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야크 재처리 공장(러시아어: Маяк, 등대)은 러시아 연방의 핵 시설 중 하나이다. 마야크 재처리 시설은 예카테린부르크 남동쪽으로 150km 떨어져 있으며, 첼리아빈스크에서 북서쪽으로 72 km 떨어진 곳에 있으며, 근처에는 이 시설을 관리하는 도시인 오조르스크가 위치하고 있다. 러시아 핵무기 프로그램에서, 마야크 재처리 공장은 처음엔 첼리아빈스크-40으로 불렸으며, 나중에 첼리아빈스크-65로 불리게 된다. 마야크 재처리 공장은 1957년도에 있었던 키시팀 사고로 잘 알려져 있는데, 이 사고는 소련이 약 30년동안 기밀로 묶어놓았다. 마야크의 노동환경과 더불어 과거에 있었던 사고로 인해서 호수 주위를 격리시키고 또한 많은 사고와 건강 문제를 일으켰다. 마야크의 몇몇 곳은 아직도 방사능으로 인해서 통제되고 있다. 45년 전 사고에서 약 5백만명의 지역주민들이 한번 혹은 여러번의 사고로 인해서 체르노빌 원자력 발전소 사고의 희생자들보다 20배나 더 많은 방사선을 조사당했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마야크 재처리 공장(러시아어: Маяк, 등대)은 러시아 연방의 핵 시설 중 하나이다. 마야크 재처리 시설은 예카테린부르크 남동쪽으로 150km 떨어져 있으며, 첼리아빈스크에서 북서쪽으로 72 km 떨어진 곳에 있으며, 근처에는 이 시설을 관리하는 도시인 오조르스크가 위치하고 있다. 러시아 핵무기 프로그램에서, 마야크 재처리 공장은 처음엔 첼리아빈스크-40으로 불렸으며, 나중에 첼리아빈스크-65로 불리게 된다. 마야크 재처리 공장은 1957년도에 있었던 키시팀 사고로 잘 알려져 있는데, 이 사고는 소련이 약 30년동안 기밀로 묶어놓았다. 마야크의 노동환경과 더불어 과거에 있었던 사고로 인해서 호수 주위를 격리시키고 또한 많은 사고와 건강 문제를 일으켰다. 마야크의 몇몇 곳은 아직도 방사능으로 인해서 통제되고 있다. 45년 전 사고에서 약 5백만명의 지역주민들이 한번 혹은 여러번의 사고로 인해서 체르노빌 원자력 발전소 사고의 희생자들보다 20배나 더 많은 방사선을 조사당했다.
  • 마야크 재처리 공장(러시아어: Маяк, 등대)은 러시아 연방의 핵 시설 중 하나이다. 마야크 재처리 시설은 예카테린부르크 남동쪽으로 150km, 첼리아빈스크에서 북서쪽으로 72 km 떨어진 곳에 있으며, 근처에는 이 시설을 관리하는 도시인 오조르스크가 위치하고 있다. 러시아 핵무기 프로그램에서, 마야크 재처리 공장은 처음엔 첼리아빈스크-40으로 불렸으며, 나중에 첼리아빈스크-65로 불리게 된다. 마야크 재처리 공장은 1957년도에 있었던 키시팀 사고로 잘 알려져 있는데, 이 사고는 소련이 약 30년동안 기밀로 묶어놓았다. 마야크의 노동환경과 더불어 과거에 있었던 사고로 인해서 호수 주위를 격리시키고 또한 많은 사고와 건강 문제를 일으켰다. 마야크의 몇몇 곳은 아직도 방사능으로 인해서 통제되고 있다. 45년 전 사고에서 약 5백만명의 지역주민들이 한번 혹은 여러번의 사고로 인해서 체르노빌 원자력 발전소 사고의 희생자들보다 20배나 더 많은 방사선을 조사당했다.
dbpedia-owl:wikiPageExternalLink
dbpedia-owl:wikiPageID
  • 593316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4359 (xsd:integer)
  • 436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24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1803185 (xsd:integer)
  • 13084598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georss:point
  • 55.7125 60.848055555555554
rdf:type
rdfs:comment
  • 마야크 재처리 공장(러시아어: Маяк, 등대)은 러시아 연방의 핵 시설 중 하나이다. 마야크 재처리 시설은 예카테린부르크 남동쪽으로 150km 떨어져 있으며, 첼리아빈스크에서 북서쪽으로 72 km 떨어진 곳에 있으며, 근처에는 이 시설을 관리하는 도시인 오조르스크가 위치하고 있다. 러시아 핵무기 프로그램에서, 마야크 재처리 공장은 처음엔 첼리아빈스크-40으로 불렸으며, 나중에 첼리아빈스크-65로 불리게 된다. 마야크 재처리 공장은 1957년도에 있었던 키시팀 사고로 잘 알려져 있는데, 이 사고는 소련이 약 30년동안 기밀로 묶어놓았다. 마야크의 노동환경과 더불어 과거에 있었던 사고로 인해서 호수 주위를 격리시키고 또한 많은 사고와 건강 문제를 일으켰다. 마야크의 몇몇 곳은 아직도 방사능으로 인해서 통제되고 있다. 45년 전 사고에서 약 5백만명의 지역주민들이 한번 혹은 여러번의 사고로 인해서 체르노빌 원자력 발전소 사고의 희생자들보다 20배나 더 많은 방사선을 조사당했다.
  • 마야크 재처리 공장(러시아어: Маяк, 등대)은 러시아 연방의 핵 시설 중 하나이다. 마야크 재처리 시설은 예카테린부르크 남동쪽으로 150km, 첼리아빈스크에서 북서쪽으로 72 km 떨어진 곳에 있으며, 근처에는 이 시설을 관리하는 도시인 오조르스크가 위치하고 있다. 러시아 핵무기 프로그램에서, 마야크 재처리 공장은 처음엔 첼리아빈스크-40으로 불렸으며, 나중에 첼리아빈스크-65로 불리게 된다. 마야크 재처리 공장은 1957년도에 있었던 키시팀 사고로 잘 알려져 있는데, 이 사고는 소련이 약 30년동안 기밀로 묶어놓았다. 마야크의 노동환경과 더불어 과거에 있었던 사고로 인해서 호수 주위를 격리시키고 또한 많은 사고와 건강 문제를 일으켰다. 마야크의 몇몇 곳은 아직도 방사능으로 인해서 통제되고 있다. 45년 전 사고에서 약 5백만명의 지역주민들이 한번 혹은 여러번의 사고로 인해서 체르노빌 원자력 발전소 사고의 희생자들보다 20배나 더 많은 방사선을 조사당했다.
rdfs:label
  • 마야크 재처리 공장
owl:sameAs
geo:lat
  • 55.712502 (xsd:float)
geo:long
  • 60.848057 (xsd:float)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