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경(外經, Apocrypha)은 기독교의 교파에 따라서 달리쓰이는 말이다. 먼저 로마 가톨릭교회에서는 제1경전 - 유대인들이 경전으로 인정한 39권- 과 , 제2 경전(Deuterocanonici) -그리스 말로 써져 있어서 한 때 위경으로 의심을 받았지만 정경으로 인정이 된 책 일곱 권- 을 통틀어 정경이라고 한다. 가톨릭교회에서 외경이란 성경인지 여부가 의심이 되었지만 지금은 성경이 아닌 것으로 밝혀진 책을 의미하는 개념이다. 논자에 따라서 위경(僞經)이라고 번역한다. 정교회에서는 로마 가톨릭에서 제2경전이라고 부르는 책과 그리스 말로 쓰여진 책 세 권을 '경독서(아나기그노스코메나;ἀναγιγνωσκόμενα)'라고 부르는데 개신교와 달리 성경으로 취급을 하나 그 권위에 대해서 히브리 말로 써진 것의 아래에 두고 있다. 정교회에서도 외경이라는 개념을 가톨릭과 같이 쓰고있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외경(外經, Apocrypha)은 기독교의 교파에 따라서 달리쓰이는 말이다. 먼저 로마 가톨릭교회에서는 제1경전 - 유대인들이 경전으로 인정한 39권- 과 , 제2 경전(Deuterocanonici) -그리스 말로 써져 있어서 한 때 위경으로 의심을 받았지만 정경으로 인정이 된 책 일곱 권- 을 통틀어 정경이라고 한다. 가톨릭교회에서 외경이란 성경인지 여부가 의심이 되었지만 지금은 성경이 아닌 것으로 밝혀진 책을 의미하는 개념이다. 논자에 따라서 위경(僞經)이라고 번역한다. 정교회에서는 로마 가톨릭에서 제2경전이라고 부르는 책과 그리스 말로 쓰여진 책 세 권을 '경독서(아나기그노스코메나;ἀναγιγνωσκόμενα)'라고 부르는데 개신교와 달리 성경으로 취급을 하나 그 권위에 대해서 히브리 말로 써진 것의 아래에 두고 있다. 정교회에서도 외경이라는 개념을 가톨릭과 같이 쓰고있다. 개신교에서는 가톨릭에서 제2경전으로 분류하는 책과 정교회에서 '경독서'라고 부르는 책을 비롯하여 한 때 성경인지 여부가 의심되었지만 아닌 것으로 밝혀진 책을 일컫는 개념으로 쓰이고 있다. 같은 책을 '외경', '제2경전'이라고 칭하는 이유는 기독교 종파별 신학적 이유이다. 개신교회에서는 외경을 신학 연구 근거로 삼지 않고 단지 참고 문헌으로 보나, 동방정교회와 로마 가톨릭교회에서는 신학연구의 근거로 삼는다. 특히 로마 가톨릭교회의 연옥에 대한 신학적 개념은 대체로 외경, 즉 제2경전을 근거로 하고 있다. 위키백과에서는 개신교에서 사용하는 의미로 외경을 서술하기로 한다.
  • 외경(外經, Apocrypha)은 기독교의 교파에 따라서 조금씩 의미를 달리쓰는 말이다.먼저 로마 가톨릭교회와 동방 정교회에서는 경전성이 의심이 되어 정경에서 제외된 문헌을 의미하는 개념이며, 논자에 따라서 위경(僞經)과 동일한 뜻으로 옮긴다.개신교에서는 위경(僞經)을 가리킨다는 점에서 보편적인 의미는 위와 상통하지만, 그 뿐만 아니라 로마 가톨릭교회 등에서 정경으로 보는 제2 경전을 포함하여 일컫는 점에서 관점의 차이가 있다.
dbpedia-owl:wikiPageID
  • 90586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3750 (xsd:integer)
  • 3874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57 (xsd:integer)
  • 6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2156166 (xsd:integer)
  • 14069844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외경(外經, Apocrypha)은 기독교의 교파에 따라서 달리쓰이는 말이다. 먼저 로마 가톨릭교회에서는 제1경전 - 유대인들이 경전으로 인정한 39권- 과 , 제2 경전(Deuterocanonici) -그리스 말로 써져 있어서 한 때 위경으로 의심을 받았지만 정경으로 인정이 된 책 일곱 권- 을 통틀어 정경이라고 한다. 가톨릭교회에서 외경이란 성경인지 여부가 의심이 되었지만 지금은 성경이 아닌 것으로 밝혀진 책을 의미하는 개념이다. 논자에 따라서 위경(僞經)이라고 번역한다. 정교회에서는 로마 가톨릭에서 제2경전이라고 부르는 책과 그리스 말로 쓰여진 책 세 권을 '경독서(아나기그노스코메나;ἀναγιγνωσκόμενα)'라고 부르는데 개신교와 달리 성경으로 취급을 하나 그 권위에 대해서 히브리 말로 써진 것의 아래에 두고 있다. 정교회에서도 외경이라는 개념을 가톨릭과 같이 쓰고있다.
  • 외경(外經, Apocrypha)은 기독교의 교파에 따라서 조금씩 의미를 달리쓰는 말이다.먼저 로마 가톨릭교회와 동방 정교회에서는 경전성이 의심이 되어 정경에서 제외된 문헌을 의미하는 개념이며, 논자에 따라서 위경(僞經)과 동일한 뜻으로 옮긴다.개신교에서는 위경(僞經)을 가리킨다는 점에서 보편적인 의미는 위와 상통하지만, 그 뿐만 아니라 로마 가톨릭교회 등에서 정경으로 보는 제2 경전을 포함하여 일컫는 점에서 관점의 차이가 있다.
rdfs:label
  • 외경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