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원식 계란 투척 사건(鄭元植-事件) 또는 외대 사태(外大事態)은 1991년 6월 3일 오후 18:30분 경 한국외국어대학교 교육대학원 강당에서 당시 국무총리 서리에 임명되어 교수직을 사퇴하는 정원식(鄭元植)에게 계란, 밀가루, 페인트, 짱돌, 소주병, 맥주병, 유리조각, 인분 등을 집단으로 투척한 사건이다. 전두환 정권에서 문교부 장관을 지냈던 그는 서울대학교와 덕성여자대학교, 한국외국어대학교 교육대학원의 시간강사로 재직하고 있었다.이는 그가 문교부 장관으로 있을 때 전교조를 불법화하고 전교조 인사들의 구속과 불이익 조치를 취한 데 대한 학생 운동권의 집단 반발이었다. 전교조 불법화 문제와 강경대 치사 사건과 학생운동가들의 연이은 분신 자살 사건, 시위 도중 도망치다가 동료 시위대에 깔려죽은 김귀정 사건이 연이어 터지면서 학생운동권의 정부, 문교부 당국에 대한 반감은 거셌고, 전교조 불법화와 전교조 소속 교사들의 집단 해고를 강행한 정원식은 운동권 학생들의 표적이 되었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정원식 계란 투척 사건(鄭元植-事件) 또는 외대 사태(外大事態)은 1991년 6월 3일 오후 18:30분 경 한국외국어대학교 교육대학원 강당에서 당시 국무총리 서리에 임명되어 교수직을 사퇴하는 정원식(鄭元植)에게 계란, 밀가루, 페인트, 짱돌, 소주병, 맥주병, 유리조각, 인분 등을 집단으로 투척한 사건이다. 전두환 정권에서 문교부 장관을 지냈던 그는 서울대학교와 덕성여자대학교, 한국외국어대학교 교육대학원의 시간강사로 재직하고 있었다.이는 그가 문교부 장관으로 있을 때 전교조를 불법화하고 전교조 인사들의 구속과 불이익 조치를 취한 데 대한 학생 운동권의 집단 반발이었다. 전교조 불법화 문제와 강경대 치사 사건과 학생운동가들의 연이은 분신 자살 사건, 시위 도중 도망치다가 동료 시위대에 깔려죽은 김귀정 사건이 연이어 터지면서 학생운동권의 정부, 문교부 당국에 대한 반감은 거셌고, 전교조 불법화와 전교조 소속 교사들의 집단 해고를 강행한 정원식은 운동권 학생들의 표적이 되었다. 당시 계란과 밀가루, 페인트를 뒤집어 쓴 정원식의 사진이 동아일보와 조선일보의 1991년 6월 4일자 기사 헤드라인에 대문으로 보도된 데 이어 대한민국, 일본, 미국, 프랑스, 캐나다 등에 대대적으로 보도되었다. 6·3 외대 사태, 외대 계란 사건 등으로도 부른다.
  • 정원식 계란 투척 사건(鄭元植-事件) 또는 외대 사태(外大事態)는 1991년 6월 3일 오후 18:30분 경 한국외국어대학교 교육대학원 강당에서 당시 국무총리 서리에 임명되어 교수직을 사퇴하는 정원식(鄭元植)에게 계란, 밀가루, 페인트, 짱돌, 소주병, 맥주병, 유리조각, 인분 등을 집단으로 투척한 사건이다. 전두환 정권에서 문교부 장관을 지냈던 그는 서울대학교와 덕성여자대학교, 한국외국어대학교 교육대학원의 시간강사로 재직하고 있었다.이는 그가 문교부 장관으로 있을 때 전교조를 불법화하고 전교조 인사들의 구속과 불이익 조치를 취한 데 대한 학생 운동권의 집단 반발이었다. 전교조 불법화 문제와 강경대 치사 사건과 학생운동가들의 연이은 분신 자살 사건, 시위 도중 도망치다가 동료 시위대에 깔려죽은 김귀정 사건이 연이어 터지면서 학생운동권의 정부, 문교부 당국에 대한 반감은 거셌고, 전교조 불법화와 전교조 소속 교사들의 집단 해고를 강행한 정원식은 운동권 학생들의 표적이 되었다. 당시 계란과 밀가루, 페인트를 뒤집어 쓴 정원식의 사진이 동아일보와 조선일보의 1991년 6월 4일자 기사 헤드라인에 대문으로 보도된 데 이어 대한민국, 일본, 미국, 프랑스, 캐나다 등에 대대적으로 보도되었다. 6·3 외대 사태, 외대 계란 사건 등으로도 부른다.
dbpedia-owl:wikiPageExternalLink
dbpedia-owl:wikiPageID
  • 60140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13341 (xsd:integer)
  • 13375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227 (xsd:integer)
  • 228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1747253 (xsd:integer)
  • 14405599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정원식 계란 투척 사건(鄭元植-事件) 또는 외대 사태(外大事態)은 1991년 6월 3일 오후 18:30분 경 한국외국어대학교 교육대학원 강당에서 당시 국무총리 서리에 임명되어 교수직을 사퇴하는 정원식(鄭元植)에게 계란, 밀가루, 페인트, 짱돌, 소주병, 맥주병, 유리조각, 인분 등을 집단으로 투척한 사건이다. 전두환 정권에서 문교부 장관을 지냈던 그는 서울대학교와 덕성여자대학교, 한국외국어대학교 교육대학원의 시간강사로 재직하고 있었다.이는 그가 문교부 장관으로 있을 때 전교조를 불법화하고 전교조 인사들의 구속과 불이익 조치를 취한 데 대한 학생 운동권의 집단 반발이었다. 전교조 불법화 문제와 강경대 치사 사건과 학생운동가들의 연이은 분신 자살 사건, 시위 도중 도망치다가 동료 시위대에 깔려죽은 김귀정 사건이 연이어 터지면서 학생운동권의 정부, 문교부 당국에 대한 반감은 거셌고, 전교조 불법화와 전교조 소속 교사들의 집단 해고를 강행한 정원식은 운동권 학생들의 표적이 되었다.
  • 정원식 계란 투척 사건(鄭元植-事件) 또는 외대 사태(外大事態)는 1991년 6월 3일 오후 18:30분 경 한국외국어대학교 교육대학원 강당에서 당시 국무총리 서리에 임명되어 교수직을 사퇴하는 정원식(鄭元植)에게 계란, 밀가루, 페인트, 짱돌, 소주병, 맥주병, 유리조각, 인분 등을 집단으로 투척한 사건이다. 전두환 정권에서 문교부 장관을 지냈던 그는 서울대학교와 덕성여자대학교, 한국외국어대학교 교육대학원의 시간강사로 재직하고 있었다.이는 그가 문교부 장관으로 있을 때 전교조를 불법화하고 전교조 인사들의 구속과 불이익 조치를 취한 데 대한 학생 운동권의 집단 반발이었다. 전교조 불법화 문제와 강경대 치사 사건과 학생운동가들의 연이은 분신 자살 사건, 시위 도중 도망치다가 동료 시위대에 깔려죽은 김귀정 사건이 연이어 터지면서 학생운동권의 정부, 문교부 당국에 대한 반감은 거셌고, 전교조 불법화와 전교조 소속 교사들의 집단 해고를 강행한 정원식은 운동권 학생들의 표적이 되었다.
rdfs:label
  • 정원식 폭행 사건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