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신사(修信使)는 고종 때 1876년 이후 조선에서 일본 제국에 파견한 외교사절이다. 1876년 강화도 조약 체결 이전까지의 〈조선 통신사〉에서 조선과 일본의 관계가 바뀌면서 〈수신사〉로 바꾸어 부르기 시작하였다. ‘통신사’가 문물을 주는 입장이었다면, ‘수신사’는 문물을 받는 입장을 고려한 이름이다. 1876년부터 1882년까지 3차에 걸쳐서 파견되었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수신사(修信使)는 고종 때 1876년 이후 조선에서 일본 제국에 파견한 외교사절이다. 1876년 강화도 조약 체결 이전까지의 〈조선 통신사〉에서 조선과 일본의 관계가 바뀌면서 〈수신사〉로 바꾸어 부르기 시작하였다. ‘통신사’가 문물을 주는 입장이었다면, ‘수신사’는 문물을 받는 입장을 고려한 이름이다. 1876년부터 1882년까지 3차에 걸쳐서 파견되었다.
  • 수신사(修信使)는 고종 때 1876년 이후 조선에서 일본 제국에 파견한 외교사절이다. 1876년 강화도 조약 체결 이전까지의 〈조선 통신사〉에서 조선과 일본의 관계가 바뀌면서 〈수신사〉로 바꾸어 부르기 시작하였다. ‘통신사’가 조선이 문물을 주는 입장이었다면, ‘수신사’는 조선이 문물을 받는 입장을 고려한 이름이다. 1876년부터 1882년까지 3차에 걸쳐서 파견되었다.
dbpedia-owl:wikiPageExternalLink
dbpedia-owl:wikiPageID
  • 265018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2695 (xsd:integer)
  • 2696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63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0872371 (xsd:integer)
  • 14309361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수신사(修信使)는 고종 때 1876년 이후 조선에서 일본 제국에 파견한 외교사절이다. 1876년 강화도 조약 체결 이전까지의 〈조선 통신사〉에서 조선과 일본의 관계가 바뀌면서 〈수신사〉로 바꾸어 부르기 시작하였다. ‘통신사’가 문물을 주는 입장이었다면, ‘수신사’는 문물을 받는 입장을 고려한 이름이다. 1876년부터 1882년까지 3차에 걸쳐서 파견되었다.
  • 수신사(修信使)는 고종 때 1876년 이후 조선에서 일본 제국에 파견한 외교사절이다. 1876년 강화도 조약 체결 이전까지의 〈조선 통신사〉에서 조선과 일본의 관계가 바뀌면서 〈수신사〉로 바꾸어 부르기 시작하였다. ‘통신사’가 조선이 문물을 주는 입장이었다면, ‘수신사’는 조선이 문물을 받는 입장을 고려한 이름이다. 1876년부터 1882년까지 3차에 걸쳐서 파견되었다.
rdfs:label
  • 수신사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