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성의 고리 또는 토성의 테는 행성 토성 주위의 행성 고리의 체계이다. 토성의 고리는 수없이 많은 작은 입자들로 구성되며, 크기는 마이크론에서 미터까지이다. 이들은 다시 토성 주위를 궤도 운동하는 덩어리를 형성한다. 고리 입자는 거의 대부분 물과 얼음으로 되어 있으며, 먼지와 다른 화합물이 약간 섞여 있다. 비록 고리에서의 반사가 토성의 밝기를 증가시킬지라도, 이들은 지구에서 육안으로 관측하기 어렵다. 1610년 갈릴레오 갈릴레이가 망원경을 처음으로 하늘을 향하였고, 토성의 고리를 처음으로 관측하였지만 그들의 본질을 구별할 정도로 볼 수는 없었다. 1655년 크리스티안 하위헌스는 최초로 토성의 고리를 토성을 둘러싼 원반으로 기술하였다.고리의 내부에 약간의 틈이 있다. 고리의 최대 반지름은 토성 반지름의 약 128~207배로 다른 말로 포에베 고리로 불린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토성의 고리 또는 토성의 테는 행성 토성 주위의 행성 고리의 체계이다. 토성의 고리는 수없이 많은 작은 입자들로 구성되며, 크기는 마이크론에서 미터까지이다. 이들은 다시 토성 주위를 궤도 운동하는 덩어리를 형성한다. 고리 입자는 거의 대부분 물과 얼음으로 되어 있으며, 먼지와 다른 화합물이 약간 섞여 있다. 비록 고리에서의 반사가 토성의 밝기를 증가시킬지라도, 이들은 지구에서 육안으로 관측하기 어렵다. 1610년 갈릴레오 갈릴레이가 망원경을 처음으로 하늘을 향하였고, 토성의 고리를 처음으로 관측하였지만 그들의 본질을 구별할 정도로 볼 수는 없었다. 1655년 크리스티안 하위헌스는 최초로 토성의 고리를 토성을 둘러싼 원반으로 기술하였다.고리의 내부에 약간의 틈이 있다. 고리의 최대 반지름은 토성 반지름의 약 128~207배로 다른 말로 포에베 고리로 불린다.
  • 토성의 고리(영어: Rings of Saturn)는 태양계에서 어떤 행성의 고리보다도 가장 큰 행성 고리계이다. 이 고리는 수 마이크로미터에서 수 미터에 이르는 작은 입자들로 아주 많이 구성되어 있으며, 토성을 공전하고 있다. 고리 입자는 거의 대부분이 얼음으로 구성되어 있고, 소량의 구성성분은 암석 물질이다. 토성의 고리의 형성 과정에 관해서는 아직까지도 결론이 나지 않았다. 고리의 일부 특징들은 고리가 비교적 최근에 기원했음을 시사하지만, 이론적인 모형은 태양계의 역사 초기에 형성되었을 것이라고 알려주고 있다.고리는 햇빛을 반사하여 토성의 밝기를 증가시키지만, 지구에서 육안으로는 보이지 않는다. 1610년에 갈릴레오 갈릴레이가 망원경으로 처음 하늘을 바라본 이후, 그는 고리의 실체에 대해 제대로 확인할 수 없었긴 해도 최초로 토성의 고리를 관측한 사람이 되었다. 1655년, 크리스티안 하위헌스는 그것을 토성을 둘러싸는 고리로써 최초로 묘사한 사람이 되었다. 많은 사람들이 토성의 고리가 아주 작은 고리들로 연속적으로 이루어진 것이라고 생각했지만(라플라스 이후의 개념), 실제로는 몇 개의 간극이 존재한다. 동심원 모양으로 밀도와 밝기의 최대와 최소가 존재하는 고리 원반이 고리에 대한 더 정확한 생각이다. 고리 내에서도 덩어리의 규모에 비해 텅빈 공간이 많다.고리는 입자의 밀도가 급격히 줄어드는 다양한 간극을 가지고 있다. 이중에 둘은 고리 내에 위치한 것으로 알려진 토성의 위성에 의해 열려있고, 그 외 토성의 위성의 불안정한 궤도공명을 받는 곳으로 알려진 위치의 많은 것들이 있다. 일부 간극은 아직 설명되지 못한 채로 남아있다. 반면 안정된 궤도공명은 타이탄 미세고리나 G 고리와 같이 몇몇 고리의 긴 지속시간에 원인이 있다.주요 고리의 범위 밖에 있는 포에베 고리는 포에베와 같이 다른 고리에 비해 27도 기울어져 있고, 역행 방식으로 토성을 공전한다.
dbpedia-owl:wikiPageExternalLink
dbpedia-owl:wikiPageID
  • 157329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918 (xsd:integer)
  • 69959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13 (xsd:integer)
  • 235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1125723 (xsd:integer)
  • 1451698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토성의 고리 또는 토성의 테는 행성 토성 주위의 행성 고리의 체계이다. 토성의 고리는 수없이 많은 작은 입자들로 구성되며, 크기는 마이크론에서 미터까지이다. 이들은 다시 토성 주위를 궤도 운동하는 덩어리를 형성한다. 고리 입자는 거의 대부분 물과 얼음으로 되어 있으며, 먼지와 다른 화합물이 약간 섞여 있다. 비록 고리에서의 반사가 토성의 밝기를 증가시킬지라도, 이들은 지구에서 육안으로 관측하기 어렵다. 1610년 갈릴레오 갈릴레이가 망원경을 처음으로 하늘을 향하였고, 토성의 고리를 처음으로 관측하였지만 그들의 본질을 구별할 정도로 볼 수는 없었다. 1655년 크리스티안 하위헌스는 최초로 토성의 고리를 토성을 둘러싼 원반으로 기술하였다.고리의 내부에 약간의 틈이 있다. 고리의 최대 반지름은 토성 반지름의 약 128~207배로 다른 말로 포에베 고리로 불린다.
  • 토성의 고리(영어: Rings of Saturn)는 태양계에서 어떤 행성의 고리보다도 가장 큰 행성 고리계이다. 이 고리는 수 마이크로미터에서 수 미터에 이르는 작은 입자들로 아주 많이 구성되어 있으며, 토성을 공전하고 있다. 고리 입자는 거의 대부분이 얼음으로 구성되어 있고, 소량의 구성성분은 암석 물질이다. 토성의 고리의 형성 과정에 관해서는 아직까지도 결론이 나지 않았다. 고리의 일부 특징들은 고리가 비교적 최근에 기원했음을 시사하지만, 이론적인 모형은 태양계의 역사 초기에 형성되었을 것이라고 알려주고 있다.고리는 햇빛을 반사하여 토성의 밝기를 증가시키지만, 지구에서 육안으로는 보이지 않는다. 1610년에 갈릴레오 갈릴레이가 망원경으로 처음 하늘을 바라본 이후, 그는 고리의 실체에 대해 제대로 확인할 수 없었긴 해도 최초로 토성의 고리를 관측한 사람이 되었다. 1655년, 크리스티안 하위헌스는 그것을 토성을 둘러싸는 고리로써 최초로 묘사한 사람이 되었다.
rdfs:label
  • 토성의 고리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