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혁명 이전의 프랑스 왕정 하의 계급은 세 가지로 구분되며, 성직자, 귀족, 평민이었다. 이것은 기독교가 지배하는 유럽에서 프랑스뿐만 아니라 중세시대나 근세에 모두 해당되는 것이었다. 요한 하위징아는 “중세의 정치적 고찰은 분명한 질서에 기반한 사회 계층을 중심으로 형성되고 있다”고 관찰하고 있다. 하위징아는 실질적으로 유사한 단어인 계급(estate)과 질서(order)는 매우 다양한 사회적 현실을 나타내며, 계층에만 국한되는 것은 아니라고 결론을 내리고, 모든 사회적 기능, 모든 교역, 모든 인지 가능한 분류에 적용을 시켰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프랑스 혁명 이전의 프랑스 왕정 하의 계급은 세 가지로 구분되며, 성직자, 귀족, 평민이었다. 이것은 기독교가 지배하는 유럽에서 프랑스뿐만 아니라 중세시대나 근세에 모두 해당되는 것이었다. 요한 하위징아는 “중세의 정치적 고찰은 분명한 질서에 기반한 사회 계층을 중심으로 형성되고 있다”고 관찰하고 있다. 하위징아는 실질적으로 유사한 단어인 계급(estate)과 질서(order)는 매우 다양한 사회적 현실을 나타내며, 계층에만 국한되는 것은 아니라고 결론을 내리고, 모든 사회적 기능, 모든 교역, 모든 인지 가능한 분류에 적용을 시켰다.
dbpedia-owl:wikiPageExternalLink
dbpedia-owl:wikiPageID
  • 633968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2860 (xsd:integer)
  • 2861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2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0499899 (xsd:integer)
  • 13549553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프랑스 혁명 이전의 프랑스 왕정 하의 계급은 세 가지로 구분되며, 성직자, 귀족, 평민이었다. 이것은 기독교가 지배하는 유럽에서 프랑스뿐만 아니라 중세시대나 근세에 모두 해당되는 것이었다. 요한 하위징아는 “중세의 정치적 고찰은 분명한 질서에 기반한 사회 계층을 중심으로 형성되고 있다”고 관찰하고 있다. 하위징아는 실질적으로 유사한 단어인 계급(estate)과 질서(order)는 매우 다양한 사회적 현실을 나타내며, 계층에만 국한되는 것은 아니라고 결론을 내리고, 모든 사회적 기능, 모든 교역, 모든 인지 가능한 분류에 적용을 시켰다.
rdfs:label
  • 중세 사회 계급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