털은 피부에 뿌리를 두고 표면 밖으로 자라나는 것을 말한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털은 피부에 뿌리를 두고 표면 밖으로 자라나는 것을 말한다.
  • 털(Hair)는 피부(dermis, skin)의 모낭에서 자라는 단백질 필라멘트(filament)이다. 털은 포유류를 결정하는 특징 중의 하나이며, 사람의 경우, 털이 없는 피부 영역을 제외하고는, 경모(terminal hair)와 솜털(연모, vellus hair)를 생성하는 모낭으로 덮여 있다. 주로 사람들은 털의 자라는 속도, 털의 종류(색과 모양), 털의 손질법에 관심을 갖지만, 털은 하나의 중요한 생체물질로 단백질, 특히 케라틴으로 구성되어 있다. 헤어스타일과 제모와 같은, 털을 다루는 방법은 문화와 시대에 따라 매우 달라지는데, 나이, 성별, 종교와 같은 개인적인 신념이나 사회적 위치와 지위를 나타내는 방법으로 자주 쓰인다.
dbpedia-owl:wikiPageID
  • 53303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990 (xsd:integer)
  • 1553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26 (xsd:integer)
  • 2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1122213 (xsd:integer)
  • 14510156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털은 피부에 뿌리를 두고 표면 밖으로 자라나는 것을 말한다.
  • 털(Hair)는 피부(dermis, skin)의 모낭에서 자라는 단백질 필라멘트(filament)이다. 털은 포유류를 결정하는 특징 중의 하나이며, 사람의 경우, 털이 없는 피부 영역을 제외하고는, 경모(terminal hair)와 솜털(연모, vellus hair)를 생성하는 모낭으로 덮여 있다. 주로 사람들은 털의 자라는 속도, 털의 종류(색과 모양), 털의 손질법에 관심을 갖지만, 털은 하나의 중요한 생체물질로 단백질, 특히 케라틴으로 구성되어 있다. 헤어스타일과 제모와 같은, 털을 다루는 방법은 문화와 시대에 따라 매우 달라지는데, 나이, 성별, 종교와 같은 개인적인 신념이나 사회적 위치와 지위를 나타내는 방법으로 자주 쓰인다.
rdfs:label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