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세자(王世子)는 독립국의 왕위계승의 제1순위에 있는 왕자 또는 제후국의 왕위계승의 제1순위에 있는 왕자를 일컫는 말이며, 부인은 왕세자빈(王世子嬪)이라 부른다. 왕세자의 자리는 대개 왕비가 낳은 적장자가 잇는 것이 원칙이며 경칭은 저하(邸下)이다. 다른 말로는 동궁(東宮), 춘궁(春宮), 저군(儲君),정윤(正胤), 이극(貳極), 국본(國本) 등이 있다. 일반적으로 태자가 세자보다 높은 의미를 갖기 때문에 왕국이라도 왕세자 대신 왕태자를 사용해서 권위를 높이기도 한다.세자라는 단어는 중국에서 왔다. 원래 왕위 계승자는 왕세자였는데, 진시황 이후에 황위 계승자에게 황태자라는 호칭이 쓰이자 왕위 계승자도 왕태자라고 바꿔 불렀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왕세자(王世子)는 독립국의 왕위계승의 제1순위에 있는 왕자 또는 제후국의 왕위계승의 제1순위에 있는 왕자를 일컫는 말이며, 부인은 왕세자빈(王世子嬪)이라 부른다. 왕세자의 자리는 대개 왕비가 낳은 적장자가 잇는 것이 원칙이며 경칭은 저하(邸下)이다. 다른 말로는 동궁(東宮), 춘궁(春宮), 저군(儲君),정윤(正胤), 이극(貳極), 국본(國本) 등이 있다. 일반적으로 태자가 세자보다 높은 의미를 갖기 때문에 왕국이라도 왕세자 대신 왕태자를 사용해서 권위를 높이기도 한다.세자라는 단어는 중국에서 왔다. 원래 왕위 계승자는 왕세자였는데, 진시황 이후에 황위 계승자에게 황태자라는 호칭이 쓰이자 왕위 계승자도 왕태자라고 바꿔 불렀다. 그것이 전한 경제 때의 오초칠국의 난 이후 번국의 권한을 약화시키는 정책의 일환으로 번국의 왕위 계승자 칭호를 황태자 대신 왕세자로 바꾸어서 사용케 한 것이 계기가 되어, 번국이나 속국의 왕위 계승자는 왕세자로 부르게 되었다.한국의 경우, 고려 시대 원나라 간섭기 때부터 중국 대륙의 책봉 체제 아래에 있었기 때문에 왕태자라는 칭호를 사용하지 못하는 대신 왕세자라는 칭호를 사용하였다. 그러나 청나라가 조선에 대한 종주권을 포기한 1894년(고종 31년), 다시 왕태자라는 칭호를 복권시켰다. 처음에는 대조선국 대군주 폐하와 왕태자 전하였다가, 후에 대한제국이 성립되면서 황제 폐하와 황태자 전하로 바뀐다.
  • 왕세자(王世子)는 독립국의 왕위계승의 제1순위에 있는 왕자 또는 제후국의 왕위계승의 제1순위에 있는 왕자를 일컫는 말이며, 부인은 왕세자빈(王世子嬪)이라 부른다. 왕세자의 자리는 대개 왕비가 낳은 적장자가 잇는 것이 원칙이며 경칭은 저하(邸下)이다. 다른 말로는 동궁(東宮), 춘궁(春宮), 저군(儲君),정윤(正胤), 이극(貳極), 국본(國本) 등이 있다. 일반적으로 태자가 세자보다 높은 의미를 갖기 때문에 왕국이라도 왕세자 대신 왕태자를 사용해서 권위를 높이기도 한다.태자라는 단어는 중국에서 왔다. 원래 왕위 계승자는 태자였는데, 진시황 이후에 황위 계승자에게 황태자라는 호칭이 쓰이자 왕위 계승자도 왕태자라고 불렀다. 그것이 전한 경제 때의 오초칠국의 난 이후 번국의 권한을 약화시키는 정책의 일환으로 번국의 왕위 계승자(제후왕 후계자) 칭호를 태자 대신 왕세자로 바꾸어서 사용케 한 것이 계기가 되어, 번국이나 속국의 왕위 계승자는 왕세자로 부르게 되었다.한국의 경우 위만조선부터 고려 초기까지 태자라는 칭호를 사용하였다. 고려 시대 원나라 간섭기 때부터 태자 대신 왕세자라는 칭호를 사용하였다. 1894년(고종 31년)부터 다시 왕태자라는 칭호를 복권시켰다. 처음에는 대조선국 대군주 폐하와 왕태자 전하였다가, 후에 대한제국이 성립되면서 황제 폐하와 황태자 전하로 바뀐다.
dbpedia-owl:wikiPageID
  • 126540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InterLanguageLink
dbpedia-owl:wikiPageLength
  • 4385 (xsd:integer)
  • 451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117 (xsd:integer)
  • 119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2309523 (xsd:integer)
  • 14828079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dcterms:subject
rdfs:comment
  • 왕세자(王世子)는 독립국의 왕위계승의 제1순위에 있는 왕자 또는 제후국의 왕위계승의 제1순위에 있는 왕자를 일컫는 말이며, 부인은 왕세자빈(王世子嬪)이라 부른다. 왕세자의 자리는 대개 왕비가 낳은 적장자가 잇는 것이 원칙이며 경칭은 저하(邸下)이다. 다른 말로는 동궁(東宮), 춘궁(春宮), 저군(儲君),정윤(正胤), 이극(貳極), 국본(國本) 등이 있다. 일반적으로 태자가 세자보다 높은 의미를 갖기 때문에 왕국이라도 왕세자 대신 왕태자를 사용해서 권위를 높이기도 한다.세자라는 단어는 중국에서 왔다. 원래 왕위 계승자는 왕세자였는데, 진시황 이후에 황위 계승자에게 황태자라는 호칭이 쓰이자 왕위 계승자도 왕태자라고 바꿔 불렀다.
  • 왕세자(王世子)는 독립국의 왕위계승의 제1순위에 있는 왕자 또는 제후국의 왕위계승의 제1순위에 있는 왕자를 일컫는 말이며, 부인은 왕세자빈(王世子嬪)이라 부른다. 왕세자의 자리는 대개 왕비가 낳은 적장자가 잇는 것이 원칙이며 경칭은 저하(邸下)이다. 다른 말로는 동궁(東宮), 춘궁(春宮), 저군(儲君),정윤(正胤), 이극(貳極), 국본(國本) 등이 있다. 일반적으로 태자가 세자보다 높은 의미를 갖기 때문에 왕국이라도 왕세자 대신 왕태자를 사용해서 권위를 높이기도 한다.태자라는 단어는 중국에서 왔다. 원래 왕위 계승자는 태자였는데, 진시황 이후에 황위 계승자에게 황태자라는 호칭이 쓰이자 왕위 계승자도 왕태자라고 불렀다.
rdfs:label
  • 왕세자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occupation 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prop-ko:작위 of
is prop-ko:직업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