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학에서, 환자가 질병 보균자이거나 감염병의 증상이 나타나지 않을 경우 질병의 무증상이라고 한다. 무증상은 일반적으로 증상이 눈에 띄지 않을 경우 무증상으로 분류한다. 또한, 증상 없이 감염될 경우 무증상 감염이라고 한다. 또한, 무증상으로 임상적 정적이라고도 한다.무증상의 조건을 아는 것은 다음 이유 때문에 중요하다. 증상이 나중에 나타날 수 있기 때문에 감시 대기나 조기 치료가 필요하다. 몸이 스스로 해결하거나 양성이 될 수 있다. 고혈압이나 고지혈증 같은 의료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람이 직접 치료가 필요함을 느껴야 한다. 다음과 같은 문제를 경고할 수 있다. 예를 들어, 무증상의 갑상선 기능 저하증은 베르니케-코르샤코프 증후군이나 각기병에 취약하기 때문에 포도당 정맥 주사가 필요하다. 무증상 보균자일 경우 자기도 모르는 사이 다른 사람에게 무증상 감염으로 전염시킬 수 있다. 무증상 질환의 예로 허피스바이러스과의 일부인 시토메갈로 바이러스(CMV)가 있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의학에서, 환자가 질병 보균자이거나 감염병의 증상이 나타나지 않을 경우 질병의 무증상이라고 한다. 무증상은 일반적으로 증상이 눈에 띄지 않을 경우 무증상으로 분류한다. 또한, 증상 없이 감염될 경우 무증상 감염이라고 한다. 또한, 무증상으로 임상적 정적이라고도 한다.무증상의 조건을 아는 것은 다음 이유 때문에 중요하다. 증상이 나중에 나타날 수 있기 때문에 감시 대기나 조기 치료가 필요하다. 몸이 스스로 해결하거나 양성이 될 수 있다. 고혈압이나 고지혈증 같은 의료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람이 직접 치료가 필요함을 느껴야 한다. 다음과 같은 문제를 경고할 수 있다. 예를 들어, 무증상의 갑상선 기능 저하증은 베르니케-코르샤코프 증후군이나 각기병에 취약하기 때문에 포도당 정맥 주사가 필요하다. 무증상 보균자일 경우 자기도 모르는 사이 다른 사람에게 무증상 감염으로 전염시킬 수 있다. 무증상 질환의 예로 허피스바이러스과의 일부인 시토메갈로 바이러스(CMV)가 있다. "모든 신생아의 1%는 이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추정되지만, 대부분은 무증상이다." (Knox, 1983; Kumar et al. 1984)↑ </span>↑ </span>↑ </ol>
  • 의학에서, 환자가 질병 보균자이거나 감염병의 증상이 나타나지 않을 경우 질병의 무증상이라고 한다. 무증상은 일반적으로 증상이 눈에 띄지 않을 경우 무증상으로 분류한다. 또한, 증상 없이 감염될 경우 무증상 감염이라고 한다. 또한, 무증상으로 임상적 정적이라고도 한다.무증상의 조건을 아는 것은 다음 이유 때문에 중요하다. 증상이 나중에 나타날 수 있기 때문에 감시 대기나 조기 치료가 필요하다. 몸이 스스로 해결하거나 양성이 될 수 있다. 고혈압이나 고지혈증 같은 의료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람이 직접 치료가 필요함을 느껴야 한다. 다음과 같은 문제를 경고할 수 있다. 예를 들어, 무증상의 갑상선 기능 저하증은 베르니케-코르샤코프 증후군이나 각기병에 취약하기 때문에 포도당 정맥 주사가 필요하다. 무증상 보균자일 경우 자기도 모르는 사이 다른 사람에게 무증상 감염으로 전염시킬 수 있다. 무증상 질환의 예로 허피스바이러스과의 일부인 시토메갈로 바이러스(CMV)가 있다. "모든 신생아의 1%는 이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추정되지만, 대부분은 무증상이다." (Knox, 1983; Kumar et al. 1984)↑ ↑ ↑
dbpedia-owl:wikiPageID
  • 1009930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InterLanguageLink
dbpedia-owl:wikiPageLength
  • 2238 (xsd:integer)
  • 290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7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1547422 (xsd:integer)
  • 14033420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의학에서, 환자가 질병 보균자이거나 감염병의 증상이 나타나지 않을 경우 질병의 무증상이라고 한다. 무증상은 일반적으로 증상이 눈에 띄지 않을 경우 무증상으로 분류한다. 또한, 증상 없이 감염될 경우 무증상 감염이라고 한다. 또한, 무증상으로 임상적 정적이라고도 한다.무증상의 조건을 아는 것은 다음 이유 때문에 중요하다. 증상이 나중에 나타날 수 있기 때문에 감시 대기나 조기 치료가 필요하다. 몸이 스스로 해결하거나 양성이 될 수 있다. 고혈압이나 고지혈증 같은 의료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람이 직접 치료가 필요함을 느껴야 한다. 다음과 같은 문제를 경고할 수 있다. 예를 들어, 무증상의 갑상선 기능 저하증은 베르니케-코르샤코프 증후군이나 각기병에 취약하기 때문에 포도당 정맥 주사가 필요하다. 무증상 보균자일 경우 자기도 모르는 사이 다른 사람에게 무증상 감염으로 전염시킬 수 있다. 무증상 질환의 예로 허피스바이러스과의 일부인 시토메갈로 바이러스(CMV)가 있다.
rdfs:label
  • 무증상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