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01년에서 1918년 사이에 그루지야는 러시아 제국의 일부였다. 수 세기동안, 남부 캅카스에서의 무슬림 오스만과 페르시아 제국사이의 전쟁으로 조지아의 전역은 여러개의 주로 분열되었다. 18세기 경에, 세 번째 제국의 권력, 러시아가, 그 지역에 출현하게 되었다. 러시아가 그루지야와 같은 기독교 국가가 된 다음부터는, 그루지야는 점점더 러시아의 도움을 갈구했다. 1783년에는 선두의 조지아 왕국이 러시아의 보호국이 되었지만, 1801년에 그 나라는 러시아에게, 구베르니야(그루지야의 행정 구역, 또는 조지아 통치 기관)의 지위를 받아, 완전하게 합병되었다. 이후의 117년 동안, 그루지야는 러시아 제국의 일부가 되어야 했다. 러지아의 통치는 조지아에게 평화를 제공했으며 공격으로 부터 보호해주었으나, 그루지야는 그러한 점을 자주 지나치게 이용하였으며 지역 감정에 무신경했다. 19세기 후반에 러시아의 권위에 대한 불만이 고조되는 국민 운동을 일으키게 했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1801년에서 1918년 사이에 그루지야는 러시아 제국의 일부였다. 수 세기동안, 남부 캅카스에서의 무슬림 오스만과 페르시아 제국사이의 전쟁으로 조지아의 전역은 여러개의 주로 분열되었다. 18세기 경에, 세 번째 제국의 권력, 러시아가, 그 지역에 출현하게 되었다. 러시아가 그루지야와 같은 기독교 국가가 된 다음부터는, 그루지야는 점점더 러시아의 도움을 갈구했다. 1783년에는 선두의 조지아 왕국이 러시아의 보호국이 되었지만, 1801년에 그 나라는 러시아에게, 구베르니야(그루지야의 행정 구역, 또는 조지아 통치 기관)의 지위를 받아, 완전하게 합병되었다. 이후의 117년 동안, 그루지야는 러시아 제국의 일부가 되어야 했다. 러지아의 통치는 조지아에게 평화를 제공했으며 공격으로 부터 보호해주었으나, 그루지야는 그러한 점을 자주 지나치게 이용하였으며 지역 감정에 무신경했다. 19세기 후반에 러시아의 권위에 대한 불만이 고조되는 국민 운동을 일으키게 했다. 러시아 제국 시대는 유럽의 지적인 경향만큼 그루지야에게 비길데 없는 사회적이고 경제적인 변화를 가져다 줬다. 새로운 사회적 계층이 나타났다. 농노의 해방은 많은 소작농들을 자유롭게 했지만 그들의 가난은 약간만 완화되었다. 자본주의의 성장은 그루지야에 도시 노동자 계층을 만들어냈다. 소작농과 노동자들은 모두 반란과 파업을 통해서 그들의 불만을 표현했고, 1905년에 그들의 불만 표출은 절정에 달했다. 그들의 동기는, 러시아의 통치의 마지막 시기에 그루지야에서 가장 유력한 정치 권력자가 된, 사회주의자 멘셰비키에 의해서 옹호되었다. 조지아는 제1차 세계 대전 때 러시아 제국의 붕괴로, 미미한 독립주의자와 사회주의자의 노력의 결과로도, 마침내 그들의 독립을 이뤘다.
dbpedia-owl:wikiPageID
  • 53063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14504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131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1719256 (xsd:integer)
  • 14421384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id
  • ISBN 0-253-20915-3
prop-ko:wikiPageUsesTemplate
prop-ko:
  • Ronald Grigor
prop-ko:이름
  • Suny
prop-ko:저자
  • Ronald Grigor Suny
prop-ko:제목
  • The Making of the Georgian Nation
prop-ko:출판년도
  • 1994 (xsd:integer)
prop-ko:출판사
  • Indiana University Press
prop-ko:
  • 2 (xsd:integer)
dcterms:subject
rdfs:comment
  • 1801년에서 1918년 사이에 그루지야는 러시아 제국의 일부였다. 수 세기동안, 남부 캅카스에서의 무슬림 오스만과 페르시아 제국사이의 전쟁으로 조지아의 전역은 여러개의 주로 분열되었다. 18세기 경에, 세 번째 제국의 권력, 러시아가, 그 지역에 출현하게 되었다. 러시아가 그루지야와 같은 기독교 국가가 된 다음부터는, 그루지야는 점점더 러시아의 도움을 갈구했다. 1783년에는 선두의 조지아 왕국이 러시아의 보호국이 되었지만, 1801년에 그 나라는 러시아에게, 구베르니야(그루지야의 행정 구역, 또는 조지아 통치 기관)의 지위를 받아, 완전하게 합병되었다. 이후의 117년 동안, 그루지야는 러시아 제국의 일부가 되어야 했다. 러지아의 통치는 조지아에게 평화를 제공했으며 공격으로 부터 보호해주었으나, 그루지야는 그러한 점을 자주 지나치게 이용하였으며 지역 감정에 무신경했다. 19세기 후반에 러시아의 권위에 대한 불만이 고조되는 국민 운동을 일으키게 했다.
rdfs:label
  • 러시아 제국 지배 하의 조지아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