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한론(일본어: 征韓論 (せいかんろん) 세이칸론[*]) 또는 정조론(征朝論)은 19세기 말 당시, 일본이 조선을 정벌해야 한다는 사상 또는 신념이다. 1860년대의 일본 군국주의자에게서 나왔으나 1884년 갑신정변 실패 이후에는 조선에 호의적이던 인사들에게서도 정한론이 대두되었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정한론(일본어: 征韓論 (せいかんろん) 세이칸론[*]) 또는 정조론(征朝論)은 19세기 말 당시, 일본이 조선을 정벌해야 한다는 사상 또는 신념이다. 1860년대의 일본 군국주의자에게서 나왔으나 1884년 갑신정변 실패 이후에는 조선에 호의적이던 인사들에게서도 정한론이 대두되었다.
dbpedia-owl:wikiPageExternalLink
dbpedia-owl:wikiPageID
  • 100051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6853 (xsd:integer)
  • 686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184 (xsd:integer)
  • 185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2349592 (xsd:integer)
  • 14610258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정한론(일본어: 征韓論 (せいかんろん) 세이칸론[*]) 또는 정조론(征朝論)은 19세기 말 당시, 일본이 조선을 정벌해야 한다는 사상 또는 신념이다. 1860년대의 일본 군국주의자에게서 나왔으나 1884년 갑신정변 실패 이후에는 조선에 호의적이던 인사들에게서도 정한론이 대두되었다.
rdfs:label
  • 정한론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