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프레드 자리(Alfred Jarry, 1873년 9월 8일 ~ 1907년 11월 1일)은 프랑스의 시인·극작가다. 라발에서 태어난 후, 렌느의 관립중학교에서 공부하는 동안에 소극(笑劇) <폴란드인>을 써서 물리교사를 희롱했다. 1891년 파리로 상경하여 마르셀 슈워브(Marcel Schwob, 1867~1905)나 레미 드 구르몽과 교제하며 시작(詩作)에 전념하는 한편, 뤼네 포와도 알게 되어 <폴란드인>을 개작, <유뷔왕>이란 이름으로 1896년 제작극장(制作劇場)에서 상연하였다. 야비한 언사와 대담한 연출, 강렬한 풍자 때문에 이 상연은 스캔들이 되었으나, 반역정신의 덩어리같은 자리는 <쇠사슬에 묶인 유뷔>를 비롯한 일련의 유뷔물로 보수파와 맞섰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알프레드 자리(Alfred Jarry, 1873년 9월 8일 ~ 1907년 11월 1일)은 프랑스의 시인·극작가다. 라발에서 태어난 후, 렌느의 관립중학교에서 공부하는 동안에 소극(笑劇) <폴란드인>을 써서 물리교사를 희롱했다. 1891년 파리로 상경하여 마르셀 슈워브(Marcel Schwob, 1867~1905)나 레미 드 구르몽과 교제하며 시작(詩作)에 전념하는 한편, 뤼네 포와도 알게 되어 <폴란드인>을 개작, <유뷔왕>이란 이름으로 1896년 제작극장(制作劇場)에서 상연하였다. 야비한 언사와 대담한 연출, 강렬한 풍자 때문에 이 상연은 스캔들이 되었으나, 반역정신의 덩어리같은 자리는 <쇠사슬에 묶인 유뷔>를 비롯한 일련의 유뷔물로 보수파와 맞섰다.
  • 알프레드 자리(Alfred Jarry, 1873년 9월 8일 ~ 1907년 11월 1일)은 프랑스의 시인·극작가다. 마옌 주 라발에서 태어났다. 렌의 관립 중학교에서 공부하는 동안에 소극(笑劇) <폴란드인>을 써서 물리교사를 희롱했다. 1891년 파리로 상경하여 마르셀 슈워브(Marcel Schwob, 1867~1905)나 레미 드 구르몽과 교제하며 시작(詩作)에 전념하는 한편, 뤼네 포와도 알게 되어 <폴란드인>을 개작, <유뷔왕>이란 이름으로 1896년 제작극장(制作劇場)에서 상연하였다. 야비한 언사와 대담한 연출, 강렬한 풍자 때문에 이 상연은 스캔들이 되었으나, 반역정신의 덩어리같은 자리는 <쇠사슬에 묶인 유뷔>를 비롯한 일련의 유뷔물로 보수파와 맞섰다.
dbpedia-owl:wikiPageID
  • 50444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1149 (xsd:integer)
  • 1180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31 (xsd:integer)
  • 3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1794811 (xsd:integer)
  • 12924336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birthplace
prop-ko:deathplace
prop-ko:id
  • Jarry+Alfred
prop-ko:imagesize
  • 200 (xsd:integer)
prop-ko:influenced
prop-ko:name
  • Alfred Jarry
  • 알프레드 자리
prop-ko:occupation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type
rdfs:comment
  • 알프레드 자리(Alfred Jarry, 1873년 9월 8일 ~ 1907년 11월 1일)은 프랑스의 시인·극작가다. 라발에서 태어난 후, 렌느의 관립중학교에서 공부하는 동안에 소극(笑劇) <폴란드인>을 써서 물리교사를 희롱했다. 1891년 파리로 상경하여 마르셀 슈워브(Marcel Schwob, 1867~1905)나 레미 드 구르몽과 교제하며 시작(詩作)에 전념하는 한편, 뤼네 포와도 알게 되어 <폴란드인>을 개작, <유뷔왕>이란 이름으로 1896년 제작극장(制作劇場)에서 상연하였다. 야비한 언사와 대담한 연출, 강렬한 풍자 때문에 이 상연은 스캔들이 되었으나, 반역정신의 덩어리같은 자리는 <쇠사슬에 묶인 유뷔>를 비롯한 일련의 유뷔물로 보수파와 맞섰다.
  • 알프레드 자리(Alfred Jarry, 1873년 9월 8일 ~ 1907년 11월 1일)은 프랑스의 시인·극작가다. 마옌 주 라발에서 태어났다. 렌의 관립 중학교에서 공부하는 동안에 소극(笑劇) <폴란드인>을 써서 물리교사를 희롱했다. 1891년 파리로 상경하여 마르셀 슈워브(Marcel Schwob, 1867~1905)나 레미 드 구르몽과 교제하며 시작(詩作)에 전념하는 한편, 뤼네 포와도 알게 되어 <폴란드인>을 개작, <유뷔왕>이란 이름으로 1896년 제작극장(制作劇場)에서 상연하였다. 야비한 언사와 대담한 연출, 강렬한 풍자 때문에 이 상연은 스캔들이 되었으나, 반역정신의 덩어리같은 자리는 <쇠사슬에 묶인 유뷔>를 비롯한 일련의 유뷔물로 보수파와 맞섰다.
rdfs:label
  • 알프레드 자리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Disambiguate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