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버펑크(cyberpunk)는 1980년대 이후 등장한 과학 소설의 한 장르이며 인간 본성, 기술, 그리고 이 둘이 엮이게 되면서 가까운 미래에 일어날 새로운 아이디어를 표현하는 것을 말한다. 이 장르는 특히 발달된 과학기술과 이에 따른 사회적 병폐, 부조리, 계급 갈등 등을 소재로 하고 있다. '사이버네틱스'(인공두뇌학, Cybernetics)와 '펑크' (70년대식 반항적 패션경향, Punk)를 합하여 만든 낱말로 브루스 베스키의 단편 <사이버펑크>(1980년)에서 비롯하였다. 그 뒤, 가드너 더즈와가 이 단어를 그가 편집하는 출판물에서 쓰기 시작하면서 널리 알려지게 되었다. 사이버펑크의 이야기는 자주 해커, 인공지능, 그리고 거대기업 사이에 일어나는 분쟁에 초점을 맞추고 있으며 바깥 세계나 먼 미래를 다루는 다른 과학소설과는 달리 비교적 가까운 미래의 지구가 중심이다. 여기서 그려지는 사회는 주로 후기 고도 정보 기술 사회가 디스토피아로 표현되는 우울한 사회상으로 그려진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사이버펑크(cyberpunk)는 1980년대 이후 등장한 과학 소설의 한 장르이며 인간 본성, 기술, 그리고 이 둘이 엮이게 되면서 가까운 미래에 일어날 새로운 아이디어를 표현하는 것을 말한다. 이 장르는 특히 발달된 과학기술과 이에 따른 사회적 병폐, 부조리, 계급 갈등 등을 소재로 하고 있다. '사이버네틱스'(인공두뇌학, Cybernetics)와 '펑크' (70년대식 반항적 패션경향, Punk)를 합하여 만든 낱말로 브루스 베스키의 단편 <사이버펑크>(1980년)에서 비롯하였다. 그 뒤, 가드너 더즈와가 이 단어를 그가 편집하는 출판물에서 쓰기 시작하면서 널리 알려지게 되었다. 사이버펑크의 이야기는 자주 해커, 인공지능, 그리고 거대기업 사이에 일어나는 분쟁에 초점을 맞추고 있으며 바깥 세계나 먼 미래를 다루는 다른 과학소설과는 달리 비교적 가까운 미래의 지구가 중심이다. 여기서 그려지는 사회는 주로 후기 고도 정보 기술 사회가 디스토피아로 표현되는 우울한 사회상으로 그려진다. 그래서 이 장르의 소설들은 때때로 필름느와르의 영화나 탐정소설의 형식을 빌어서 구성하기도 한다.사이버펑크가 다룬 포스트모더니즘의 탐구는 학계에서도 흥미로운 주제로 많이 다루며 미국의 헐리우드 영화계의 관심을 끌면서 블레이드 런너, 매트릭스 삼부작 등 이 장르에 속하는 영화들을 만들기도 했다. 한편, 일본에서는 AKIRA, 공각기동대 등의 사이버 펑크 장르 애니메이션이 대표적이다.1990년대 초기에 이 장르는 다른 패션이나 디자인, 음악, 게임 등에도 영향을 주기 시작했으며 새로운 장르로서 인기를 끌기 시작했다. 또한 비슷한 장르로서 스팀펑크나 생물학적 기술 발달을 주제로 유전공학 기술 등이 등장하는 바이오펑크 등이 계속 등장한다.
dbpedia-owl:wikiPageExternalLink
dbpedia-owl:wikiPageID
  • 129676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2722 (xsd:integer)
  • 2733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34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0359596 (xsd:integer)
  • 12417564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사이버펑크(cyberpunk)는 1980년대 이후 등장한 과학 소설의 한 장르이며 인간 본성, 기술, 그리고 이 둘이 엮이게 되면서 가까운 미래에 일어날 새로운 아이디어를 표현하는 것을 말한다. 이 장르는 특히 발달된 과학기술과 이에 따른 사회적 병폐, 부조리, 계급 갈등 등을 소재로 하고 있다. '사이버네틱스'(인공두뇌학, Cybernetics)와 '펑크' (70년대식 반항적 패션경향, Punk)를 합하여 만든 낱말로 브루스 베스키의 단편 <사이버펑크>(1980년)에서 비롯하였다. 그 뒤, 가드너 더즈와가 이 단어를 그가 편집하는 출판물에서 쓰기 시작하면서 널리 알려지게 되었다. 사이버펑크의 이야기는 자주 해커, 인공지능, 그리고 거대기업 사이에 일어나는 분쟁에 초점을 맞추고 있으며 바깥 세계나 먼 미래를 다루는 다른 과학소설과는 달리 비교적 가까운 미래의 지구가 중심이다. 여기서 그려지는 사회는 주로 후기 고도 정보 기술 사회가 디스토피아로 표현되는 우울한 사회상으로 그려진다.
rdfs:label
  • 사이버펑크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genre 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prop-ko:장르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