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교(殉敎)는 어느 종교에서 자신이 믿는 신앙을 지키기 위해서 죽음을 선택하는 것을 말하며, 순교한 사람을 순교자(殉敎者)라 한다. 이들은 자신의 종교나 그 종교의 교인에 의해서 성인이라고 불리면서 존경받기도 하였다. 초대 교회에서는 죽음을 무릎쓰고 순교의 길을 택하는 그리스도인들도 있었다고 한다. 한국 종교 역사에서는 불교 순교자인 이차돈, 천주교 박해 때 순교한 성직자들과 교인들이 순교자에 해당한다. 사전적인 의미 외에도 브라질 자본가들의 환경파괴에 대항하다가 살해당한 치코 멘데스처럼 자신의 이념을 위해서 죽음이나 고난을 택한 사람도 순교자라고 한다.하지만 순교라는 단어의 남용에 대한 비판도 있다. 그 실례로, 이라크에서 납치, 살해당한 김선일 같은 경우까지 순교자로 부르는 것은 순교자에 대한 남용이라는 비판도 일부 교회 역사학자들에 의해 제시되고 있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순교(殉敎)는 어느 종교에서 자신이 믿는 신앙을 지키기 위해서 죽음을 선택하는 것을 말하며, 순교한 사람을 순교자(殉敎者)라 한다. 이들은 자신의 종교나 그 종교의 교인에 의해서 성인이라고 불리면서 존경받기도 하였다. 초대 교회에서는 죽음을 무릎쓰고 순교의 길을 택하는 그리스도인들도 있었다고 한다. 한국 종교 역사에서는 불교 순교자인 이차돈, 천주교 박해 때 순교한 성직자들과 교인들이 순교자에 해당한다. 사전적인 의미 외에도 브라질 자본가들의 환경파괴에 대항하다가 살해당한 치코 멘데스처럼 자신의 이념을 위해서 죽음이나 고난을 택한 사람도 순교자라고 한다.하지만 순교라는 단어의 남용에 대한 비판도 있다. 그 실례로, 이라크에서 납치, 살해당한 김선일 같은 경우까지 순교자로 부르는 것은 순교자에 대한 남용이라는 비판도 일부 교회 역사학자들에 의해 제시되고 있다.
  • 순교(殉敎)는 어느 종교에서 자신이 믿는 신앙을 지키기 위해서 죽음을 선택하는 것을 말하며, 순교한 사람을 순교자(殉敎者)라 한다. 이들은 자신의 종교나 그 종교의 교인에 의해서 성인이라고 불리면서 존경받기도 하였다.한국의 역사에서는 불교 순교자인 이차돈, 로마 가톨릭교회 박해 때 순교한 기독교인들이 순교자에 해당한다. 사전적인 의미 외에도 브라질 자본가들의 환경파괴에 대항하다가 살해당한 치코 멘데스처럼 자신의 이념을 위해서 죽음이나 고난을 택한 사람도 순교자라고 한다.하지만 순교라는 단어의 남용에 대한 비판도 있다. 그 실례로, 이라크에서 납치, 살해당한 김선일 같은 경우까지 순교자로 부르는 것은 순교자에 대한 남용이라는 비판도 일부 교회 역사학자들에 의해 제시되고 있다.
dbpedia-owl:wikiPageID
  • 82153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541 (xsd:integer)
  • 59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16 (xsd:integer)
  • 1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2241379 (xsd:integer)
  • 14452931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순교(殉敎)는 어느 종교에서 자신이 믿는 신앙을 지키기 위해서 죽음을 선택하는 것을 말하며, 순교한 사람을 순교자(殉敎者)라 한다. 이들은 자신의 종교나 그 종교의 교인에 의해서 성인이라고 불리면서 존경받기도 하였다. 초대 교회에서는 죽음을 무릎쓰고 순교의 길을 택하는 그리스도인들도 있었다고 한다. 한국 종교 역사에서는 불교 순교자인 이차돈, 천주교 박해 때 순교한 성직자들과 교인들이 순교자에 해당한다. 사전적인 의미 외에도 브라질 자본가들의 환경파괴에 대항하다가 살해당한 치코 멘데스처럼 자신의 이념을 위해서 죽음이나 고난을 택한 사람도 순교자라고 한다.하지만 순교라는 단어의 남용에 대한 비판도 있다. 그 실례로, 이라크에서 납치, 살해당한 김선일 같은 경우까지 순교자로 부르는 것은 순교자에 대한 남용이라는 비판도 일부 교회 역사학자들에 의해 제시되고 있다.
  • 순교(殉敎)는 어느 종교에서 자신이 믿는 신앙을 지키기 위해서 죽음을 선택하는 것을 말하며, 순교한 사람을 순교자(殉敎者)라 한다. 이들은 자신의 종교나 그 종교의 교인에 의해서 성인이라고 불리면서 존경받기도 하였다.한국의 역사에서는 불교 순교자인 이차돈, 로마 가톨릭교회 박해 때 순교한 기독교인들이 순교자에 해당한다. 사전적인 의미 외에도 브라질 자본가들의 환경파괴에 대항하다가 살해당한 치코 멘데스처럼 자신의 이념을 위해서 죽음이나 고난을 택한 사람도 순교자라고 한다.하지만 순교라는 단어의 남용에 대한 비판도 있다. 그 실례로, 이라크에서 납치, 살해당한 김선일 같은 경우까지 순교자로 부르는 것은 순교자에 대한 남용이라는 비판도 일부 교회 역사학자들에 의해 제시되고 있다.
rdfs:label
  • 순교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occupation 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prop-ko:직업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