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쿠후 문화 (일본어: 国風文化, こくふうぶんか 고쿠후 분카[*], "국풍 문화")는 일본(日本)에서 10세기 초부터 11세기 셋칸 정치(攝官政治) 시기를 중심으로 발달한 문화로, 12세기 인세이(院政) 시기의 헤이안 말기 문화로 이어졌다. 이 시기에 당나라로 사신을 파견하는 견당사(遣唐使) 제도가 폐지되었으며, 정토교(淨土敎)가 유행하였고, 무라사키 시키부(紫式部) 같은 여류 작가들이 활동하였으며 가나 문자(假名文字)가 발생하였다.중국(당나라)의 영향을 강하게 받던 나라(奈良) 시대의 당풍(唐風) 문화와 대조되는 단어로서 이것을 국풍, 또는 와풍(和風)・왜풍(倭風) 문화로 부르기도 한다. 현재까지도 대부분의 일본 문화 속에 남아 이어지고 있는 것이 많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고쿠후 문화 (일본어: 国風文化, こくふうぶんか 고쿠후 분카[*], "국풍 문화")는 일본(日本)에서 10세기 초부터 11세기 셋칸 정치(攝官政治) 시기를 중심으로 발달한 문화로, 12세기 인세이(院政) 시기의 헤이안 말기 문화로 이어졌다. 이 시기에 당나라로 사신을 파견하는 견당사(遣唐使) 제도가 폐지되었으며, 정토교(淨土敎)가 유행하였고, 무라사키 시키부(紫式部) 같은 여류 작가들이 활동하였으며 가나 문자(假名文字)가 발생하였다.중국(당나라)의 영향을 강하게 받던 나라(奈良) 시대의 당풍(唐風) 문화와 대조되는 단어로서 이것을 국풍, 또는 와풍(和風)・왜풍(倭風) 문화로 부르기도 한다. 현재까지도 대부분의 일본 문화 속에 남아 이어지고 있는 것이 많다.
  • 고쿠후 문화 (일본어: 国風文化, こくふうぶんか 고쿠후 분카[*], "국풍 문화")는 일본(日本)에서 10세기 초부터 11세기 셋칸 정치(摂関政治) 시기를 중심으로 발달한 문화로, 12세기 인세이(院政) 시기의 헤이안 말기 문화로 이어졌다. 이 시기에 당나라로 사신을 파견하는 견당사(遣唐使) 제도가 폐지되었으며, 정토교(淨土敎)가 유행하였고, 무라사키 시키부(紫式部) 같은 여류 작가들이 활동하였으며 가나 문자(假名文字)가 발생하였다.중국(당나라)의 영향을 강하게 받던 나라(奈良) 시대의 당풍(唐風) 문화와 대조되는 단어로서 이것을 국풍, 또는 와풍(和風)・왜풍(倭風) 문화로 부르기도 한다. 현재까지도 대부분의 일본 문화 속에 남아 이어지고 있는 것이 많다.
dbpedia-owl:wikiPageID
  • 682185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7638 (xsd:integer)
  • 7650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6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1747599 (xsd:integer)
  • 14305679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고쿠후 문화 (일본어: 国風文化, こくふうぶんか 고쿠후 분카[*], "국풍 문화")는 일본(日本)에서 10세기 초부터 11세기 셋칸 정치(攝官政治) 시기를 중심으로 발달한 문화로, 12세기 인세이(院政) 시기의 헤이안 말기 문화로 이어졌다. 이 시기에 당나라로 사신을 파견하는 견당사(遣唐使) 제도가 폐지되었으며, 정토교(淨土敎)가 유행하였고, 무라사키 시키부(紫式部) 같은 여류 작가들이 활동하였으며 가나 문자(假名文字)가 발생하였다.중국(당나라)의 영향을 강하게 받던 나라(奈良) 시대의 당풍(唐風) 문화와 대조되는 단어로서 이것을 국풍, 또는 와풍(和風)・왜풍(倭風) 문화로 부르기도 한다. 현재까지도 대부분의 일본 문화 속에 남아 이어지고 있는 것이 많다.
  • 고쿠후 문화 (일본어: 国風文化, こくふうぶんか 고쿠후 분카[*], "국풍 문화")는 일본(日本)에서 10세기 초부터 11세기 셋칸 정치(摂関政治) 시기를 중심으로 발달한 문화로, 12세기 인세이(院政) 시기의 헤이안 말기 문화로 이어졌다. 이 시기에 당나라로 사신을 파견하는 견당사(遣唐使) 제도가 폐지되었으며, 정토교(淨土敎)가 유행하였고, 무라사키 시키부(紫式部) 같은 여류 작가들이 활동하였으며 가나 문자(假名文字)가 발생하였다.중국(당나라)의 영향을 강하게 받던 나라(奈良) 시대의 당풍(唐風) 문화와 대조되는 단어로서 이것을 국풍, 또는 와풍(和風)・왜풍(倭風) 문화로 부르기도 한다. 현재까지도 대부분의 일본 문화 속에 남아 이어지고 있는 것이 많다.
rdfs:label
  • 고쿠후 문화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