흔히 실제의 일을 고려하지 않고 머리 속에서만 생각하며 여러 가지로 주장하는 것을 관념론이라고 하는데, 철학에서 말하는 관념론(觀念論)은 이런 뜻과 전혀 관계가 없는 것은 아니나 본질적으로 이런 뜻을 가진 개념이 아니다.철학에는 세계관과 인식론이라는 두 측면이 있으며 이 두 측면에서 마음 · 정신 · 의식과 자연 · 물질과의 관계가 논의되고 있다. 이 경우 마음 · 정신 · 의식 쪽에 중점을 두고서 철학설을 주장하는 것이 관념론이다. 세계관 또는 우주론의 측면에서는, 마치 종교에서 신이 세계를 창조했다고 하듯이, 관념론에서는 마음, 정신 또는 의식에 의해 또는 이들을 바탕으로 물질 세계, 즉 자연과 물질이 전개되고 형성되고 구성된다고 설명한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흔히 실제의 일을 고려하지 않고 머리 속에서만 생각하며 여러 가지로 주장하는 것을 관념론이라고 하는데, 철학에서 말하는 관념론(觀念論)은 이런 뜻과 전혀 관계가 없는 것은 아니나 본질적으로 이런 뜻을 가진 개념이 아니다.철학에는 세계관과 인식론이라는 두 측면이 있으며 이 두 측면에서 마음 · 정신 · 의식과 자연 · 물질과의 관계가 논의되고 있다. 이 경우 마음 · 정신 · 의식 쪽에 중점을 두고서 철학설을 주장하는 것이 관념론이다. 세계관 또는 우주론의 측면에서는, 마치 종교에서 신이 세계를 창조했다고 하듯이, 관념론에서는 마음, 정신 또는 의식에 의해 또는 이들을 바탕으로 물질 세계, 즉 자연과 물질이 전개되고 형성되고 구성된다고 설명한다. 인식론 또는 지식론 측면에서는, 세계에 관한 인간의 지식은, 반드시 인간의 의식이 관계하여 성립되는 것으로, 의식에서 독립하여 존재하는 사물(事物)의 세계에 관한 지식은 아니라고 관념론에서는 주장한다.마음 · 정신 · 의식이 물질 세계를 형성하는 기초 또는 근원이라고 주장하기 때문에 관념론을 유심론(唯心論) 또는 비물질론(非物質論)이라고도 한다. 또한 물질 세계가 마음, 정신 또는 의식이 현재 가지고 있는 생각 또는 상념의 현현 또는 표상이라는 입장과 물질 세계가 원인의 세계가 아닌 결과의 세계라는 입장을 가지기 때문에 사물의 세계가 "본질적인" 실체(實體) 또는 실재성(實在性)을 가지고 있지 않으며 다만 "임시적인" 실제성(實際性)만을 가진다고 본다. 이런 점에서 관념론 또는 유심론에서는 세계를 환영이라고도 말하기 때문에 관념론을 환영설(幻影說)이라고도 한다.대표적인 관념론으로는 힌두교의 우파니샤드 철학과 삼키아 철학, 불교의 중관론과 유식설, 유대교의 카발라, 피타고라스 학파의 모나드설, 플라톤주의의 이데아론, 신피타고라스주의, 기독교 신학, 영지주의, 헤르메스주의, 신플라톤주의, 원효의 일심 사상, 유교의 성리학, 칸트의 비판철학, 헤겔의 절대정신 및 시대정신론, 신지학 등이 있다.
  • 흔히 실제의 일을 고려하지 않고 머리 속에서만 생각하며 여러 가지로 주장하는 것을 관념론이라고 하는데, 철학에서 말하는 관념론(觀念論)은 이런 뜻과 전혀 관계가 없는 것은 아니나 본질적으로 이런 뜻을 가진 개념이 아니다.철학에는 세계관과 인식론이라는 두 측면이 있으며 이 두 측면에서 마음 · 정신 · 의식과 자연 · 물질과의 관계가 논의되고 있다. 이 경우 마음 · 정신 · 의식 쪽에 중점을 두고서 철학설을 주장하는 것이 관념론이다. 세계관 또는 우주론의 측면에서는, 마치 종교에서 신이 세계를 창조했다고 하듯이, 관념론에서는 마음, 정신 또는 의식에 의해 또는 이들을 바탕으로 물질 세계, 즉 자연과 물질이 전개되고 형성되고 구성된다고 설명한다. 인식론 또는 지식론 측면에서는, 세계에 관한 인간의 지식은, 반드시 인간의 의식이 관계하여 성립되는 것으로, 의식에서 독립하여 존재하는 사물(事物)의 세계에 관한 지식은 아니라고 관념론에서는 주장한다.마음 · 정신 · 의식이 물질 세계를 형성하는 기초 또는 근원이라고 주장하기 때문에 관념론을 유심론(唯心論) 또는 비물질론(非物質論)이라고도 한다. 또한 물질 세계가 마음, 정신 또는 의식이 현재 가지고 있는 생각 또는 상념의 현현 또는 표상이라는 입장과 물질 세계가 원인의 세계가 아닌 결과의 세계라는 입장을 가지기 때문에 사물의 세계가 "본질적인" 실체(實體) 또는 실재성(實在性)을 가지고 있지 않으며 다만 "임시적인" 실제성(實際性)만을 가진다고 본다. 이런 점에서 관념론 또는 유심론에서는 세계를 환영이라고도 말하기 때문에 관념론을 환영설(幻影說)이라고도 한다.대표적인 관념론으로는 힌두교의 우파니샤드 철학과 삼키아 철학, 불교의 중관론과 유식설, 유대교의 카발라, 피타고라스 학파의 모나드설, 플라톤주의의 이데아론, 신피타고라스주의, 기독교 신학, 영지주의, 헤르메스주의, 신플라톤주의, 원효의 일심 사상, 유교의 성리학, 칸트의 비판철학, 헤겔의 절대정신 및 시대정신론, 신지학 등이 있다.
dbpedia-owl:wikiPageExternalLink
dbpedia-owl:wikiPageID
  • 985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3168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76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1312026 (xsd:integer)
  • 14812709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흔히 실제의 일을 고려하지 않고 머리 속에서만 생각하며 여러 가지로 주장하는 것을 관념론이라고 하는데, 철학에서 말하는 관념론(觀念論)은 이런 뜻과 전혀 관계가 없는 것은 아니나 본질적으로 이런 뜻을 가진 개념이 아니다.철학에는 세계관과 인식론이라는 두 측면이 있으며 이 두 측면에서 마음 · 정신 · 의식과 자연 · 물질과의 관계가 논의되고 있다. 이 경우 마음 · 정신 · 의식 쪽에 중점을 두고서 철학설을 주장하는 것이 관념론이다. 세계관 또는 우주론의 측면에서는, 마치 종교에서 신이 세계를 창조했다고 하듯이, 관념론에서는 마음, 정신 또는 의식에 의해 또는 이들을 바탕으로 물질 세계, 즉 자연과 물질이 전개되고 형성되고 구성된다고 설명한다.
  • 흔히 실제의 일을 고려하지 않고 머리 속에서만 생각하며 여러 가지로 주장하는 것을 관념론이라고 하는데, 철학에서 말하는 관념론(觀念論)은 이런 뜻과 전혀 관계가 없는 것은 아니나 본질적으로 이런 뜻을 가진 개념이 아니다.철학에는 세계관과 인식론이라는 두 측면이 있으며 이 두 측면에서 마음 · 정신 · 의식과 자연 · 물질과의 관계가 논의되고 있다. 이 경우 마음 · 정신 · 의식 쪽에 중점을 두고서 철학설을 주장하는 것이 관념론이다. 세계관 또는 우주론의 측면에서는, 마치 종교에서 신이 세계를 창조했다고 하듯이, 관념론에서는 마음, 정신 또는 의식에 의해 또는 이들을 바탕으로 물질 세계, 즉 자연과 물질이 전개되고 형성되고 구성된다고 설명한다.
rdfs:label
  • 관념론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prop-ko:notableIdeas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