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색 왜성(褐色矮星)은 질량이 태양의 8% 미만이며(이는 목성 질량의 75 ~ 80배에 이른다), 핵에서 연속적인 수소 핵융합 반응을 유지할만한 중력을 가지지 못하는 천체를 말한다. 이 질량은 가장 가벼운 항성과 가장 무거운 행성의 중간 지대에 해당한다. 90년대 중반 이후 외계 행성들이 많이 발견되고 있는데, 관측 방법의 한계 때문에 궤도경사각이 정확히 밝혀져 있지 않은 경우가 많으며, 이 때문에 일부는 실제로는 행성보다 질량이 훨씬 큰 갈색 왜성일 확률이 있다.갈색 왜성의 내부는 균일한 대류층으로 구성되어 있기 때문에 주계열성들처럼 층에 따른 화학적 특화가 이루어져 있지 않다. 현재 논란거리는 갈색 왜성의 질량 하한선이다. 보통 목성보다 13배 무거운 갈색 왜성부터 중수소를 태우며, 13배 ~ 65배 사이의 갈색 왜성들은 리튬까지 태울 수 있다. 갈색 왜성은 자신을 공전하는 천체를 거느리기도 하는데, 대표적인 것이 2M1207b이다.

PropertyValue
dbpedia-owl:abstract
  • 갈색 왜성(褐色矮星)은 질량이 태양의 8% 미만이며(이는 목성 질량의 75 ~ 80배에 이른다), 핵에서 연속적인 수소 핵융합 반응을 유지할만한 중력을 가지지 못하는 천체를 말한다. 이 질량은 가장 가벼운 항성과 가장 무거운 행성의 중간 지대에 해당한다. 90년대 중반 이후 외계 행성들이 많이 발견되고 있는데, 관측 방법의 한계 때문에 궤도경사각이 정확히 밝혀져 있지 않은 경우가 많으며, 이 때문에 일부는 실제로는 행성보다 질량이 훨씬 큰 갈색 왜성일 확률이 있다.갈색 왜성의 내부는 균일한 대류층으로 구성되어 있기 때문에 주계열성들처럼 층에 따른 화학적 특화가 이루어져 있지 않다. 현재 논란거리는 갈색 왜성의 질량 하한선이다. 보통 목성보다 13배 무거운 갈색 왜성부터 중수소를 태우며, 13배 ~ 65배 사이의 갈색 왜성들은 리튬까지 태울 수 있다. 갈색 왜성은 자신을 공전하는 천체를 거느리기도 하는데, 대표적인 것이 2M1207b이다.
  • 갈색 왜성(褐色矮星)은 질량이 태양의 8%(목성 질량의 75 ~ 80배) 미만이며, 핵에서 연속적인 수소 핵융합 반응을 유지할만한 중력을 가지지 못하는 천체를 말한다. 이 질량은 가장 가벼운 항성과 가장 무거운 행성의 중간 지대에 해당한다. 90년대 중반 이후 외계 행성들이 많이 발견되고 있는데, 관측 방법의 한계 때문에 궤도경사각이 정확히 밝혀져 있지 않은 경우가 많으며, 이 때문에 일부는 실제로는 행성보다 질량이 훨씬 큰 갈색 왜성일 확률이 있다.갈색 왜성의 내부는 균일한 대류층으로 구성되어 있기 때문에 주계열성들처럼 층에 따른 화학적 특화가 이루어져 있지 않다. 현재 논란거리는 갈색 왜성의 질량 하한선이다. 보통 목성보다 13배 무거운 갈색 왜성부터 중수소를 태우며, 13배 ~ 65배 사이의 갈색 왜성들은 리튬까지 태울 수 있다. 갈색 왜성은 자신을 공전하는 천체를 거느리기도 하는데, 대표적인 것이 2M1207b이다.
dbpedia-owl:wikiPageID
  • 77266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Length
  • 1583 (xsd:integer)
  • 163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OutDegree
  • 33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RevisionID
  • 12010761 (xsd:integer)
  • 13896637 (xsd:integer)
dbpedia-owl:wikiPageWikiLink
prop-ko:wikiPageUsesTemplate
dcterms:subject
rdfs:comment
  • 갈색 왜성(褐色矮星)은 질량이 태양의 8% 미만이며(이는 목성 질량의 75 ~ 80배에 이른다), 핵에서 연속적인 수소 핵융합 반응을 유지할만한 중력을 가지지 못하는 천체를 말한다. 이 질량은 가장 가벼운 항성과 가장 무거운 행성의 중간 지대에 해당한다. 90년대 중반 이후 외계 행성들이 많이 발견되고 있는데, 관측 방법의 한계 때문에 궤도경사각이 정확히 밝혀져 있지 않은 경우가 많으며, 이 때문에 일부는 실제로는 행성보다 질량이 훨씬 큰 갈색 왜성일 확률이 있다.갈색 왜성의 내부는 균일한 대류층으로 구성되어 있기 때문에 주계열성들처럼 층에 따른 화학적 특화가 이루어져 있지 않다. 현재 논란거리는 갈색 왜성의 질량 하한선이다. 보통 목성보다 13배 무거운 갈색 왜성부터 중수소를 태우며, 13배 ~ 65배 사이의 갈색 왜성들은 리튬까지 태울 수 있다. 갈색 왜성은 자신을 공전하는 천체를 거느리기도 하는데, 대표적인 것이 2M1207b이다.
  • 갈색 왜성(褐色矮星)은 질량이 태양의 8%(목성 질량의 75 ~ 80배) 미만이며, 핵에서 연속적인 수소 핵융합 반응을 유지할만한 중력을 가지지 못하는 천체를 말한다. 이 질량은 가장 가벼운 항성과 가장 무거운 행성의 중간 지대에 해당한다. 90년대 중반 이후 외계 행성들이 많이 발견되고 있는데, 관측 방법의 한계 때문에 궤도경사각이 정확히 밝혀져 있지 않은 경우가 많으며, 이 때문에 일부는 실제로는 행성보다 질량이 훨씬 큰 갈색 왜성일 확률이 있다.갈색 왜성의 내부는 균일한 대류층으로 구성되어 있기 때문에 주계열성들처럼 층에 따른 화학적 특화가 이루어져 있지 않다. 현재 논란거리는 갈색 왜성의 질량 하한선이다. 보통 목성보다 13배 무거운 갈색 왜성부터 중수소를 태우며, 13배 ~ 65배 사이의 갈색 왜성들은 리튬까지 태울 수 있다. 갈색 왜성은 자신을 공전하는 천체를 거느리기도 하는데, 대표적인 것이 2M1207b이다.
rdfs:label
  • 갈색왜성
owl:sameAs
http://www.w3.org/ns/prov#wasDerivedFrom
foaf:isPrimaryTopicOf
is dbpedia-owl:wikiPageDisambiguates of
is dbpedia-owl:wikiPageRedirects of
is dbpedia-owl:wikiPageWikiLink of
is prop-ko:형태 of
is foaf:primaryTopic of