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마나카 사건(嶋中事件)은 1960년 2월 1일 일본 도쿄 도 신주쿠 시에 거주하던 주오공론사 사장 시마나카의 아내와 가정부 마루야마 가네가 대일본애국당 소속의 극우 청년들의 피습을 당한 사건이다. 고모리 가즈타카 등은 1959년 후카자와 시치로(深澤七郞)의 일본 천황과 황태자가 일본민중에 의해 참수형당한다는 내용의 글 『풍류몽담』(風流夢譚)를 게제한 주오공론사의 사장 시마나카의 집에 침입, 그의 아내와 가정부 마루야마를 피습하였다. 마루야마는 현장에서 즉사했고 경시청의 공개 수배 직후인 2월 2일 고모리 등은 자수하였다. 고모리 등은 살인혐의로 1962년 도쿄지방재판소에서 징역 15년형을 받았고, 1964년 도쿄 고등 재판소에서 형이 확정되었다. 고모리는 복역 중 1971년 옥사하였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시마나카 사건(嶋中事件)은 1960년 2월 1일 일본 도쿄 도 신주쿠 시에 거주하던 주오공론사 사장 시마나카의 아내와 가정부 마루야마 가네가 대일본애국당 소속의 극우 청년들의 피습을 당한 사건이다. 고모리 가즈타카 등은 1959년 후카자와 시치로(深澤七郞)의 일본 천황과 황태자가 일본민중에 의해 참수형당한다는 내용의 글 『풍류몽담』(風流夢譚)를 게제한 주오공론사의 사장 시마나카의 집에 침입, 그의 아내와 가정부 마루야마를 피습하였다. 마루야마는 현장에서 즉사했고 경시청의 공개 수배 직후인 2월 2일 고모리 등은 자수하였다. 고모리 등은 살인혐의로 1962년 도쿄지방재판소에서 징역 15년형을 받았고, 1964년 도쿄 고등 재판소에서 형이 확정되었다. 고모리는 복역 중 1971년 옥사하였다.
  • 시마나카 사건(嶋中事件)은 1960년 2월 1일 일본 도쿄 도 신주쿠 시에 거주하던 중앙공론(中央公論)사의 사장 시마나카의 아내와 가정부 마루야마 가네가 대일본애국당 소속의 극우 청년들의 피습을 당한 사건이다. 고모리 가즈타카 등은 1959년 후카자와 시치로(深澤七郞)의 일본 천황과 황태자가 일본민중에 의해 참수형당한다는 내용의 글 『풍류몽담』(風流夢譚)를 게제한 주오공론사의 사장 시마나카의 집에 침입, 그의 아내와 가정부 마루야마를 피습하였다. 마루야마는 현장에서 즉사했고 경시청의 공개 수배 직후인 2월 2일 고모리 등은 자수하였다. 고모리 등은 살인혐의로 1962년 도쿄지방재판소에서 징역 15년형을 받았고, 1964년 도쿄 고등 재판소에서 형이 확정되었다. 고모리는 복역 중 1971년 옥사하였다.
dbpedia-owl:wikiPageID
  • 834934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770 (xsd:integer)
  • 773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29 (xsd:integer)
  • 30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1864585 (xsd:integer)
  • 12562709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시마나카 사건(嶋中事件)은 1960년 2월 1일 일본 도쿄 도 신주쿠 시에 거주하던 주오공론사 사장 시마나카의 아내와 가정부 마루야마 가네가 대일본애국당 소속의 극우 청년들의 피습을 당한 사건이다. 고모리 가즈타카 등은 1959년 후카자와 시치로(深澤七郞)의 일본 천황과 황태자가 일본민중에 의해 참수형당한다는 내용의 글 『풍류몽담』(風流夢譚)를 게제한 주오공론사의 사장 시마나카의 집에 침입, 그의 아내와 가정부 마루야마를 피습하였다. 마루야마는 현장에서 즉사했고 경시청의 공개 수배 직후인 2월 2일 고모리 등은 자수하였다. 고모리 등은 살인혐의로 1962년 도쿄지방재판소에서 징역 15년형을 받았고, 1964년 도쿄 고등 재판소에서 형이 확정되었다. 고모리는 복역 중 1971년 옥사하였다.
  • 시마나카 사건(嶋中事件)은 1960년 2월 1일 일본 도쿄 도 신주쿠 시에 거주하던 중앙공론(中央公論)사의 사장 시마나카의 아내와 가정부 마루야마 가네가 대일본애국당 소속의 극우 청년들의 피습을 당한 사건이다. 고모리 가즈타카 등은 1959년 후카자와 시치로(深澤七郞)의 일본 천황과 황태자가 일본민중에 의해 참수형당한다는 내용의 글 『풍류몽담』(風流夢譚)를 게제한 주오공론사의 사장 시마나카의 집에 침입, 그의 아내와 가정부 마루야마를 피습하였다. 마루야마는 현장에서 즉사했고 경시청의 공개 수배 직후인 2월 2일 고모리 등은 자수하였다. 고모리 등은 살인혐의로 1962년 도쿄지방재판소에서 징역 15년형을 받았고, 1964년 도쿄 고등 재판소에서 형이 확정되었다. 고모리는 복역 중 1971년 옥사하였다.
rdfs:label
  • 시마나카 사건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