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왕성(冥王星, Pluto) 또는 134340 Pluto는 카이퍼 대에 있는 왜행성이며, 카이퍼 대에서 가장 큰 천체이다. 알려진 왜행성 중에서는 에리스에 이어 두 번째로 크다. 암석과 얼음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달에 비교하면 질량은 6분의 1, 부피는 3분의 1 정도이다. 태양으로부터 29~49 AU 떨어진 타원형 궤도를 돌고 있으며, 공전주기는 약 214년, 자전주기는 14시간 30분이다. 타원형 궤도 때문에 해왕성보다 안쪽으로 들어올 때도 있다. 2014년 기준으로 태양에서 32.6 AU 거리에 있다. 태양에서 아주 멀리 떨어져 있어서 기온이 매우 낮으며, 평균 기온은 섭씨 -248도이다. 산소와 메탄 가스가 고체로 있어 인간이 자원을 획득하는 데 가장 좋은 태양계 천체로 알려져 있지만, 지구와의 거리가 매우 멀고 기온이 낮기 때문에 인간이 살 수 없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명왕성(冥王星, Pluto) 또는 134340 Pluto는 카이퍼 대에 있는 왜행성이며, 카이퍼 대에서 가장 큰 천체이다. 알려진 왜행성 중에서는 에리스에 이어 두 번째로 크다. 암석과 얼음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달에 비교하면 질량은 6분의 1, 부피는 3분의 1 정도이다. 태양으로부터 29~49 AU 떨어진 타원형 궤도를 돌고 있으며, 공전주기는 약 214년, 자전주기는 14시간 30분이다. 타원형 궤도 때문에 해왕성보다 안쪽으로 들어올 때도 있다. 2014년 기준으로 태양에서 32.6 AU 거리에 있다. 태양에서 아주 멀리 떨어져 있어서 기온이 매우 낮으며, 평균 기온은 섭씨 -248도이다. 산소와 메탄 가스가 고체로 있어 인간이 자원을 획득하는 데 가장 좋은 태양계 천체로 알려져 있지만, 지구와의 거리가 매우 멀고 기온이 낮기 때문에 인간이 살 수 없다. 명왕성의 중력은 지구의 약 6~7% 정도이므로 지구에서 몸무게가 60kg인 사람은 명왕성에서 약 4kg이 된다.1930년에 클라이드 톰보가 처음으로 발견했으며, 2006년까지 태양계의 9번째 행성으로 가장 작은 행성이었다. 하지만 1977년에 발견된 키론부터 시작해 명왕성과 비슷한 타원궤도를 도는 천체들이 잇따라 발견되면서, 명왕성의 행성 지위에 관한 논란이 발생했다. 특히 2005년에 발견된 왜행성 에리스는 명왕성보다 질량이 27% 정도 더 크다. 즉 명왕성이 태양계 외곽의 여러 얼음 천체들 중 하나에 불과하다는 것이 밝혀짐에 따라, 국제천문연맹은 2006년 8월 24일 총회에서 행성의 기준을 새로 정하면서 명왕성, 에리스, 세레스 등을 함께 묶어 왜행성 및 명왕성형 천체라는 새로운 분류에 집어넣었다. 일부 과학자들은 명왕성이 여전히 행성으로 분류되어야 하며 새로 발견된 천체들도 함께 행성으로 인정해야 한다고 주장하기도 하지만, 명왕성은 왜행성으로 분류되어 134340이라는 식별 번호가 붙어있다.위성은 5개가 알려져 있다. 가장 큰 위성인 카론은 1978년에 발견되었고, 닉스와 히드라는 2005년에, 케르베로스와 스틱스는 각각 2011년, 2012년에 발견되었다. 명왕성과 카론은 때로는 이중 행성으로 취급하기도 하는데, 이 둘의 질량 중심이 명왕성 내부가 아닌 두 천체 사이에 위치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국제천문연맹은 이중 왜행성계에 대해 공식적인 정의를 아직 내놓지 않았고, 카론은 그냥 명왕성의 위성으로 분류되어 있다.2015년에는 뉴 허라이즌스 탐사선이 명왕성을 최초로 방문하여, 명왕성 근처를 비행하면서 명왕성과 그 위성들의 자세한 사진을 찍을 예정이다. 이 탐사선은 2006년 1월 19일에 발사되어 현재 비행 중이다.
  • 명왕성(冥王星, Pluto) 또는 134340 명왕성(소행성명 134340 Pluto)은 카이퍼 대에 있는 왜행성이며, 현재 카이퍼 대에서 가장 큰 천체로 파악되었다. 알려진 왜행성 중에서는 가장 크다. 암석과 얼음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지구의 위성인 달에 비교하면 질량은 6분의 1, 부피는 3분의 1 정도이다. 태양으로부터 29~49 AU 떨어진 타원형 궤도를 돌고 있으며, 공전주기는 약 248년, 자전주기는 6일 9시간 43분이다. 이심율이 큰 타원형 궤도 때문에 해왕성의 궤도보다 안쪽으로 들어올 때도 있다. 2014년 기준으로 태양에서 32.6 AU 거리에 있다. 태양에서 아주 멀리 떨어져 있어서 기온이 매우 낮으며, 평균 기온은 섭씨 -223도이다. 산소와 메탄 등이 고체로 존재하고 있어 인간이 자원을 획득하는 데 가장 좋은 태양계 천체처럼 알려져 있지만, 지구와의 거리가 매우 멀고 기온이 낮기 때문에 실효성은 없다. 명왕성의 중력은 지구의 약 7% 정도이므로 지구에서 약 60kg인 사람은 명왕성에서 약 4kg이 된다.1930년에 미국의 클라이드 톰보가 처음으로 발견했으며, 2006년까지 태양계의 9번째 행성으로 인정됐었다. 하지만 명왕성과 비슷한 타원궤도를 도는 유사 천체들이 잇따라 발견되면서, 명왕성이 행성으로 적합한가에 관한 논란이 발생했다. 2005년에 발견된 왜행성 에리스는 당시 명왕성보다 질량이 27% 정도 더 큰 것으로 파악되었다. 즉 명왕성이 태양계 외곽의 여러 얼음 천체들 중 하나에 불과하다는 것이 밝혀졌다. 그래서 명왕성 하나만 행성으로 분류할 수는 없다는 의견이 나왔고, 카론, 명왕성, 세레스 등을 모두 행성으로 분류할지 아니면 모두 제외할지에 대한 논의가 이루어졌다. 결국 국제천문연맹은 2006년 8월 24일 총회에서 행성의 기준을 새로 정하면서 명왕성, 에리스, 세레스 등을 함께 묶어 왜행성 및 명왕성형 천체라는 새로운 분류에 집어넣었다. 미국을 비롯한 일부 과학자들은 명왕성이 여전히 행성으로 분류되어야 하며 새로 발견된 천체들도 행성으로 인정해야 한다고 주장하기도 하지만, 명왕성은 현재 왜행성으로 분류되어 134340이라는 식별 번호가 붙어있다.당초 명왕성 주변에서 발견된 5개의 천체가 위성으로 알려져 있었다. 그 중 가장 큰 천체인 카론은 1978년에 발견되었고, 닉스와 히드라는 2005년에, 케르베로스와 스틱스는 각각 2011년, 2012년에 발견되었다. 그러나 명왕성이 카론에 지배적인 영향을 주지 못하고 카론에 휘둘리기도 하는 사실이 확인됐는데, 이 둘의 질량 중심이 명왕성 내부가 아닌 두 천체 사이에 위치하였기 때문이다. 그러나 국제천문연맹은 아직 이 현상에 대해 공식적인 정의를 내놓지는 않았고, 카론은 일단 명왕성의 위성으로 정의되어 있다.2015년 7월 14일에는 뉴 허라이즌즈 탐사선이 명왕성을 최초로 방문하여, 명왕성 근처를 비행하면서 명왕성과 위성들을 관측하고 각 천체들의 특성을 측정하였다.
dbpedia-owl:wikiPageExternalLink
dbpedia-owl:wikiPageID
  • 21905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36368 (xsd:integer)
  • 3717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241 (xsd:integer)
  • 248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2365945 (xsd:integer)
  • 1473400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명왕성(冥王星, Pluto) 또는 134340 Pluto는 카이퍼 대에 있는 왜행성이며, 카이퍼 대에서 가장 큰 천체이다. 알려진 왜행성 중에서는 에리스에 이어 두 번째로 크다. 암석과 얼음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달에 비교하면 질량은 6분의 1, 부피는 3분의 1 정도이다. 태양으로부터 29~49 AU 떨어진 타원형 궤도를 돌고 있으며, 공전주기는 약 214년, 자전주기는 14시간 30분이다. 타원형 궤도 때문에 해왕성보다 안쪽으로 들어올 때도 있다. 2014년 기준으로 태양에서 32.6 AU 거리에 있다. 태양에서 아주 멀리 떨어져 있어서 기온이 매우 낮으며, 평균 기온은 섭씨 -248도이다. 산소와 메탄 가스가 고체로 있어 인간이 자원을 획득하는 데 가장 좋은 태양계 천체로 알려져 있지만, 지구와의 거리가 매우 멀고 기온이 낮기 때문에 인간이 살 수 없다.
  • 명왕성(冥王星, Pluto) 또는 134340 명왕성(소행성명 134340 Pluto)은 카이퍼 대에 있는 왜행성이며, 현재 카이퍼 대에서 가장 큰 천체로 파악되었다. 알려진 왜행성 중에서는 가장 크다. 암석과 얼음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지구의 위성인 달에 비교하면 질량은 6분의 1, 부피는 3분의 1 정도이다. 태양으로부터 29~49 AU 떨어진 타원형 궤도를 돌고 있으며, 공전주기는 약 248년, 자전주기는 6일 9시간 43분이다. 이심율이 큰 타원형 궤도 때문에 해왕성의 궤도보다 안쪽으로 들어올 때도 있다. 2014년 기준으로 태양에서 32.6 AU 거리에 있다. 태양에서 아주 멀리 떨어져 있어서 기온이 매우 낮으며, 평균 기온은 섭씨 -223도이다. 산소와 메탄 등이 고체로 존재하고 있어 인간이 자원을 획득하는 데 가장 좋은 태양계 천체처럼 알려져 있지만, 지구와의 거리가 매우 멀고 기온이 낮기 때문에 실효성은 없다.
rdfs:label
  • 명왕성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knownFor 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prop-ko:거주지 of
is prop-ko:임무기간 of
is prop-ko:주요업적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