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순(朴淳, 1523년 ~ 1589년)은 조선의 문신이며 정치인, 성리학자, 시인이다. 훈구파와 신진 사림의 교체기에 사림운동에 전력한 선비이자 관료로서, 왕의 외삼촌이자 훈구파의 대부였던 윤원형을 축출시켜 조선 역사에 사림의 시대를 열었다. 성균관 대사성, 예조판서, 한성부 판윤 등을 거쳐 영의정에 올랐고 청백리에 녹선됐다. 조선시대를 통틀어 장원급제자는 영의정이 되지못한다는 징크스를 깬 몇 안되는 인물이기도 하다.그는 중종실록을 마무리할 정도의 학자이자 관료였던 부친 육봉 박우(-祐)에게 14세까지 배웠고, 15세에 화담 서경덕의 문인(門人)으로 들어가 책과 실제를 병행하는 학풍으로 평생을 살았다. 남명 조식과 퇴계 이황의 문하생이기도 했으며 고정관념에 얽매이거나 구애받는 것을 싫어했다. 이런 그의 성향으로 원로가 된 후에도 한참 후배였던 율곡 이이나 성혼과도 교우가 매우 두터웠으며 이 때문에 서인(西人)으로 지목되면서 당시 주류 유학계의 탄핵을 받았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박순(朴淳, 1523년 ~ 1589년)은 조선의 문신이며 정치인, 성리학자, 시인이다. 훈구파와 신진 사림의 교체기에 사림운동에 전력한 선비이자 관료로서, 왕의 외삼촌이자 훈구파의 대부였던 윤원형을 축출시켜 조선 역사에 사림의 시대를 열었다. 성균관 대사성, 예조판서, 한성부 판윤 등을 거쳐 영의정에 올랐고 청백리에 녹선됐다. 조선시대를 통틀어 장원급제자는 영의정이 되지못한다는 징크스를 깬 몇 안되는 인물이기도 하다.그는 중종실록을 마무리할 정도의 학자이자 관료였던 부친 육봉 박우(-祐)에게 14세까지 배웠고, 15세에 화담 서경덕의 문인(門人)으로 들어가 책과 실제를 병행하는 학풍으로 평생을 살았다. 남명 조식과 퇴계 이황의 문하생이기도 했으며 고정관념에 얽매이거나 구애받는 것을 싫어했다. 이런 그의 성향으로 원로가 된 후에도 한참 후배였던 율곡 이이나 성혼과도 교우가 매우 두터웠으며 이 때문에 서인(西人)으로 지목되면서 당시 주류 유학계의 탄핵을 받았다. 그의 동문이나 문하생들이 모두 동인(東人)이 되어 그를 공격했고 14년간이나 지켜왔던 정승 자리에서 내려와 포천에 은거했다. 서울 태생으로 자는 화숙, 호는 사암. 시호는 문충공이며 홍문관 대제학 겸 영의정으로 품계는 대광보국숭록대부이다. 본관은 충주이고 성균관 대사성 박우(朴祐)의 아들이며 눌재(訥齋) 박상(朴祥)의 조카이다.
  • 박순(朴淳, 1523년 ~ 1589년)은 조선의 문신이며 정치인, 성리학자, 시인이다. 훈구파와 신진 사림의 교체기에 사림운동에 전력한 선비이자 관료로서, 왕의 외삼촌이자 훈구파의 대부였던 윤원형을 축출시켜 조선 역사에 사림의 시대를 열었다. 성균관 대사성, 예조판서, 한성부 판윤 등을 거쳐 영의정에 올랐고 청백리에 녹선됐다. 조선시대를 통틀어 장원급제자는 영의정이 되지못한다는 징크스를 깬 몇 안되는 인물이기도 하다.그는 중종실록을 마무리할 정도의 학자이자 관료였던 부친 육봉 박우(-祐)에게 14세까지 배웠고, 15세에 화담 서경덕의 문인(門人)으로 들어가 책과 실제를 병행하는 학풍으로 평생을 살았다. 남명 조식과 퇴계 이황의 문하생이기도 했으며 고정관념에 얽매이거나 구애받는 것을 싫어했다. 이런 그의 성향으로 원로가 된 후에도 한참 후배였던 율곡 이이나 성혼과도 교우가 매우 두터웠으며 이 때문에 서인(西人)으로 지목되면서 당시 주류 유학계의 탄핵을 받았다. 그의 동문이나 문하생들이 모두 동인(東人)이 되어 그를 공격했고 14년간이나 지켜왔던 정승 자리에서 내려와 포천에 은거했다.서울 태생으로 자는 화숙, 호는 사암. 시호는 문충공이며 홍문관 대제학 겸 영의정으로 품계는 대광보국숭록대부이다. 본관은 충주이고 성균관 대사성 박우(朴祐)의 아들이며 눌재(訥齋) 박상(朴祥)의 조카이다.
dbpedia-owl:birthPlace
dbpedia-owl:deathPlace
dbpedia-owl:education
dbpedia-owl:nationality
dbpedia-owl:parent
dbpedia-owl:relative
dbpedia-owl:religion
dbpedia-owl:wikiPageID
  • 72645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6593 (xsd:integer)
  • 6595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94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2052121 (xsd:integer)
  • 1488721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prop-ko:국적
prop-ko:그림
  • 박순영정.gif
prop-ko:그림제목
  • 박순 영정
prop-ko:대수
  • 64 (xsd:integer)
  • 303 (xsd:integer)
prop-ko:배우자
  • 장흥 고씨
prop-ko:별명
  • 사암, 청허자
prop-ko:부모
  • *父: 대사헌 박우 *母: 해남 김씨
prop-ko:사망일
  • 1589 (xsd:integer)
prop-ko:사망지
prop-ko:상훈
  • 대광보국숭록대부 영의정
prop-ko:임기
  • 1568 (xsd:integer)
  • 1579 (xsd:integer)
prop-ko:자녀
  • 1 (xsd:integer)
prop-ko:전임자
prop-ko:종교
prop-ko:직업
  • 문신, 시인, 학자, 정치인, 외교관
prop-ko:직책
prop-ko:출생일
  • 1523 (xsd:integer)
prop-ko:출생지
prop-ko:친척
  • *叔父: 이조판서 박상(朴祥) *兄: 연파처사 박개
  • *中父: 이조판서 박상(朴祥) *兄: 연파처사 박개
prop-ko:학력
  • 1553 (xsd:integer)
prop-ko:후임자
dcterms:subject
rdf:type
rdfs:comment
  • 박순(朴淳, 1523년 ~ 1589년)은 조선의 문신이며 정치인, 성리학자, 시인이다. 훈구파와 신진 사림의 교체기에 사림운동에 전력한 선비이자 관료로서, 왕의 외삼촌이자 훈구파의 대부였던 윤원형을 축출시켜 조선 역사에 사림의 시대를 열었다. 성균관 대사성, 예조판서, 한성부 판윤 등을 거쳐 영의정에 올랐고 청백리에 녹선됐다. 조선시대를 통틀어 장원급제자는 영의정이 되지못한다는 징크스를 깬 몇 안되는 인물이기도 하다.그는 중종실록을 마무리할 정도의 학자이자 관료였던 부친 육봉 박우(-祐)에게 14세까지 배웠고, 15세에 화담 서경덕의 문인(門人)으로 들어가 책과 실제를 병행하는 학풍으로 평생을 살았다. 남명 조식과 퇴계 이황의 문하생이기도 했으며 고정관념에 얽매이거나 구애받는 것을 싫어했다. 이런 그의 성향으로 원로가 된 후에도 한참 후배였던 율곡 이이나 성혼과도 교우가 매우 두터웠으며 이 때문에 서인(西人)으로 지목되면서 당시 주류 유학계의 탄핵을 받았다.
rdfs:label
  • 박순 (조선)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Disambiguates 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prop-ko:인물 of
is prop-ko:친척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