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고자 또는 마괘자(馬褂子)는 저고리 위에 덧입는 방한복의 하나로 저고리와 비슷하나 깃과 고름이 없고 앞을 여미지 않는다. 대개 비단으로 만들며 호박 등의 단추를 단다. 마고자는 원래 청나라 때 옷인 마과에서 비롯되었는데, 1887년에 흥선대원군이 만주의 유거 생활에서 풀려나 귀국할 때 입고 온 후부터 한반도에서도 입기 시작한 것이다. 주로 견직물로 만들며 따뜻하고 보기 좋아 남자들이 방한용으로 입었지만 나중에는 여자들도 입게 되었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마고자 또는 마괘자(馬褂子)는 저고리 위에 덧입는 방한복의 하나로 저고리와 비슷하나 깃과 고름이 없고 앞을 여미지 않는다. 대개 비단으로 만들며 호박 등의 단추를 단다. 마고자는 원래 청나라 때 옷인 마과에서 비롯되었는데, 1887년에 흥선대원군이 만주의 유거 생활에서 풀려나 귀국할 때 입고 온 후부터 한반도에서도 입기 시작한 것이다. 주로 견직물로 만들며 따뜻하고 보기 좋아 남자들이 방한용으로 입었지만 나중에는 여자들도 입게 되었다.
dbpedia-owl:wikiPageID
  • 262761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358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10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0872184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마고자 또는 마괘자(馬褂子)는 저고리 위에 덧입는 방한복의 하나로 저고리와 비슷하나 깃과 고름이 없고 앞을 여미지 않는다. 대개 비단으로 만들며 호박 등의 단추를 단다. 마고자는 원래 청나라 때 옷인 마과에서 비롯되었는데, 1887년에 흥선대원군이 만주의 유거 생활에서 풀려나 귀국할 때 입고 온 후부터 한반도에서도 입기 시작한 것이다. 주로 견직물로 만들며 따뜻하고 보기 좋아 남자들이 방한용으로 입었지만 나중에는 여자들도 입게 되었다.
rdfs:label
  • 마고자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