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쓰마 번(일본어: 薩摩藩 사쓰마한[*])은 일본 에도 시대 사쓰마, 오스미 2국과 휴가 국 모로가타 군(諸県郡), 사쓰난 제도 등을 지배했던 번이다. 그 지배 영역은 지금의 가고시마 현 전역과 미야자키 현의 남서부에 속해 있었다. 사쓰마 번은 통칭으로, 판적봉환 이후의 정식 명칭은 가고시마 번(鹿児島藩)이다. 번청은 가고시마 성으로 시마즈 가문이 번주로써 지배했다. 도자마 다이묘 중에서도 최고 고쿠다카가 90만 석(이것은 표면상의 고쿠다카로 실제 고쿠다카는 그 절반 정도였다)으로 가가 번에 다음가는 대형 번을 형성했다. 막부 말기부터 메이지 유신에 걸쳐서 오쿠보 도시미치와 사이고 다카모리 등 다수의 유력 정치인들을 배출했다. 제1차 세계 대전까지의 일본 국내의 정치를 지배한 한바쓰 정치(藩閥政治)에서는 사쓰마바쓰「(薩摩閥)」라는 통칭으로 일본 제국 육군을 장악해 온 조슈 번과 함께 사쓰마번은 일본 제국 해군을 장악해 오면서 유력한 일본우익 정치세력의 빅2를 형성했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사쓰마 번(일본어: 薩摩藩 사쓰마한[*])은 일본 에도 시대 사쓰마, 오스미 2국과 휴가 국 모로가타 군(諸県郡), 사쓰난 제도 등을 지배했던 번이다. 그 지배 영역은 지금의 가고시마 현 전역과 미야자키 현의 남서부에 속해 있었다. 사쓰마 번은 통칭으로, 판적봉환 이후의 정식 명칭은 가고시마 번(鹿児島藩)이다. 번청은 가고시마 성으로 시마즈 가문이 번주로써 지배했다. 도자마 다이묘 중에서도 최고 고쿠다카가 90만 석(이것은 표면상의 고쿠다카로 실제 고쿠다카는 그 절반 정도였다)으로 가가 번에 다음가는 대형 번을 형성했다. 막부 말기부터 메이지 유신에 걸쳐서 오쿠보 도시미치와 사이고 다카모리 등 다수의 유력 정치인들을 배출했다. 제1차 세계 대전까지의 일본 국내의 정치를 지배한 한바쓰 정치(藩閥政治)에서는 사쓰마바쓰「(薩摩閥)」라는 통칭으로 일본 제국 육군을 장악해 온 조슈 번과 함께 사쓰마번은 일본 제국 해군을 장악해 오면서 유력한 일본우익 정치세력의 빅2를 형성했다. 현재의 일본 현대정치에서는 조슈 파벌의 대표로 아베 신조가 있다면, 고이즈미 준이치로가 사쓰마 파벌을 대표해 오고 있다.
  • 사쓰마 번(일본어: 薩摩藩 사쓰마한[*])은 일본 에도 시대 사쓰마, 오스미 2국과 휴가 국 모로가타 군(諸県郡), 사쓰난 제도 등을 지배했던 번이다. 그 지배 영역은 지금의 가고시마 현 전역과 미야자키 현의 남서부에 속해 있었다.사쓰마 번은 통칭으로, 판적봉환 이후의 정식 명칭은 가고시마 번(鹿児島藩)이다. 번청은 가고시마 성으로 시마즈 가문이 번주로써 지배했다. 도자마 다이묘 중에서도 최고 고쿠다카가 90만 석(이것은 표면상의 고쿠다카로 실제 고쿠다카는 그 절반 정도였다)으로 가가 번에 다음가는 대형 번을 형성했다.막부 말기부터 메이지 유신에 걸쳐서 오쿠보 도시미치와 사이고 다카모리 등 다수의 유력 정치인들을 배출했다. 제1차 세계 대전까지의 일본 국내의 정치를 지배한 한바쓰 정치(藩閥政治)에서는 사쓰마바쓰「(薩摩閥)」라는 통칭으로 일본 제국 육군을 장악해 온 조슈 번과 함께 사쓰마 번은 일본 제국 해군을 장악해 오면서 유력한 일본우익 정치세력의 빅2를 형성했다. 현재의 일본 현대정치에서는 조슈 파벌의 대표로 아베 신조가 있다면, 고이즈미 준이치로가 사쓰마 파벌을 대표해 오고 있다.
dbpedia-owl:wikiPageID
  • 64759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1675 (xsd:integer)
  • 1719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71 (xsd:integer)
  • 74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1923322 (xsd:integer)
  • 14899764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사쓰마 번(일본어: 薩摩藩 사쓰마한[*])은 일본 에도 시대 사쓰마, 오스미 2국과 휴가 국 모로가타 군(諸県郡), 사쓰난 제도 등을 지배했던 번이다. 그 지배 영역은 지금의 가고시마 현 전역과 미야자키 현의 남서부에 속해 있었다. 사쓰마 번은 통칭으로, 판적봉환 이후의 정식 명칭은 가고시마 번(鹿児島藩)이다. 번청은 가고시마 성으로 시마즈 가문이 번주로써 지배했다. 도자마 다이묘 중에서도 최고 고쿠다카가 90만 석(이것은 표면상의 고쿠다카로 실제 고쿠다카는 그 절반 정도였다)으로 가가 번에 다음가는 대형 번을 형성했다. 막부 말기부터 메이지 유신에 걸쳐서 오쿠보 도시미치와 사이고 다카모리 등 다수의 유력 정치인들을 배출했다. 제1차 세계 대전까지의 일본 국내의 정치를 지배한 한바쓰 정치(藩閥政治)에서는 사쓰마바쓰「(薩摩閥)」라는 통칭으로 일본 제국 육군을 장악해 온 조슈 번과 함께 사쓰마번은 일본 제국 해군을 장악해 오면서 유력한 일본우익 정치세력의 빅2를 형성했다.
  • 사쓰마 번(일본어: 薩摩藩 사쓰마한[*])은 일본 에도 시대 사쓰마, 오스미 2국과 휴가 국 모로가타 군(諸県郡), 사쓰난 제도 등을 지배했던 번이다. 그 지배 영역은 지금의 가고시마 현 전역과 미야자키 현의 남서부에 속해 있었다.사쓰마 번은 통칭으로, 판적봉환 이후의 정식 명칭은 가고시마 번(鹿児島藩)이다. 번청은 가고시마 성으로 시마즈 가문이 번주로써 지배했다. 도자마 다이묘 중에서도 최고 고쿠다카가 90만 석(이것은 표면상의 고쿠다카로 실제 고쿠다카는 그 절반 정도였다)으로 가가 번에 다음가는 대형 번을 형성했다.막부 말기부터 메이지 유신에 걸쳐서 오쿠보 도시미치와 사이고 다카모리 등 다수의 유력 정치인들을 배출했다. 제1차 세계 대전까지의 일본 국내의 정치를 지배한 한바쓰 정치(藩閥政治)에서는 사쓰마바쓰「(薩摩閥)」라는 통칭으로 일본 제국 육군을 장악해 온 조슈 번과 함께 사쓰마 번은 일본 제국 해군을 장악해 오면서 유력한 일본우익 정치세력의 빅2를 형성했다.
rdfs:label
  • 사쓰마 번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birthPlace of
is dbpedia-owl:commander of
is dbpedia-owl:wikiPageDisambiguates 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prop-ko:결과 of
is prop-ko:교전국 of
is prop-ko:사망지 of
is prop-ko:지휘관 of
is prop-ko:직책 of
is prop-ko:출생지 of
is prop-ko:태어난곳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