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녕대군(讓寧大君, 1394년 ~ 1462년 9월 7일)은 조선시대 초기의 왕세자이자 왕족, 정치인, 화가, 시인으로 조선 태종과 원경왕후 민씨의 장자로 출생하였다.본관은 전주(全州), 성은 이(李), 휘는 제(褆), 자 후백(厚伯), 시호는 강정(剛靖)이다. 조선 세종, 효령대군, 성녕대군의 친형이다.1404년(태종 4년) 왕세자에 책봉되고 1409년부터 부왕 태종이 정사를 보지 않을 때 정치에 참여했고, 명나라 사신 접대와 강무시솔행(講武時率行) 등 세자로서의 역할을 수행했다. 자유분방한 성격으로 부왕 태종과 마찰을 빚다가 유정현(柳廷顯) 등의 상소로 폐위되었다. 그 뒤 셋째 아들 충녕대군(忠寧大君)이 왕세자가 되었다. 세자 폐위 이후에도 자유분방한 활동이 문제시되어 여러 번 탄핵을 당하였으나 세종의 각별한 배려로 처벌을 받은 적은 없었다.평소 시를 잘 짓고, 그림을 잘 그렸으나 작품들은 대부분 인멸되거나 실전되었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양녕대군(讓寧大君, 1394년 ~ 1462년 9월 7일)은 조선시대 초기의 왕세자이자 왕족, 정치인, 화가, 시인으로 조선 태종과 원경왕후 민씨의 장자로 출생하였다.본관은 전주(全州), 성은 이(李), 휘는 제(褆), 자 후백(厚伯), 시호는 강정(剛靖)이다. 조선 세종, 효령대군, 성녕대군의 친형이다.1404년(태종 4년) 왕세자에 책봉되고 1409년부터 부왕 태종이 정사를 보지 않을 때 정치에 참여했고, 명나라 사신 접대와 강무시솔행(講武時率行) 등 세자로서의 역할을 수행했다. 자유분방한 성격으로 부왕 태종과 마찰을 빚다가 유정현(柳廷顯) 등의 상소로 폐위되었다. 그 뒤 셋째 아들 충녕대군(忠寧大君)이 왕세자가 되었다. 세자 폐위 이후에도 자유분방한 활동이 문제시되어 여러 번 탄핵을 당하였으나 세종의 각별한 배려로 처벌을 받은 적은 없었다.평소 시를 잘 짓고, 그림을 잘 그렸으나 작품들은 대부분 인멸되거나 실전되었다. 일설에는 왕세자 자리를 양보한 것은 그의 본심이었다는 설과 본심이 아니었다는 설이 양립하고 있다. 증(贈) 의정부좌의정 광산군(光山君)에 증직된 광산 김씨 김한로(金漢老)의 딸이자 본처인 수성군부인 김씨 사이에서 3남 5녀를 두었으며, 첩에게서 7남 12녀를 낳았다. 임진왜란 때의 장수 이순신(李純信, 충무공 이순신과는 동명이인)은 그의 7대손이고 대한민국의 초대 대통령 이승만은 양녕대군의 다섯째 서자 장평도정 이흔의 15대손이었다. 양녕대군은 서예에 능하여 숭례문과 경회루 등의 현판에 이름을 썼다.
  • 양녕대군(讓寧大君, 1394년 ~ 1462년 9월 7일)은 조선시대 초기의 왕세자이자 왕족, 정치인, 화가, 시인으로 조선 태종과 원경왕후 민씨의 장자로 출생하였다.본관은 전주(全州), 성은 이(李), 휘는 제(禔), 자 후백(厚伯), 시호는 강정(剛靖)이다. 조선 세종, 효령대군, 성녕대군의 친형이다.1404년(태종 4년) 왕세자에 책봉되고 1409년부터 부왕 태종이 정사를 보지 않을 때 정치에 참여했고, 명나라 사신 접대와 강무시솔행(講武時率行) 등 세자로서의 역할을 수행했다. 자유분방한 성격으로 부왕 태종과 마찰을 빚다가 유정현(柳廷顯) 등의 상소로 폐위되었다. 그 뒤 셋째 아들 충녕대군(忠寧大君)이 왕세자가 되었다. 세자 폐위 이후에도 자유분방한 활동이 문제시되어 여러 번 탄핵을 당하였으나 세종의 각별한 배려로 처벌을 받은 적은 없었다.평소 시를 잘 짓고, 그림을 잘 그렸으나 작품들은 대부분 인멸되거나 실전되었다. 일설에는 왕세자 자리를 양보한 것은 그의 본심이었다는 설과 본심이 아니었다는 설이 양립하고 있다. 증(贈) 의정부좌의정 광산군(光山君)에 증직된 광산 김씨 김한로(金漢老)의 딸이자 본처인 수성군부인 김씨 사이에서 3남 5녀를 두었으며, 첩에게서 7남 12녀를 낳았다. 임진왜란 때의 장수 이순신(李純信, 충무공 이순신과는 동명이인)은 그의 7대손이고 대한민국의 초대 대통령 이승만은 양녕대군의 다섯째 서자 장평도정 이흔의 15대손이었다. 양녕대군은 서예에 능하여 숭례문과 경회루 등의 현판에 이름을 썼다. 이승기, 이준기가 양녕대군의 후손이다.
dbpedia-owl:wikiPageExternalLink
dbpedia-owl:wikiPageID
  • 72550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12647 (xsd:integer)
  • 13354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244 (xsd:integer)
  • 260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2338170 (xsd:integer)
  • 14685798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양녕대군(讓寧大君, 1394년 ~ 1462년 9월 7일)은 조선시대 초기의 왕세자이자 왕족, 정치인, 화가, 시인으로 조선 태종과 원경왕후 민씨의 장자로 출생하였다.본관은 전주(全州), 성은 이(李), 휘는 제(褆), 자 후백(厚伯), 시호는 강정(剛靖)이다. 조선 세종, 효령대군, 성녕대군의 친형이다.1404년(태종 4년) 왕세자에 책봉되고 1409년부터 부왕 태종이 정사를 보지 않을 때 정치에 참여했고, 명나라 사신 접대와 강무시솔행(講武時率行) 등 세자로서의 역할을 수행했다. 자유분방한 성격으로 부왕 태종과 마찰을 빚다가 유정현(柳廷顯) 등의 상소로 폐위되었다. 그 뒤 셋째 아들 충녕대군(忠寧大君)이 왕세자가 되었다. 세자 폐위 이후에도 자유분방한 활동이 문제시되어 여러 번 탄핵을 당하였으나 세종의 각별한 배려로 처벌을 받은 적은 없었다.평소 시를 잘 짓고, 그림을 잘 그렸으나 작품들은 대부분 인멸되거나 실전되었다.
  • 양녕대군(讓寧大君, 1394년 ~ 1462년 9월 7일)은 조선시대 초기의 왕세자이자 왕족, 정치인, 화가, 시인으로 조선 태종과 원경왕후 민씨의 장자로 출생하였다.본관은 전주(全州), 성은 이(李), 휘는 제(禔), 자 후백(厚伯), 시호는 강정(剛靖)이다. 조선 세종, 효령대군, 성녕대군의 친형이다.1404년(태종 4년) 왕세자에 책봉되고 1409년부터 부왕 태종이 정사를 보지 않을 때 정치에 참여했고, 명나라 사신 접대와 강무시솔행(講武時率行) 등 세자로서의 역할을 수행했다. 자유분방한 성격으로 부왕 태종과 마찰을 빚다가 유정현(柳廷顯) 등의 상소로 폐위되었다. 그 뒤 셋째 아들 충녕대군(忠寧大君)이 왕세자가 되었다. 세자 폐위 이후에도 자유분방한 활동이 문제시되어 여러 번 탄핵을 당하였으나 세종의 각별한 배려로 처벌을 받은 적은 없었다.평소 시를 잘 짓고, 그림을 잘 그렸으나 작품들은 대부분 인멸되거나 실전되었다.
rdfs:label
  • 양녕대군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child of
is dbpedia-owl:parent of
is dbpedia-owl:relative 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prop-ko:배우자 of
is prop-ko:자녀 of
is prop-ko:중시조 of
is prop-ko:친척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