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니시(Varnish)는 목재 및 기타 소재의 표면처리에 사용되는 투명한 도료이다. 니스라고 하기도 하는데, 이는 바니시의 일본 명칭인 와니스(ワニス)를 니스라고 부르는 데서 유래했다.휘발성 바니시와 유성(油性) 바니시로 나뉜다. 전통적으로 바니시는 건성유(乾性油, drying oil), 수지, 시너 혹은 용매를 결합하며 만들어지고, 주로 광택을 내기 위해 사용되는데, 각 재료의 혼합비에 따라 용도와 성능을 조절할 수 있다.바니시는 미색(微色, 엷은 색)을 띄거나, 무색으로 투명한 성질이 있고, 안료를 섞지 않는데, 이는 대개 일정량의 안료를 넣어 반투명하거나 불투명한 성질을 갖는 우드스테인이나 페인트과 비교되는 점이다. 바니시는 소재 가공의 마무리 공정에서 광택과 보호의 목적으로 우드스테인 위에 얇게 칠하여 사용하기도 한다. 일부 제품은 바니시와 스테인을 합쳐서 판매되기도 한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바니시(Varnish)는 목재 및 기타 소재의 표면처리에 사용되는 투명한 도료이다. 니스라고 하기도 하는데, 이는 바니시의 일본 명칭인 와니스(ワニス)를 니스라고 부르는 데서 유래했다.휘발성 바니시와 유성(油性) 바니시로 나뉜다. 전통적으로 바니시는 건성유(乾性油, drying oil), 수지, 시너 혹은 용매를 결합하며 만들어지고, 주로 광택을 내기 위해 사용되는데, 각 재료의 혼합비에 따라 용도와 성능을 조절할 수 있다.바니시는 미색(微色, 엷은 색)을 띄거나, 무색으로 투명한 성질이 있고, 안료를 섞지 않는데, 이는 대개 일정량의 안료를 넣어 반투명하거나 불투명한 성질을 갖는 우드스테인이나 페인트과 비교되는 점이다. 바니시는 소재 가공의 마무리 공정에서 광택과 보호의 목적으로 우드스테인 위에 얇게 칠하여 사용하기도 한다. 일부 제품은 바니시와 스테인을 합쳐서 판매되기도 한다.
  • 바니시(Varnish)는 목재 및 기타 소재의 표면처리에 사용되는 투명한 도료이다. 니스라고 하기도 하는데, 이는 바니시의 일본 명칭인 와니스(ワニス)를 니스라고 부르는 데서 유래했다.휘발성 바니시와 유성(油性) 바니시로 나뉜다. 전통적으로 바니시는 건성유(乾性油, drying oil), 수지, 시너 혹은 용매를 결합하며 만들어지고, 주로 광택을 내기 위해 사용되는데, 각 재료의 혼합비에 따라 용도와 성능을 조절할 수 있다.바니시는 미색(微色, 엷은 색)을 띄거나, 무색으로 투명한 성질이 있고, 안료를 섞지 않는데, 이는 대개 일정량의 안료를 넣어 반투명하거나 불투명한 성질을 갖는 우드스테인이나 페인트와 비교되는 점이다. 바니시는 소재 가공의 마무리 공정에서 광택과 보호의 목적으로 우드스테인 위에 얇게 칠하여 사용하기도 한다. 일부 제품은 바니시와 스테인을 합쳐서 판매되기도 한다.
dbpedia-owl:wikiPageExternalLink
dbpedia-owl:wikiPageID
  • 41614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6422 (xsd:integer)
  • 644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10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1790004 (xsd:integer)
  • 14647040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바니시(Varnish)는 목재 및 기타 소재의 표면처리에 사용되는 투명한 도료이다. 니스라고 하기도 하는데, 이는 바니시의 일본 명칭인 와니스(ワニス)를 니스라고 부르는 데서 유래했다.휘발성 바니시와 유성(油性) 바니시로 나뉜다. 전통적으로 바니시는 건성유(乾性油, drying oil), 수지, 시너 혹은 용매를 결합하며 만들어지고, 주로 광택을 내기 위해 사용되는데, 각 재료의 혼합비에 따라 용도와 성능을 조절할 수 있다.바니시는 미색(微色, 엷은 색)을 띄거나, 무색으로 투명한 성질이 있고, 안료를 섞지 않는데, 이는 대개 일정량의 안료를 넣어 반투명하거나 불투명한 성질을 갖는 우드스테인이나 페인트과 비교되는 점이다. 바니시는 소재 가공의 마무리 공정에서 광택과 보호의 목적으로 우드스테인 위에 얇게 칠하여 사용하기도 한다. 일부 제품은 바니시와 스테인을 합쳐서 판매되기도 한다.
  • 바니시(Varnish)는 목재 및 기타 소재의 표면처리에 사용되는 투명한 도료이다. 니스라고 하기도 하는데, 이는 바니시의 일본 명칭인 와니스(ワニス)를 니스라고 부르는 데서 유래했다.휘발성 바니시와 유성(油性) 바니시로 나뉜다. 전통적으로 바니시는 건성유(乾性油, drying oil), 수지, 시너 혹은 용매를 결합하며 만들어지고, 주로 광택을 내기 위해 사용되는데, 각 재료의 혼합비에 따라 용도와 성능을 조절할 수 있다.바니시는 미색(微色, 엷은 색)을 띄거나, 무색으로 투명한 성질이 있고, 안료를 섞지 않는데, 이는 대개 일정량의 안료를 넣어 반투명하거나 불투명한 성질을 갖는 우드스테인이나 페인트와 비교되는 점이다. 바니시는 소재 가공의 마무리 공정에서 광택과 보호의 목적으로 우드스테인 위에 얇게 칠하여 사용하기도 한다. 일부 제품은 바니시와 스테인을 합쳐서 판매되기도 한다.
rdfs:label
  • 바니시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