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담(鄭湛, ?~1592년)은 조선 중기의 무신으로 임진왜란 당시 웅치에서 왜군과 싸우다가 전사했다.본관은 영덕, 자는 언결로 정창국의 아들로 태어났다. 무과에 급제해 여러 보직을 거쳐 1592년 김제 군수로 나아갔고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의병을 모집해 나주 판관 이복남과 의병장 황박 등과 함께 웅치 웅치 전투에서 싸우다 전사했다.사후 왜장도 그에게 경의를 표해 <조조선국충간의담〉이라는 묘비를 세웠으며, 1690년 정문이 세워졌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정담(鄭湛, ?~1592년)은 조선 중기의 무신으로 임진왜란 당시 웅치에서 왜군과 싸우다가 전사했다.본관은 영덕, 자는 언결로 정창국의 아들로 태어났다. 무과에 급제해 여러 보직을 거쳐 1592년 김제 군수로 나아갔고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의병을 모집해 나주 판관 이복남과 의병장 황박 등과 함께 웅치 웅치 전투에서 싸우다 전사했다.사후 왜장도 그에게 경의를 표해 <조조선국충간의담〉이라는 묘비를 세웠으며, 1690년 정문이 세워졌다.
dbpedia-owl:wikiPageID
  • 31491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511 (xsd:integer)
  • 51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26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6655109 (xsd:integer)
  • 14293840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정담(鄭湛, ?~1592년)은 조선 중기의 무신으로 임진왜란 당시 웅치에서 왜군과 싸우다가 전사했다.본관은 영덕, 자는 언결로 정창국의 아들로 태어났다. 무과에 급제해 여러 보직을 거쳐 1592년 김제 군수로 나아갔고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의병을 모집해 나주 판관 이복남과 의병장 황박 등과 함께 웅치 웅치 전투에서 싸우다 전사했다.사후 왜장도 그에게 경의를 표해 <조조선국충간의담〉이라는 묘비를 세웠으며, 1690년 정문이 세워졌다.
rdfs:label
  • 정담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commander 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prop-ko:사상자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