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마르 공화국(독일어: Weimarer Republik 바이마러 레푸블리크[*])은 제1차 세계 대전 말기에 시작된 독일 11월 혁명에 의하여 빌헬름 2세가 폐위된 이후에 사회 중심세력으로 부상한 사회민주당에 의하여 수립됐다. 1919년부터 1933년까지 존속한 독일 역사상 최초의 공화국으로서 바이마르에서 소집된 국민의회가 계기가 되어 바이마르 공화국이라고 불렸다. 이 시기 사회민주당은 혁명을 목표로 하는 스파르타쿠스단을 무력 진압하고, 그 중심 인물이었던 로자 룩셈부르크와 칼 리프크네히트 등을 처형하였다.민주주의 연방 국가의 정체를 가지고 있었으며 대통령제와 의회의 혼합 형태였다. 입법부는 라이히스탁(Reichstag, 국가의회)였으며 수도는 베를린이었다. 이 공화국에 이름을 준 도시 바이마르는 제헌 국민의회(verfassungsgebende Nationalversammlung)의 개최지였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바이마르 공화국(독일어: Weimarer Republik 바이마러 레푸블리크[*])은 제1차 세계 대전 말기에 시작된 독일 11월 혁명에 의하여 빌헬름 2세가 폐위된 이후에 사회 중심세력으로 부상한 사회민주당에 의하여 수립됐다. 1919년부터 1933년까지 존속한 독일 역사상 최초의 공화국으로서 바이마르에서 소집된 국민의회가 계기가 되어 바이마르 공화국이라고 불렸다. 이 시기 사회민주당은 혁명을 목표로 하는 스파르타쿠스단을 무력 진압하고, 그 중심 인물이었던 로자 룩셈부르크와 칼 리프크네히트 등을 처형하였다.민주주의 연방 국가의 정체를 가지고 있었으며 대통령제와 의회의 혼합 형태였다. 입법부는 라이히스탁(Reichstag, 국가의회)였으며 수도는 베를린이었다. 이 공화국에 이름을 준 도시 바이마르는 제헌 국민의회(verfassungsgebende Nationalversammlung)의 개최지였다. 제1차 세계 대전의 영향으로 성립한 이 공화정은 히틀러의 나치당에 의하여 종언을 맞이하였다.바이마르 공화국은 정식 국명이 아닌 별칭인데, 이는 헌법 제정 과정이 베를린의 소요를 피해 바이마르에서 이루어졌기 때문이다. 정식 국명은 독일국(도이치국, Deutsches Reich)이었다.이 공화국은 시민 투쟁에 의해서라기보다는 패전한 군부가 그 책임을 전가하기 위해 권력을 독일 사회민주당에 넘기면서 성립되었다는 태생적 한계로 인해 좌익과 우익 모두로부터 공격을 받아 매우 취약하였다. 1929년에는 경제 대공황으로 치명타를 맞았다. 1933년 1월 30일 힌덴부르크 대통령이 히틀러를 라아히스칸츨러(Reichskanzler)로 임명함으로써 이 공화국은 사실상 와해됐고, 1934년 8월 2일에 힌덴부르크가대통령직을 유지한 채 사망하자 8월 18일 히틀러가 총통에 취임하면서 그 종말을 고하였다.
  • 바이마르 공화국(독일어: Weimarer Republik 바이마러 레푸블리크[*]) 또는 독일국(독일어: Deutsches Reich 도이체스 라이히[*])은 제1차 세계 대전 말기에 시작된 독일 11월 혁명에 의하여 빌헬름 2세가 폐위된 이후에 사회 중심세력으로 부상한 사회민주당에 의하여 수립됐다. 1919년부터 1933년까지 존속한 독일 역사상 최초의 공화국으로서 바이마르에서 소집된 국민의회가 계기가 되어 바이마르 공화국이라고 불렸다. 이 시기 사회민주당은 혁명을 목표로 하는 스파르타쿠스단을 무력 진압하고, 그 중심 인물이었던 로자 룩셈부르크와 칼 리프크네히트 등을 처형하였다.민주주의 연방 국가의 정체를 가지고 있었으며 대통령제와 의회의 혼합 형태였다. 입법부는 라이히스탁(Reichstag, 국가의회)였으며 수도는 베를린이었다. 이 공화국에 이름을 준 도시 바이마르는 제헌 국민의회(verfassungsgebende Nationalversammlung)의 개최지였다. 제1차 세계 대전의 영향으로 성립한 이 공화정은 히틀러의 나치당에 의하여 종언을 맞이하였다.바이마르 공화국은 정식 국명이 아닌 별칭인데, 이는 헌법 제정 과정이 베를린의 소요를 피해 바이마르에서 이루어졌기 때문이다. 정식 국명은 독일국(도이치국, Deutsches Reich)이었다.이 공화국은 시민 투쟁에 의해서라기보다는 패전한 군부가 그 책임을 전가하기 위해 권력을 독일 사회민주당에 넘기면서 성립되었다는 태생적 한계로 인해 좌익과 우익 모두로부터 공격을 받아 매우 취약하였다. 1929년에는 경제 대공황으로 치명타를 맞았다. 1933년 1월 30일 파울 폰 힌덴부르크 대통령이 아돌프 히틀러를 총리로 임명함으로써 이 공화국은 사실상 와해됐고, 1934년 8월 2일에 힌덴부르크가 대통령직을 유지한 채로 사망하자 8월 18일 히틀러가 총통에 취임하면서 그 종말을 고하였다.
dbpedia-owl:wikiPageExternalLink
dbpedia-owl:wikiPageID
  • 3333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7201 (xsd:integer)
  • 726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121 (xsd:integer)
  • 124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2377408 (xsd:integer)
  • 14500184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id
  • ISBN 9788934001669
  • ISBN 9788946024816
  • ISBN 9788952716477
  • ISBN 9788974909192
  • ISBN 9788991799431
  • ISBN 978-89-527-1647-7
  • ISBN 978-89-340-0166-9
  • ISBN 978-89-460-2481-6
  • ISBN 978-89-7490-919-2
  • ISBN 978-89-91799-43-1
prop-ko:wikiPageUsesTemplate
prop-ko:꺾쇠표
prop-ko:날짜
  • 1997-12-31 (xsd:date)
  • 2000-09-30 (xsd:date)
  • 2001-11-30 (xsd:date)
  • 2002-06-25 (xsd:date)
prop-ko:발행일자
  • 1997-12-31 (xsd:date)
  • 2000-09-30 (xsd:date)
  • 2001-11-30 (xsd:date)
  • 2002-06-25 (xsd:date)
prop-ko:저자
  • 마틴 키친
  • 서울대학교 독일학연구소
  • 오인석
  • 오인석 외 공저
prop-ko:제목
  • 독일 이야기 2 : 통일 독일의 사회와 현실
  • 독일 이야기 1 : 독일어권 유럽의 역사와 문화
  • 사진과 그림으로 보는 케임브리지 독일사
  • 바이마르공화국
  • 바이마르 공화국의 역사 : 독일 민주주의의 좌절
prop-ko:출판사
  • 거름
  • 삼지원
  • 시공사
  • 한울아카데미
prop-ko:출판위치
  • 서울
dcterms:subject
rdfs:comment
  • 바이마르 공화국(독일어: Weimarer Republik 바이마러 레푸블리크[*])은 제1차 세계 대전 말기에 시작된 독일 11월 혁명에 의하여 빌헬름 2세가 폐위된 이후에 사회 중심세력으로 부상한 사회민주당에 의하여 수립됐다. 1919년부터 1933년까지 존속한 독일 역사상 최초의 공화국으로서 바이마르에서 소집된 국민의회가 계기가 되어 바이마르 공화국이라고 불렸다. 이 시기 사회민주당은 혁명을 목표로 하는 스파르타쿠스단을 무력 진압하고, 그 중심 인물이었던 로자 룩셈부르크와 칼 리프크네히트 등을 처형하였다.민주주의 연방 국가의 정체를 가지고 있었으며 대통령제와 의회의 혼합 형태였다. 입법부는 라이히스탁(Reichstag, 국가의회)였으며 수도는 베를린이었다. 이 공화국에 이름을 준 도시 바이마르는 제헌 국민의회(verfassungsgebende Nationalversammlung)의 개최지였다.
  • 바이마르 공화국(독일어: Weimarer Republik 바이마러 레푸블리크[*]) 또는 독일국(독일어: Deutsches Reich 도이체스 라이히[*])은 제1차 세계 대전 말기에 시작된 독일 11월 혁명에 의하여 빌헬름 2세가 폐위된 이후에 사회 중심세력으로 부상한 사회민주당에 의하여 수립됐다. 1919년부터 1933년까지 존속한 독일 역사상 최초의 공화국으로서 바이마르에서 소집된 국민의회가 계기가 되어 바이마르 공화국이라고 불렸다. 이 시기 사회민주당은 혁명을 목표로 하는 스파르타쿠스단을 무력 진압하고, 그 중심 인물이었던 로자 룩셈부르크와 칼 리프크네히트 등을 처형하였다.민주주의 연방 국가의 정체를 가지고 있었으며 대통령제와 의회의 혼합 형태였다. 입법부는 라이히스탁(Reichstag, 국가의회)였으며 수도는 베를린이었다. 이 공화국에 이름을 준 도시 바이마르는 제헌 국민의회(verfassungsgebende Nationalversammlung)의 개최지였다.
rdfs:label
  • 바이마르 공화국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birthPlace of
is dbpedia-owl:country of
is dbpedia-owl:nationality of
is dbpedia-owl:place 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prop-ko:birthPlace of
is prop-ko:결과 of
is prop-ko:국적 of
is prop-ko:나라 of
is prop-ko:복무 of
is prop-ko:장소 of
is prop-ko:정당 of
is prop-ko:직책 of
is prop-ko:출발지 of
is prop-ko:출생지 of
is prop-ko:태어난곳 of
is prop-ko:후임자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