돈의문(敦義門), 남쪽에는 숭례문(崇禮門,국보1호), 북쪽에는 숙청문(肅淸門)을 세웠다. 북쪽은 본래 소지문(炤智門)으로 하려했으나 최종 낙점은 숙청문(肅淸門, 현재 숙정문(肅靖門).)이 되었다.
  • 한성(漢城)은 조선의 도읍지(수도)이다. 한성부(漢城府)는 한성지역을 담당하여 관할하는 관청이다. 조선이 개국하면서 조선 태조는 풍수 도참설에 따라 1394년 조선의 수도를 이곳으로 정하였다. 이 당시 한성부의 영역은 성곽의 사대문(四大門, 東西南北방향)과 성곽외부의 일부지역을 포함하는데, 즉 현재의 서울시의 강북지역 대부분이 포함된다. 조선 태종 때, 궁궐을 확장하고 상가를 짓는 등 도시가 확장되었다. 성곽은 사람이 마땅히 지켜야할 도리인 유교의 오상 인의예지신(五常 仁義禮智信) 이념을 구체화하여 성문을 건축하였다. 즉, 중앙은 시간을 알려주기 위해 보신각(普信閣)을 세우고, 동쪽에는 흥인문(興仁門,보물1호), 서쪽에는 돈의문(敦義門), 남쪽에는 숭례문(崇禮門,국보1호), 북쪽에는 숙청문(肅淸門)을 세웠다. 북쪽은 본래 소지문(炤智門)으로 하려했으나 최종 낙점은 숙청문(肅淸門, 현재 숙정문)이 되었다.
rdfs:label
  • 한성부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birthPlace of
is dbpedia-owl:deathPlace of
is dbpedia-owl:place of
is dbpedia-owl:residence of
is dbpedia-owl:wikiPageDisambiguates 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prop-ko:거주지 of
is prop-ko:발원지 of
is prop-ko:사망지 of
is prop-ko:장소 of
is prop-ko:죽은곳 of
is prop-ko:출생지 of
is prop-ko:태어난곳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