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울은 물체의 모양을 비추어 보는 물건이다. 일반적으로 유리 뒤쪽에 아말감을 바르고 그 위에 습기를 막는 연단을 칠해서 만든다. 거울은 오랜 동안 가정용품과 장식용품으로 사용되었는데, 옛날에는 은, 청동, 철의 표면을 광을 내어 사용하다가, 12-13세기 무렵 유리로 만든 거울이 최초로 등장하여 16-17세기에 전유럽에 퍼졌다. 2개의 거울을 90도 각도로 붙이면 사물을 뒤집어진 형태가 아닌 그대로의 형태로 볼 수 있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거울은 물체의 모양을 비추어 보는 물건이다. 일반적으로 유리 뒤쪽에 아말감을 바르고 그 위에 습기를 막는 연단을 칠해서 만든다. 거울은 오랜 동안 가정용품과 장식용품으로 사용되었는데, 옛날에는 은, 청동, 철의 표면을 광을 내어 사용하다가, 12-13세기 무렵 유리로 만든 거울이 최초로 등장하여 16-17세기에 전유럽에 퍼졌다. 2개의 거울을 90도 각도로 붙이면 사물을 뒤집어진 형태가 아닌 그대로의 형태로 볼 수 있다.
  • 거울은 물체의 모양을 비추어 보는 도구이다. 일반적으로 투명한 유리 뒤쪽에 아말감을 바르고 그 위에 습기를 막는 연단을 칠해서 만든다. 거울은 오랜 동안 가정용품과 장식용품으로 사용되었는데, 옛날에는 은, 청동, 철의 표면에 매끈하게 광을 내어 사용하다가, 12-13세기 무렵 유리로 만든 거울이 최초로 등장하여 16-17세기에 전유럽에 퍼졌다. 2개의 거울을 90도 각도로 붙이면 사물을 있는 그대로 볼 수 있다.
dbpedia-owl:wikiPageID
  • 127599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381 (xsd:integer)
  • 390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11 (xsd:integer)
  • 12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1686808 (xsd:integer)
  • 1459700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거울은 물체의 모양을 비추어 보는 물건이다. 일반적으로 유리 뒤쪽에 아말감을 바르고 그 위에 습기를 막는 연단을 칠해서 만든다. 거울은 오랜 동안 가정용품과 장식용품으로 사용되었는데, 옛날에는 은, 청동, 철의 표면을 광을 내어 사용하다가, 12-13세기 무렵 유리로 만든 거울이 최초로 등장하여 16-17세기에 전유럽에 퍼졌다. 2개의 거울을 90도 각도로 붙이면 사물을 뒤집어진 형태가 아닌 그대로의 형태로 볼 수 있다.
  • 거울은 물체의 모양을 비추어 보는 도구이다. 일반적으로 투명한 유리 뒤쪽에 아말감을 바르고 그 위에 습기를 막는 연단을 칠해서 만든다. 거울은 오랜 동안 가정용품과 장식용품으로 사용되었는데, 옛날에는 은, 청동, 철의 표면에 매끈하게 광을 내어 사용하다가, 12-13세기 무렵 유리로 만든 거울이 최초로 등장하여 16-17세기에 전유럽에 퍼졌다. 2개의 거울을 90도 각도로 붙이면 사물을 있는 그대로 볼 수 있다.
rdfs:label
  • 거울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foaf:primaryTopic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