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환(金永煥, 1963년 ~ )은 대한민국의 시민, 인권 운동가이다. 1986년 서울대학교에서 구국학생연맹을 결성하고, 김일성 주체사상을 80년대 학생 운동권에 최초로 전파했다. '강철서신'의 저자로 유명하다. 김영환은 1991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 밀입북해 김일성과 두 차례 면담했지만, 이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실상을 알게 되어 반북주의자,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민주화 운동가로 전향한다. 2012년 북-중 국경근처에서 중국 공안당국에 체포되었다가, 구금 114일 만에 석방되었다. 2012년 7월 25일 김영환은 기자 회견에서 열고, 중국내 구치소에 구금됐을 당시 가혹 행위를 당했다고 주장했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김영환(金永煥, 1963년 ~ )은 대한민국의 시민, 인권 운동가이다. 1986년 서울대학교에서 구국학생연맹을 결성하고, 김일성 주체사상을 80년대 학생 운동권에 최초로 전파했다. '강철서신'의 저자로 유명하다. 김영환은 1991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 밀입북해 김일성과 두 차례 면담했지만, 이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실상을 알게 되어 반북주의자,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민주화 운동가로 전향한다. 2012년 북-중 국경근처에서 중국 공안당국에 체포되었다가, 구금 114일 만에 석방되었다. 2012년 7월 25일 김영환은 기자 회견에서 열고, 중국내 구치소에 구금됐을 당시 가혹 행위를 당했다고 주장했다.
  • 김영환(金永煥, 1963년 ~ )은 대한민국의 운동권 인사이다. 1986년 서울대학교에서 구국학생연맹을 결성하고, 김일성 주체사상을 80년대 학생 운동권에 전파했다. '강철서신'의 저자로 유명하다. 김영환은 1991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 밀입북해 김일성 각주과 두 차례 면담했지만, 이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실상을 알게 되었다고 주장하면서 변절한 뒤에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탈북자 운동가가 된다.2012년 북-중 국경근처에서 중국 공안당국에 체포되었다가, 구금 114일 만에 석방되었다. 2012년 7월 25일 김영환은 기자 회견을 열고, 중국내 구치소에 구금됐을 당시 가혹 행위를 당했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dbpedia-owl:education
dbpedia-owl:nationality
dbpedia-owl:wikiPageExternalLink
dbpedia-owl:wikiPageID
  • 172044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4286 (xsd:integer)
  • 4394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54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2138206 (xsd:integer)
  • 1485578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prop-ko:경력
prop-ko:별칭
  • '강철서신'의 저자
prop-ko:소속
  • 북한민주화네트워크 연구위원
prop-ko:이름
  • 김영환
prop-ko:직업
  • 시민운동가
prop-ko:학력
dcterms:subject
rdf:type
rdfs:comment
  • 김영환(金永煥, 1963년 ~ )은 대한민국의 시민, 인권 운동가이다. 1986년 서울대학교에서 구국학생연맹을 결성하고, 김일성 주체사상을 80년대 학생 운동권에 최초로 전파했다. '강철서신'의 저자로 유명하다. 김영환은 1991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 밀입북해 김일성과 두 차례 면담했지만, 이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실상을 알게 되어 반북주의자,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민주화 운동가로 전향한다. 2012년 북-중 국경근처에서 중국 공안당국에 체포되었다가, 구금 114일 만에 석방되었다. 2012년 7월 25일 김영환은 기자 회견에서 열고, 중국내 구치소에 구금됐을 당시 가혹 행위를 당했다고 주장했다.
  • 김영환(金永煥, 1963년 ~ )은 대한민국의 운동권 인사이다. 1986년 서울대학교에서 구국학생연맹을 결성하고, 김일성 주체사상을 80년대 학생 운동권에 전파했다. '강철서신'의 저자로 유명하다. 김영환은 1991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 밀입북해 김일성 각주과 두 차례 면담했지만, 이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실상을 알게 되었다고 주장하면서 변절한 뒤에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탈북자 운동가가 된다.2012년 북-중 국경근처에서 중국 공안당국에 체포되었다가, 구금 114일 만에 석방되었다. 2012년 7월 25일 김영환은 기자 회견을 열고, 중국내 구치소에 구금됐을 당시 가혹 행위를 당했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rdfs:label
  • 김영환 (1963년)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foaf:name
  • 김영환 (金永煥)
foaf:nick
  • '강철서신'의 저자
is dbpedia-owl:wikiPageDisambiguates 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