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료(肥料)는 토지의 생산력을 높여서 식물이 잘 자라나도록 뿌려 주는 영양 물질을 가리킨다. 거름이라고도 하고, 토지를 기름지게 하고 초목의 생육을 촉진시키는 것의 총칭이다. 비료의 주성분은 질소·인산·칼륨·황·칼슘·마그네슘 등으로 천연비료와 화학비료가 있다. 화학비료의 지나친 남용은 토지를 황폐화시키는 등 환경을 오염시킨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비료(肥料)는 토지의 생산력을 높여서 식물이 잘 자라나도록 뿌려 주는 영양 물질을 가리킨다. 거름이라고도 하고, 토지를 기름지게 하고 초목의 생육을 촉진시키는 것의 총칭이다. 비료의 주성분은 질소·인산·칼륨·황·칼슘·마그네슘 등으로 천연비료와 화학비료가 있다. 화학비료의 지나친 남용은 토지를 황폐화시키는 등 환경을 오염시킨다.
dbpedia-owl:wikiPageID
  • 14685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4582 (xsd:integer)
  • 4585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38 (xsd:integer)
  • 39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1258035 (xsd:integer)
  • 12727541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비료(肥料)는 토지의 생산력을 높여서 식물이 잘 자라나도록 뿌려 주는 영양 물질을 가리킨다. 거름이라고도 하고, 토지를 기름지게 하고 초목의 생육을 촉진시키는 것의 총칭이다. 비료의 주성분은 질소·인산·칼륨·황·칼슘·마그네슘 등으로 천연비료와 화학비료가 있다. 화학비료의 지나친 남용은 토지를 황폐화시키는 등 환경을 오염시킨다.
rdfs:label
  • 비료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