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魏, 220년~265년)는 후한이 멸망한 후 삼국 중 하나로 삼국 중 가장 강대했던 나라였다. 천부적인 전략과 재능을 가진 조조는 삼국 시대의 군웅들 가운데 두각을 일찌감치 드러내었고, 후한 헌제를 옹립함으로써 협천자 영제후(挾天子領諸侯), 즉 천자를 끼고 제후를 호령하여 천하쟁패의 시대에서 주도권을 확보하였다. 당대의 숙적 원소와의 회전에서 승리를 거둠으로써 중원 일대를 평정하여 최강 세력으로 발돋움했다. 조조 사후 그의 아들 조비가 후한의 마지막 황제인 헌제로부터 선양을 받아 한나라를 멸하고 위나라를 세웠다. 그러나 조씨 세력은 촉한 제갈량과의 대결에서 급격히 성장한 사마의에게 정권을 내주었고, 그의 손자인 사마염에 이르러 제위마저 내주고 말아 45년의 역사로 그 끝을 맺는다. 중국 대륙이 삼국으로 분할되었다고는 하지만, 실제로는 위나라의 영토가 당시 중국 영토의 3분의 2를 차지하였고, 병력과 인구 면에서도 압도적 우세를 보였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위(魏, 220년~265년)는 후한이 멸망한 후 삼국 중 하나로 삼국 중 가장 강대했던 나라였다. 천부적인 전략과 재능을 가진 조조는 삼국 시대의 군웅들 가운데 두각을 일찌감치 드러내었고, 후한 헌제를 옹립함으로써 협천자 영제후(挾天子領諸侯), 즉 천자를 끼고 제후를 호령하여 천하쟁패의 시대에서 주도권을 확보하였다. 당대의 숙적 원소와의 회전에서 승리를 거둠으로써 중원 일대를 평정하여 최강 세력으로 발돋움했다. 조조 사후 그의 아들 조비가 후한의 마지막 황제인 헌제로부터 선양을 받아 한나라를 멸하고 위나라를 세웠다. 그러나 조씨 세력은 촉한 제갈량과의 대결에서 급격히 성장한 사마의에게 정권을 내주었고, 그의 손자인 사마염에 이르러 제위마저 내주고 말아 45년의 역사로 그 끝을 맺는다. 중국 대륙이 삼국으로 분할되었다고는 하지만, 실제로는 위나라의 영토가 당시 중국 영토의 3분의 2를 차지하였고, 병력과 인구 면에서도 압도적 우세를 보였다.
  • 위(魏, 220년 ~ 265년)는 후한이 멸망한 후 삼국 중 하나로 삼국 중 가장 강대했던 나라였다. 천부적인 전략과 재능을 가진 조조는 삼국 시대의 군웅들 가운데 두각을 일찌감치 드러내었고, 후한 헌제를 옹립함으로써 협천자 영제후(挾天子領諸侯), 즉 천자를 끼고 제후를 호령하여 천하쟁패의 시대에서 주도권을 확보하였다. 당대의 숙적 원소와의 회전에서 승리를 거둠으로써 중원 일대를 평정하여 최강 세력으로 발돋움했다. 조조 사후 그의 아들 조비가 후한의 마지막 황제인 헌제로부터 선양을 받아 한나라를 멸하고 위나라를 세웠다. 그러나 조씨 세력은 촉한 제갈량과의 대결에서 급격히 성장한 사마의에게 정권을 내주었고, 그의 손자인 사마염에 이르러 제위마저 내주고 말아 46년의 역사로 그 끝을 맺는다. 중국 대륙이 삼국으로 분할되었다고는 하지만, 실제로는 위나라가 국력에서 압도적 우세를 보였다.
dbpedia-owl:capital
dbpedia-owl:dissolutionYear
  • 0265-01-01 00:00:00 (xsd:date)
dbpedia-owl:foundingYear
  • 0220-01-01 00:00:00 (xsd:date)
dbpedia-owl:governmentType
dbpedia-owl:leaderName
dbpedia-owl:leaderTitle
  • 황제
  • 220년 ~ 226년
  • 226년 ~ 239년
  • 239년 ~ 254년
  • 254년 ~ 260년
  • 260년 ~ 265년
dbpedia-owl:officialLanguage
dbpedia-owl:religion
dbpedia-owl:wikiPageID
  • 4156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4927 (xsd:integer)
  • 4935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116 (xsd:integer)
  • 118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2378830 (xsd:integer)
  • 14597726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p
  • 후한
prop-ko:s
  • 서진
prop-ko:wikiPageUsesTemplate
prop-ko:공용어
prop-ko:나라이름
  • 중국
prop-ko:사건
  • •멸망
  • 성립
prop-ko:사건날짜
  • 220 (xsd:integer)
  • 265 (xsd:integer)
prop-ko:수도
prop-ko:정부형태
prop-ko:존속기간끝
  • 265 (xsd:integer)
prop-ko:존속기간시작
  • 220 (xsd:integer)
prop-ko:종교
prop-ko:지도그림
  • Saam Gwok 262 CE.png
prop-ko:지도설명
  • 기원후 262년경, 붉은색이 위나라.
prop-ko:지도자이름
prop-ko:지도자칭호
  • 220 (xsd:integer)
  • 226 (xsd:integer)
  • 239 (xsd:integer)
  • 254 (xsd:integer)
  • 260 (xsd:integer)
  • 황제
prop-ko:현지이름
dcterms:subject
rdf:type
rdfs:comment
  • 위(魏, 220년~265년)는 후한이 멸망한 후 삼국 중 하나로 삼국 중 가장 강대했던 나라였다. 천부적인 전략과 재능을 가진 조조는 삼국 시대의 군웅들 가운데 두각을 일찌감치 드러내었고, 후한 헌제를 옹립함으로써 협천자 영제후(挾天子領諸侯), 즉 천자를 끼고 제후를 호령하여 천하쟁패의 시대에서 주도권을 확보하였다. 당대의 숙적 원소와의 회전에서 승리를 거둠으로써 중원 일대를 평정하여 최강 세력으로 발돋움했다. 조조 사후 그의 아들 조비가 후한의 마지막 황제인 헌제로부터 선양을 받아 한나라를 멸하고 위나라를 세웠다. 그러나 조씨 세력은 촉한 제갈량과의 대결에서 급격히 성장한 사마의에게 정권을 내주었고, 그의 손자인 사마염에 이르러 제위마저 내주고 말아 45년의 역사로 그 끝을 맺는다. 중국 대륙이 삼국으로 분할되었다고는 하지만, 실제로는 위나라의 영토가 당시 중국 영토의 3분의 2를 차지하였고, 병력과 인구 면에서도 압도적 우세를 보였다.
  • 위(魏, 220년 ~ 265년)는 후한이 멸망한 후 삼국 중 하나로 삼국 중 가장 강대했던 나라였다. 천부적인 전략과 재능을 가진 조조는 삼국 시대의 군웅들 가운데 두각을 일찌감치 드러내었고, 후한 헌제를 옹립함으로써 협천자 영제후(挾天子領諸侯), 즉 천자를 끼고 제후를 호령하여 천하쟁패의 시대에서 주도권을 확보하였다. 당대의 숙적 원소와의 회전에서 승리를 거둠으로써 중원 일대를 평정하여 최강 세력으로 발돋움했다. 조조 사후 그의 아들 조비가 후한의 마지막 황제인 헌제로부터 선양을 받아 한나라를 멸하고 위나라를 세웠다. 그러나 조씨 세력은 촉한 제갈량과의 대결에서 급격히 성장한 사마의에게 정권을 내주었고, 그의 손자인 사마염에 이르러 제위마저 내주고 말아 46년의 역사로 그 끝을 맺는다. 중국 대륙이 삼국으로 분할되었다고는 하지만, 실제로는 위나라가 국력에서 압도적 우세를 보였다.
rdfs:label
  • 위 (삼국)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foaf:name
  • 중국
is dbpedia-owl:place of
is dbpedia-owl:wikiPageDisambiguates 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prop-ko:결과 of
is prop-ko:교전국 of
is prop-ko:국가 of
is prop-ko:국적 of
is prop-ko:왕조 of
is prop-ko:작위 of
is prop-ko:장소 of
is prop-ko:직책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