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이 4세(920년 9월 10일 – 954년 9월 10일)는 936년부터 954년까지 서프랑크의 국왕이었다. 카롤링거 왕조의 일원으로 샤를 단순왕의 아들이다. 두트르메르 (d'Outremer) 또는 트란스마리누스(Transmarinus)라는 별명으로 불리는데 그 뜻은 모두 "바다 건너서 온" 또는 "외국에서 온"이란 뜻이다. 922년 아버지 샤를 3세가 네우스트리아 귀족들에 의해 폐위되자 어머니 에드지푸를 따라 잉글랜드로 망명했다. 936년 부르고뉴의 라울이 사망하자 서프랑크의 귀족들에 의해 추대되어 왕위에 올랐다. 그는 통치기간의 대부분을 서프랑크의 영주이자 유력 귀족인 파리 백작 위그 르 그랑과 싸우는 데 보냈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루이 4세(920년 9월 10일 – 954년 9월 10일)는 936년부터 954년까지 서프랑크의 국왕이었다. 카롤링거 왕조의 일원으로 샤를 단순왕의 아들이다. 두트르메르 (d'Outremer) 또는 트란스마리누스(Transmarinus)라는 별명으로 불리는데 그 뜻은 모두 "바다 건너서 온" 또는 "외국에서 온"이란 뜻이다. 922년 아버지 샤를 3세가 네우스트리아 귀족들에 의해 폐위되자 어머니 에드지푸를 따라 잉글랜드로 망명했다. 936년 부르고뉴의 라울이 사망하자 서프랑크의 귀족들에 의해 추대되어 왕위에 올랐다. 그는 통치기간의 대부분을 서프랑크의 영주이자 유력 귀족인 파리 백작 위그 르 그랑과 싸우는 데 보냈다.
  • 루이 4세(Louis IV, 920년 9월 10일 – 954년 9월 10일)는 936년부터 954년까지 서프랑크의 국왕이었다. 카롤링거 왕조의 일원으로 샤를 단순왕의 아들이다. 해외왕 루이(오토메르 루이, Louis the Outremer) 또는 두트르메르 (d'Outremer) 또는 트란스마리누스(Transmarinus)라는 별명으로 불리는데 그 뜻은 모두 "바다 건너서 온" 또는 "외국에서 온"이란 뜻이다. 922년 아버지 샤를 3세가 네우스트리아 귀족들에 의해 폐위되자 어머니 에드지푸를 따라 잉글랜드로 망명했다. 936년 부르고뉴의 라울이 사망하자 서프랑크의 귀족들에 의해 추대되어 왕위에 올랐다. 그는 통치기간의 대부분을 서프랑크의 영주이자 유력 귀족인 파리 백작이자 프랑크 공작 위그 르 그랑과 갈등하는데 보냈다. 치세 말기에 위그 르 그랑과 일시적으로 화해했지만 서프랑크 왕국의 실권은 이미 대부분 위그의 가문에게로 넘어간 상태였다.
dbpedia-owl:wikiPageID
  • 189855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2624 (xsd:integer)
  • 4433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88 (xsd:integer)
  • 149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2398586 (xsd:integer)
  • 14391071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prop-ko:임기
  • 936 (xsd:integer)
prop-ko:전임자
prop-ko:직책
  • 서프랑크의 왕
prop-ko:후임자
dcterms:subject
rdfs:comment
  • 루이 4세(920년 9월 10일 – 954년 9월 10일)는 936년부터 954년까지 서프랑크의 국왕이었다. 카롤링거 왕조의 일원으로 샤를 단순왕의 아들이다. 두트르메르 (d'Outremer) 또는 트란스마리누스(Transmarinus)라는 별명으로 불리는데 그 뜻은 모두 "바다 건너서 온" 또는 "외국에서 온"이란 뜻이다. 922년 아버지 샤를 3세가 네우스트리아 귀족들에 의해 폐위되자 어머니 에드지푸를 따라 잉글랜드로 망명했다. 936년 부르고뉴의 라울이 사망하자 서프랑크의 귀족들에 의해 추대되어 왕위에 올랐다. 그는 통치기간의 대부분을 서프랑크의 영주이자 유력 귀족인 파리 백작 위그 르 그랑과 싸우는 데 보냈다.
  • 루이 4세(Louis IV, 920년 9월 10일 – 954년 9월 10일)는 936년부터 954년까지 서프랑크의 국왕이었다. 카롤링거 왕조의 일원으로 샤를 단순왕의 아들이다. 해외왕 루이(오토메르 루이, Louis the Outremer) 또는 두트르메르 (d'Outremer) 또는 트란스마리누스(Transmarinus)라는 별명으로 불리는데 그 뜻은 모두 "바다 건너서 온" 또는 "외국에서 온"이란 뜻이다. 922년 아버지 샤를 3세가 네우스트리아 귀족들에 의해 폐위되자 어머니 에드지푸를 따라 잉글랜드로 망명했다. 936년 부르고뉴의 라울이 사망하자 서프랑크의 귀족들에 의해 추대되어 왕위에 올랐다. 그는 통치기간의 대부분을 서프랑크의 영주이자 유력 귀족인 파리 백작이자 프랑크 공작 위그 르 그랑과 갈등하는데 보냈다. 치세 말기에 위그 르 그랑과 일시적으로 화해했지만 서프랑크 왕국의 실권은 이미 대부분 위그의 가문에게로 넘어간 상태였다.
rdfs:label
  • 루이 4세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Disambiguate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prop-ko:전임자 of
is prop-ko:후임자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