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인리히 4세 (Heinrich IV,1050년 11월 11일 – 1106년 8월 7일 )은 1056년부터 독일 왕이었고 1084년부터 1105년 강제로 퇴위 당할 때까지 신성 로마 제국 황제였다. 잘리어 왕조의 세 번째 황제였으며 11세기의 가장 강력하고 중요한 역할을 한 황제였다. 그의 치세에 교황 그레고리우스 7세와 이른바 서임권 분쟁을 둘러싸고 격렬한 대립을 벌여, 로마에서 그레고리우스 7세 교황을 몰아내기도 했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하인리히 4세 (Heinrich IV,1050년 11월 11일 – 1106년 8월 7일 )은 1056년부터 독일 왕이었고 1084년부터 1105년 강제로 퇴위 당할 때까지 신성 로마 제국 황제였다. 잘리어 왕조의 세 번째 황제였으며 11세기의 가장 강력하고 중요한 역할을 한 황제였다. 그의 치세에 교황 그레고리우스 7세와 이른바 서임권 분쟁을 둘러싸고 격렬한 대립을 벌여, 로마에서 그레고리우스 7세 교황을 몰아내기도 했다.
  • 하인리히 4세 (Heinrich IV, 1050년 11월 11일 – 1106년 8월 7일)은 1056년부터 독일 왕이었고 1084년부터 1105년 강제로 퇴위 당할 때까지 신성 로마 제국 황제였다. 잘리어 왕조의 세 번째 황제였으며 11세기의 가장 강력하고 중요한 역할을 한 황제였다. 그의 치세에 교황 그레고리오 7세와 이른바 서임권 분쟁을 둘러싸고 격렬한 대립을 벌여, 한때 카노사의 굴욕이라는 망신을 당하기도 했으나 끝내는 그레고리오 7세 교황을 축출하기도 했다. 1053년 11월 11일 부왕에 의해 독일 국왕으로 임명되었으나 1056년 아버지 하인리히 3세의 사후, 그의 지위는 상당히 위태로웠다.왕권 강화를 원했던 그는 재위기간 내내 교황 그레고리오 7세와 마찰을 빚었다. 카노사의 굴욕을 계기로 교황 그레고리오 7세를 축출했지만 그는 아들 콘라트 3세와 하인리히 5세의 반란에 직면해야 했다.
dbpedia-owl:wikiPageID
  • 11853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2397 (xsd:integer)
  • 2990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57 (xsd:integer)
  • 80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1811277 (xsd:integer)
  • 14846108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prop-ko:그림
  • Heinrich 4 g.jpg
prop-ko:대관식
  • 1084 (xsd:integer)
prop-ko:모친
prop-ko:배우자
prop-ko:부친
prop-ko:설명
  • 황제 하인리히 4세
prop-ko:왕가
prop-ko:이름
  • 하인리히 4세
prop-ko:임기
  • 1053 (xsd:integer)
  • 1080 (xsd:integer)
  • 1084 (xsd:integer)
prop-ko:작위
prop-ko:재위
  • 1084 (xsd:integer)
prop-ko:전임자
prop-ko:직책
  • 신성 로마 제국의 황제
  • 독일 왕
  • 이탈리아 왕
prop-ko:후임자
dcterms:subject
rdfs:comment
  • 하인리히 4세 (Heinrich IV,1050년 11월 11일 – 1106년 8월 7일 )은 1056년부터 독일 왕이었고 1084년부터 1105년 강제로 퇴위 당할 때까지 신성 로마 제국 황제였다. 잘리어 왕조의 세 번째 황제였으며 11세기의 가장 강력하고 중요한 역할을 한 황제였다. 그의 치세에 교황 그레고리우스 7세와 이른바 서임권 분쟁을 둘러싸고 격렬한 대립을 벌여, 로마에서 그레고리우스 7세 교황을 몰아내기도 했다.
  • 하인리히 4세 (Heinrich IV, 1050년 11월 11일 – 1106년 8월 7일)은 1056년부터 독일 왕이었고 1084년부터 1105년 강제로 퇴위 당할 때까지 신성 로마 제국 황제였다. 잘리어 왕조의 세 번째 황제였으며 11세기의 가장 강력하고 중요한 역할을 한 황제였다. 그의 치세에 교황 그레고리오 7세와 이른바 서임권 분쟁을 둘러싸고 격렬한 대립을 벌여, 한때 카노사의 굴욕이라는 망신을 당하기도 했으나 끝내는 그레고리오 7세 교황을 축출하기도 했다. 1053년 11월 11일 부왕에 의해 독일 국왕으로 임명되었으나 1056년 아버지 하인리히 3세의 사후, 그의 지위는 상당히 위태로웠다.왕권 강화를 원했던 그는 재위기간 내내 교황 그레고리오 7세와 마찰을 빚었다. 카노사의 굴욕을 계기로 교황 그레고리오 7세를 축출했지만 그는 아들 콘라트 3세와 하인리히 5세의 반란에 직면해야 했다.
rdfs:label
  • 하인리히 4세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Disambiguates 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prop-ko:다음황제 of
is prop-ko:부친 of
is prop-ko:전임자 of
is prop-ko:후임자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