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차 세계 대전 이후 타이완(중국어 간체: 台湾战后时期, 정체: 臺灣戰後時期, 병음: Táiwān Zhànhòu Shíqī) 혹은 중화민국 통치 시기의 타이완(중국어 간체: 中华民国領台时期, 정체: 中華民國領臺時期)은 제2차 세계 대전 이후 중화민국 통치 시기의 타이완에 대한 내용이다.일본 제국이 제2차 세계 대전(태평양 전쟁, 중일 전쟁 등)에서 패망함에 따라 본토인 일본 열도를 제외한 모든 해외 식민지를 반납하였다. 이에 따라 일제의 첫 번째 식민지 중 하나였던 타이완은 1895년부터 시작되었던 식민 통치를 마치고 반세기 만에 중국으로 복귀할 수 있었고, 1945년부터 중화민국이 통치하게 되었다. 중국 대륙에서 벌어진 국공 내전으로 1949년에 장제스의 중국 국민당이 난징에 있던 중화민국 정부를 타이베이로 옮기면서 타이완은 일개 변두리 섬에서 중화민국의 중심 무대로 탈바꿈하였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제2차 세계 대전 이후 타이완(중국어 간체: 台湾战后时期, 정체: 臺灣戰後時期, 병음: Táiwān Zhànhòu Shíqī) 혹은 중화민국 통치 시기의 타이완(중국어 간체: 中华民国領台时期, 정체: 中華民國領臺時期)은 제2차 세계 대전 이후 중화민국 통치 시기의 타이완에 대한 내용이다.일본 제국이 제2차 세계 대전(태평양 전쟁, 중일 전쟁 등)에서 패망함에 따라 본토인 일본 열도를 제외한 모든 해외 식민지를 반납하였다. 이에 따라 일제의 첫 번째 식민지 중 하나였던 타이완은 1895년부터 시작되었던 식민 통치를 마치고 반세기 만에 중국으로 복귀할 수 있었고, 1945년부터 중화민국이 통치하게 되었다. 중국 대륙에서 벌어진 국공 내전으로 1949년에 장제스의 중국 국민당이 난징에 있던 중화민국 정부를 타이베이로 옮기면서 타이완은 일개 변두리 섬에서 중화민국의 중심 무대로 탈바꿈하였다.
  • 제2차 세계 대전 이후 타이완(중국어 간체: 台湾战后时期, 정체: 臺灣戰後時期, 병음: Táiwān Zhànhòu Shíqī) 혹은 중화민국 통치 시기의 타이완(중국어 간체: 中华民国領台时期, 정체: 中華民國領臺時期)은 제2차 세계 대전 이후 중화민국 통치 시기의 타이완에 대한 내용이다.일본 제국이 제2차 세계 대전(태평양 전쟁, 중일 전쟁 등)에서 패망함에 따라 본토인 일본 열도를 제외한 모든 해외 식민지를 반납하였다. 이에 따라 일제의 첫 번째 식민지 중 하나였던 타이완은 1895년부터 시작되었던 식민 통치를 마치고 반세기 만에 중국으로 복귀할 수 있었고, 1945년부터 중화민국이 통치하게 되었다. 중국 대륙에서 벌어진 국공 내전으로 1949년에 장제스의 중국 국민당이 난징에 있던 중화민국 정부를 타이베이로 옮기면서 타이완은 일개 변두리 섬에서 중화민국의 중심 무대로 탈바꿈하였다.
dbpedia-owl:wikiPageID
  • 57918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3567 (xsd:integer)
  • 357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136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2275497 (xsd:integer)
  • 1359002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p
  • Táiwān Zhànhòu Shíqī
prop-ko:s
  • 中华民国領台时期
  • 台湾战后时期
prop-ko:t
  • 中華民國領臺時期
  • 臺灣戰後時期
prop-ko:wikiPageUsesTemplate
prop-ko:나라
prop-ko:시작
  • 1945 (xsd:integer)
prop-ko:
  • 1895 (xsd:integer)
  • 일제 시대 (타이완)
prop-ko:종료
  • 현재
prop-ko:현재문서
  • 제2차 세계 대전 이후 타이완
  • 중화민국
prop-ko:
  • -
dcterms:subject
rdfs:comment
  • 제2차 세계 대전 이후 타이완(중국어 간체: 台湾战后时期, 정체: 臺灣戰後時期, 병음: Táiwān Zhànhòu Shíqī) 혹은 중화민국 통치 시기의 타이완(중국어 간체: 中华民国領台时期, 정체: 中華民國領臺時期)은 제2차 세계 대전 이후 중화민국 통치 시기의 타이완에 대한 내용이다.일본 제국이 제2차 세계 대전(태평양 전쟁, 중일 전쟁 등)에서 패망함에 따라 본토인 일본 열도를 제외한 모든 해외 식민지를 반납하였다. 이에 따라 일제의 첫 번째 식민지 중 하나였던 타이완은 1895년부터 시작되었던 식민 통치를 마치고 반세기 만에 중국으로 복귀할 수 있었고, 1945년부터 중화민국이 통치하게 되었다. 중국 대륙에서 벌어진 국공 내전으로 1949년에 장제스의 중국 국민당이 난징에 있던 중화민국 정부를 타이베이로 옮기면서 타이완은 일개 변두리 섬에서 중화민국의 중심 무대로 탈바꿈하였다.
  • 제2차 세계 대전 이후 타이완(중국어 간체: 台湾战后时期, 정체: 臺灣戰後時期, 병음: Táiwān Zhànhòu Shíqī) 혹은 중화민국 통치 시기의 타이완(중국어 간체: 中华民国領台时期, 정체: 中華民國領臺時期)은 제2차 세계 대전 이후 중화민국 통치 시기의 타이완에 대한 내용이다.일본 제국이 제2차 세계 대전(태평양 전쟁, 중일 전쟁 등)에서 패망함에 따라 본토인 일본 열도를 제외한 모든 해외 식민지를 반납하였다. 이에 따라 일제의 첫 번째 식민지 중 하나였던 타이완은 1895년부터 시작되었던 식민 통치를 마치고 반세기 만에 중국으로 복귀할 수 있었고, 1945년부터 중화민국이 통치하게 되었다. 중국 대륙에서 벌어진 국공 내전으로 1949년에 장제스의 중국 국민당이 난징에 있던 중화민국 정부를 타이베이로 옮기면서 타이완은 일개 변두리 섬에서 중화민국의 중심 무대로 탈바꿈하였다.
rdfs:label
  • 제2차 세계 대전 이후 타이완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Disambiguate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